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 항공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항공위키
잔글
잔글
2번째 줄: 2번째 줄:
  
 
종이(혹은 유사한 재료)라는 전통적 형태의 종이 [[항공권]]이 분실, 도용 등의 문제점과 함께 발행 및 유지에 따른 비용을 개선하기 위해 등장한 것이 [[전자 항공권]](e-Ticket)이다.
 
종이(혹은 유사한 재료)라는 전통적 형태의 종이 [[항공권]]이 분실, 도용 등의 문제점과 함께 발행 및 유지에 따른 비용을 개선하기 위해 등장한 것이 [[전자 항공권]](e-Ticket)이다.
 +
 +
Electronic Ticket, 즉 전자발권이란 발권자가 [[GDS]](Global Distribution System)를 통해 승객의 발권된
 +
항공권 정보를 실시간으로 발권항공사(Issuing Carrier)의 컴퓨터 시스템(Database)을 통해 승인 및 저장하도록
 +
하여 [[승객]]의 [[탑승]] 및 항공권 [[환불]]/재발행 등의 운송/발권 업무 진행 시 전산으로 자유롭게 조회하고 처리할 수 있도록 하는 발권 방식을 말한다.
  
 
==전자 항공권 장점==
 
==전자 항공권 장점==

2019년 11월 10일 (일) 21:25 판

전자 항공권(e-Ticket)

종이(혹은 유사한 재료)라는 전통적 형태의 종이 항공권이 분실, 도용 등의 문제점과 함께 발행 및 유지에 따른 비용을 개선하기 위해 등장한 것이 전자 항공권(e-Ticket)이다.

Electronic Ticket, 즉 전자발권이란 발권자가 GDS(Global Distribution System)를 통해 승객의 발권된 항공권 정보를 실시간으로 발권항공사(Issuing Carrier)의 컴퓨터 시스템(Database)을 통해 승인 및 저장하도록 하여 승객탑승 및 항공권 환불/재발행 등의 운송/발권 업무 진행 시 전산으로 자유롭게 조회하고 처리할 수 있도록 하는 발권 방식을 말한다.

전자 항공권 장점

말 그대로 전산 상에만 존재하는 것으로 시스템이 있는 곳이라면 항공사는 언제 어디서나 그 내용 조회가 가능하고 재발행, 취소 등의 제반 업무가 편리하게 진행될 수 있다. 또한 다른 사람이 항공권을 발행해 전달받을 때도 종이 항공권 시절에는 PTA라는 제도를 통해야 했지만 지금은 거의 사멸된 제도라고 할 정도로 언제 어디서나 발행 가능하고 전달도 가능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전자 항공권 형태

하지만 전산 상에만 존재해서는 그 내용이 무엇인지 항공 이용객은 확인할 수가 없다. 그래서 종이 형태로 그 내용을 인쇄해 보관할 수 있으나 그 종이(전자 항공권 확인증) 자체가 항공권은 아니므로 분실한다고 해서 문제될 것은 없다.

다만 해외 여행 시에는 해당 국가 입국 심사할 때 요구하는 귀국 항공권 소지 여부를 이 인쇄물로 확인하기 때문에 비상 시를 대비해서라도 인쇄해 소지하는 것이 좋다.

관련 정보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