새로운 소식

업계소식

항공권 구매 시 최다 실수 '영문 이름'

상주니2018.04.10 02:06조회 수 2323추천 수 1댓글 0

  • 항공권 구매하고 나서 '아차!' 하는 것들

  • 가장 많은 실수는 '영문 이름' 잘못 기입

항공권은 일종의 기명식 유가 증권이다.

즉 기재된 본인 외에 다른 사람이 이용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런 사유로 우리나라 항공 이용객들이 가장 많이 하는 실수가 바로 '영문 이름을 잘못 기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행가격 비교 사이트인 스카이스캐너가 국내 항공 이용객 98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 2명 중 1명은 항공권 구매시 실수를 한 경험이 있으며 그 가운데 34%가 자신의 이름 영문 철자를 잘못 기입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또한 수하물 규정을 제대로 확인하지 않는 경우도 23%나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이름 영문 철자 잘못 기입

한국인 이름의 영문 철자는 대부분 본인이 결정하면서 같은 발음에도 여러가지 영문 철자가 나타났다. 예를 들어 가장 흔한 성(姓) 중 하나인 이(李)의 경우 'LEE'가 대부분이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YI', 'YEE' 등의 영문 철자를 사용하기도 하는 등 '부가적' 표현으로 인식했다.

하지만 외국과의 교류가 일상화되면서 영문 이름 역시 자신을 대변하는 중요한 자료가 되었다. 항공권 구매 시 영문 이름을 여권과 달리 잘못 기입하는 경우에는 본인과 일치하지 않는다고 판단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특히 가족 여행을 위해 항공권 구매할 때 주의해야 한다. 예약 시 영문 철자를 잘못 기입하면 최악의 경우 출국 혹은 입국 자체가 안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를 사전에 발견해 항공사 예약상 이름을 바꾸려면 수수료를 내야 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항공권 구매 시 영문 이름은 반드시 '여권'과 일치해야 한다.

 

flying_travel.jpg

 

 

▩ 수하물 규정 미확인

여행에는 짐이 있기 마련인데 항공기 탑승 시 항공사에 따라 서로 다른 기준과 룰을 적용한다. 또한 구입한 항공권 등급이나 조건에 따라서도 수하물 규정이 달라진다. 

최근 저비용항공사가 급증하면서 이런 현상은 더욱 도드라지게 나타난다. 대부분 무료 위탁 수하물이 없는데다가 위탁·휴대 수하물의 크기 등에도 서로 다른 기준을 적용하기 때문이다.

항공권만 구입하면 적당한 수하물은 부칠 수 있겠지라고 오판하기 쉬운 것이 최근의 경향이므로 구입한 항공권으로 커버 가능한 수하물 조건 등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

 

 

▩ 여권 유효기간 및 비자 문제

의외로 많이 발생하는 실수다. 예약하고 항공권 구입을 마치고 공항에 나왔더니 '어라 여권 만료기간이네' 하는 경우도 심심치 않게 발생한다. 또한 경우에는 따라서는 항공기 탑승시점에는 유효하더라도 잔여기간이 얼마 남지 않으면 특정 국가에서는 입국 자체가 불가능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 항공권 구매 조건 미확인

이 부분은 사실 제일 어려운 요구사항이다. 저가 항공권이나 땡처리 상품 등은 그만큼 까다로운 요구 조건, 제한이 있다. 반드시 해당 날짜에 이용해야 한다거나 환불이 안된다거나 하는 것들은 이제 일반 상식처럼 되어 버렸을 정도다.

또한 항공사 뿐만 아니라 (온/오프라인) 여행사 등을 이용했을 때는 해당 여행사의 또 다른 구매, 환불, 변경 기준이 존재한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 글자 크기
최고 항공사 '싱가포르항공' - 트립어드바이저 톱10 선정 사전확인제도로 '1만 7천 명' 한국행 항공기 탑승 차단
댓글 0

댓글 달기

신생 에어필립, 초반 흥행위해 다니엘 헤니 광고 5월 중 무안공항에서 첫 운항 시작과 함께 광고 송출 무안·광주 지역을 중심으로 출범 예정인 에어필립...
2018.04.18 조회 1488 추천 수 2
물컵 갑질 조현민 전무 입건, 출국 금지 경찰, 물컵 던진 사실 진술 확보하고 내사 나흘 만에 피의자 조사 결국 내사 나흘 만에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는 정식으...
2018.04.17 조회 205 추천 수 2
플라이양양, 사명 바꾸고 3수 도전 이달 중 항공사업면허 재신청 강원도 모기지항공 육성조례 지원으로 낙관 전망 플라이강원이 3수 도전에 나섰다. 2016년 설립...
2018.04.17 조회 410 추천 수 2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본사 대기발령 물컵 갑질에 따른 비난과 책임 면하기 어려울 듯 물컵 갑질로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전무에 대해 대한항공은 공식업무에서...
2018.04.17 조회 228 추천 수 2
제주항공, 게이트 처리 수하물 수수료 변경 많을 수록 수수료 기하급수적으로 증가 제주항공이 탑승 게이트에서 접수하는 수하물 수수료 기준을 변경했다. 기본...
2018.04.16 조회 694 추천 수 1
물병 갑질 조현민 전무, 급히 귀국 임직원 대상 '사과문' 발표 사내 갑질 녹음 파일도 공개되며 사태 확산일로 대한항공 3개 노동조합 한 목소리로 '...
2018.04.15 조회 428 추천 수 3
알래스카 등 미 일부 항공사, 기내 휴대 수하물 사이즈 줄여 증가하는 기내 휴대 수하물 감당하기 어려웠던 듯 줄어든 기준이 다른 일반 항공사와 유사한 수준 ...
2018.04.15 조회 815 추천 수 2
운송 요금, 무게 기준에서 개수 단위로 변경 국내선 기내 운반만 가능 티웨이항공은 반려동물 운송 요금을 kg 단위에서 개수 단위로 변경한다. 기본적으로 반려...
2018.04.14 조회 748 추천 수 1
대한항공 조 회장 차녀 조현민 전무, '물컵 갑질' 경찰, 폭행에 해당되는지 업무방해는 아닌지 내사에 들어가 경찰이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의 물컵 갑질...
2018.04.13 조회 338
대한항공, 일부 노선·기종 대상 탑승 승무원 법정 인력으로 최소화 국토교통부 국적 항공사 모두 객실승무원 부족 지적, 추가 채용 지시 업무량 줄여 대...
2018.04.13 조회 2863 추천 수 1
이스타항공, 2차례 기체결함으로 37시간 지연 승객에게 90만 원씩 배상 재판부, 불가항력적 기체결함도 의무 다하지 못하면 항공사 배상 책임 있어 기체결함이라...
2018.04.13 조회 572 추천 수 1
알제리 군용기 추락, 전원 사망 추정 공군 기지 이륙 직후 추락 11일, 군용 비행기가 알제리 수도 인근에 추락해 최대 257명이 사망했다고 알제리 언론들이 보도...
2018.04.11 조회 311 추천 수 1
에어버스, 화물칸 일부를 승객용 침대칸으로 전환 2020년까지 A330 기종 개량 추진 시대 변화에 따라 활용도가 줄어드는 화물칸을 승객용으로 전환하려는 발상 ...
2018.04.11 조회 1576 추천 수 2
신생 항공사 에어로K, 이륙도 못하고 좌초 가능성 커 한화 투자금 회수하면서 대체 투자자 못찾아 항공운송사업 진출 요건 강화한 국토부 요건 충족시키기 어려...
2018.04.11 조회 849 추천 수 1
트립어드바이저 선정 최고 항공사, '싱가포르항공' 대한항공 작년 6위, 올해 10위 올라 세계 최대 여행 전문 사이트 가운데 하나인 트립어드바이저(Trip...
2018.04.10 조회 451 추천 수 2
항공권 구매하고 나서 '아차!' 하는 것들 가장 많은 실수는 '영문 이름' 잘못 기입 항공권은 일종의 기명식 유가 증권이다. 즉 기재된 본인 외...
2018.04.10 조회 2323 추천 수 1
항공기 탑승 전, 한국행 가능 여부 사전 판단 입국 부적격자, 범죄 전력자, 테러 의심자 등 항공기 탑승 금지 지난 1년 동안 탑승자 사전확인제도를 통해 한국행...
2018.04.09 조회 496
티웨이, 2017년 성장률 최고 에어부산 제치고 업계 3위에 올라 작년 한 해 우리나라 국적 저비용항공사 가운데 티웨이항공이 가장 크게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04.09 조회 603 추천 수 1
티웨이, 단체 예약 시 1명(최대 2명) 무료 항공권 제공 티웨이항공이 10명 단체 예약 시 1명에게 무료 항공권 제공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달 16일까지 10명 단체...
2018.04.09 조회 345 추천 수 2
아메리칸항공, A350 주문 취소하고 120억 달러 규모 B787 항공기 주문 기종 단순화 이유지만 일부 최근 미국 보호무역 경향도 한 몫 목소리도 아메리칸항공이 A3...
2018.04.09 조회 722 추천 수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