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항공역사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6일)

마래바2011.02.16 16:14조회 수 6032댓글 0

1903년

루마니아 발명가 Traian Vuia, 파리과학협회(Academie des Sciences of Paris)에 공기보다 무거운 물체를 이용해 하늘을 날 수 있다며 제안하고 연구를 시작하겠다고 했으나 꿈에 불과한 것이라며 거절당했다.

“The problem of flight with a machine which weighs more than air cannot be solved and it is only a dream. (공기보다 무거운 물체로 하늘을 나는 것은 불가능하다. 단지 꿈에 불과하다.)”

하지만 이런 협회의 호언장담(?)에도 불구하고 불과 1년도 안돼 미국 라이트형제는 공기보다 무거운 물체를 이용한 동력비행을 성공시켰다.(1903년 12월 17일)

Traian Vuia 역시 포기하지 않고 끈질기게 특허를 받아내는 등 연구를 거듭해 1906년 3월 18일, 1미터 정도 높이에서 12미터 정도 비행에 성공하기도 했다. 이후 연구 발전에는 성공적이지 못했지만 그의 발명은 프랑스 항공기 개발자인 Louis Blériot 등에 큰 영향을 끼쳤다.

Traian Vuia
비웃음을 딛고 비행에 성공한 Traian Vuia

1912년

Frank Coffyn은 자신의 비행기를 발과 무릎으로 조종하면서 뉴욕 시 풍경을 항공사진으로 담았다.

1932년

Glenn Martin Company에서 개발된 폭격기 Martin B-10, 초도 비행. 사상 최초의 동체 전부가 금속으로 제작된 단엽 항공기로 총 348대 생산되어 미국 공군 등에서 운용되었다.

1937년

미국 항공사들, 승객 100만명 수송

1944년

수상 비행기인 Curtiss SC Seahawk, 초도 비행. 1949년까지 577대 생산되어 미 해군에서 활약했다.

Curtiss SC Seahawk
Seahawk (이미지 : 위키피디아)

1958년

대한국민항공사 소속 DC-3 창랑호(탑승자 34명)가 평택 근방 상공에서 무장간첩에 의해 피랍되어 북한 평양 순안비행장에 착륙했다. 대한민국 항공 역사상 최초의 항공기 납치(하이재킹)사건이다.

항공기 3대를 보유하고 있던 대한국민항공사는 그 중 1대가 북한에 억류되어 반환되지 않음으로 인해 이후 몇 년간의 재정적 어려움에 빠지게 되었고, 결국 1961년, 창업주였던 신용욱 사장으로 하여금 한강에 투신자살하게 만드는 근본 원인이 되었다.

[관련 문서] 창랑호 납북사건

1960년

Vought F8U-2N Crusader 전투기, 개발 후 달라스에서 첫 시험 비행 성공

1961년

캐나다에서 개발된 2인승 오토자이로 Avian Gyroplane 초도 비행

1967년

가루다항공(Garuda Indonesia) 소속 708편 항공기(Lockheed L-188 Electra)가 Sam Ratulangi 공항에 착륙하던 중 추락해 22명(탑승자 92명) 사망했다. 사고는 조종사가 착륙 과정에서 착륙유도장치 관련해 실수를 하면서 활주로에 충돌하면서 발생했다.

1967년

소형 유틸리티 헬리콥터 MBB Bo 105, 초도 비행. 2001년까지 1,500대 이상 생산되었다.

1982년

에어버스의 장거리 와이드바디 제트 항공기 A310, 프랑스 툴루즈에서 첫 출고되어 스위스항공(Swissair)로 인도되었다.

A310
Swissair A310 (이미지: 위키피디아)

1998년

인도네시아 발리 Ngurah Rai 공항에서 출발한 China Airlines(중화항공) 소속 676편 항공기(A300)가 대만 타이페이 장개석공항에 착륙하던 중 짙은 안개로 복행을 시도하다가 실속(Stall, 失速)에 빠지면서 인근 주택가로 추락해 탑승자 196명 전원과 현장에 있던 6명 등 총 202명 사망했다.

2006년

일본 코베공항(Kobe Airport, UKB/RJBE) 개항. 오사카 지역의 코베항 인근에 건설된 인공섬에 공항을 조성했다. 2017년 현재 국내선으로 ANA, Skymarks Airlines 등이 운항하고 있다.

2013년

이라크항공(Iraqi Airways), 쿠웨이트 운항 재개. 이라크가 쿠웨이트를 무력 침공했던 1990년 8월 이래 23년 만의 운항이었다.

 

관련된 다른 게시물
  1. [2016/02/29]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9일) (203, 1)
  2. [2011/07/20] 오늘의 항공역사 (7월 20일) (5014)
  3. [2011/07/16] 오늘의 항공역사 (7월 16일) (4282)
  4. [2011/07/13] 오늘의 항공역사 (7월 13일) (4453, 1)
  5. [2011/07/10] 오늘의 항공역사 (7월 10일) (4521, 1)
  6. [2011/07/07] 오늘의 항공역사 (7월 7일) (4715, 2)
  7. [2011/07/04] 오늘의 항공역사 (7월 4일) (5461, 1)
    • 글자 크기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7일)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5일)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번호 제목 최근 수정일
HOT 보잉 차세대 B777-9, 심각한 위기 속에 조용히 공개1 2019.03.17
HOT 말레이시아항공 매각, 폐업 위기3 2019.03.20
HOT B737 MAX 비행 훈련 불과 '단 1시간' - 사고 주요 원인 주장 제기 2019.03.20
HOT 진에어, 국내 최초 기내 VR(가상현실) 서비스3 2019.03.19
공지 게시글과 항공위키 연계 관련하여 2018.02.16
공지 해외여행(항공) 준비할 것과 여행 팁 (총정리) 2018.11.25
346 오늘의 항공역사 (3월 2일) 2019.03.02
345 오늘의 항공역사 (3월 1일) 2019.03.02
344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8일) 2019.02.28
343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7일) 2019.02.27
342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6일) 2019.02.26
341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5일) 2019.02.25
340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4일) 2019.02.25
339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3일) 2019.02.25
338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2일) 2019.02.25
337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1일) 2019.02.21
336 오늘의 항공역사 (2월 20일) 2019.02.20
335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8일) 2019.02.18
334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7일) 2019.02.17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6일) 2019.02.16
332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5일) 2019.02.15
331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4일) 2019.02.14
330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3일) 2019.02.13
329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2일) 2019.02.12
328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1일) 2019.02.11
327 오늘의 항공역사 (2월 10일) 2019.02.1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19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