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간편식

항공위키

가정간편식(HMR, Home Meal Replacement)[편집 | 원본 편집]

미리 만들어 놓은 음식이라는 점에서 냉동, 냉장 식품과 유사하지만 집에서 하는 식사처럼 이미 조리된 상태에서 유통되는 식(食)을 말한다. 항공사가 제공하는 기내식과 제작 공정이 유사하다.

대한항공 기내식 사업 인수한 한앤컴퍼니 전략[편집 | 원본 편집]

사모펀드 한앤컴퍼니는 2020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어려움을 겪던 대한항공으로부터 기내식 및 면세사업을 인수했다. 이 거래는 시장에서 예상치 못한 것으로 한앤컴퍼니 현재 시장이 급격히 확대되는 가정간편식 시장을 염두에 둔 것이라는 평가가 나왔다. 항공 기내식 제작 공정이 가정간편식의 매우 유사하기 때문에 항공 부문 외에도 진출할 시장 가능성이 크다고 본 것이다.

진에어 기내식 일반 판매[편집 | 원본 편집]

저비용항공사 진에어가 2020년 12월 말, 기내식을 항공 이용객이 아닌 경우에도 지니키친 더리얼이라는 이름의 HMR 판매를 시작했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항공업계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수익 확보 전략 중 하나로 기내식을 일반 시장에 내놓은 것이다. 일종의 가정간편식이라고 할 수 있다.[1]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