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News

가족 좌석 배정 수수료, 법으로 막는다

상주니2016.07.10 02:31Views 1241Votes 2Comment 0

  • 가족 좌석 배정에 수수료를 들이민 미국 항공사들

  • 법으로 제한하는 부메랑을 맞게 돼

저비용항공시장이 확대되면서 나타난 가장 큰 특징은 '저렴'한 항공요금이다.

하지만 낮아진 항공 운임과는 반대로 크게 늘어난 것이 수수료다.

항공사들은 항공 운임을 낮추는 경쟁 시장에 내 몰리자 이를 만회하기 위해 도입한 것이 각종 수수료인 것이다. 가장 기본적인 수하물 위탁 요금부터 시작해 항공권 취소 수수료, 노쇼 위약금까지 다양하다.

그 중의 하나가 좌석 배정 수수료다. 일부 저비용항공사들은 이용객이 원하는 경우 좌석을 지정해 배정하는 대신 수수료를 받는다. 단순히 여기서 그치면 좋았을 것을 함께 비행기를 이용하는 가족 좌석을 함께 배정 받으려면 수수료를 내라는 식으로 응대하는 패악(?)(주1)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family_seat.jpg

 

이렇게 되자 미국 의회는 더 이상 항공사의 수수료 부과 기도를 두고 볼 수 없다고 판단했다. 

미국 하원의원인 Jerrold Nadler와 Rodney Davis는 공동으로 법안 하나를 발의했다. 이 법안에는 항공사가 가족 좌석은 반드시 함께 (연달아) 배정해야 하는 의무사항을 담고 있다. 이 법안이 통과하게 되면 항공사는 13세 이하 청소년인 경우 반드시 옆좌석은 13세 이상의 가족 구성원을 배정해야 한다.

항공사들은 '현재도 가족들에게는 좌석을 가능한 함께 배정하는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며 이 법안에 대해 불필요한 법이라고 볼멘소리를 하고 있지만, 이 법안이 좌석배정 수수료라는 수익을 이유로 가족 좌석을 함께 배정하지 않는 일이 발생하면서 나타난 것이라는 점을 생각한다면 이 것은 항공사 자신들이 던진 부메랑이 되돌아온 것이라고 밖에 할 수 없다.

지금은 13세 이하 어린이라도 불가피한 경우 가족과 떨어져 좌석 배정이 될 수도 있었으나, 제안된 내용이 법으로 제정되는 경우 앞으로 항공사는 가족에게 반드시 좌석을 함께 배정해야 하는 의무사항을 지게 된다. 수수료 챙기려다 의무사항만 떠 안게 되는 셈이다.

 


(주1) http://www.mirror.co.uk/news/uk-news/airlines-charging-families-extra-88-5582905

 

#좌석 #항공 #항공기 #좌석배정 #가족 #13세 #미국 #저비용항공사 #수수료 #운임 #부가수익

    • Font Size
KLM, 3만 피트에서 생맥주 제공한다 LCC 항공기 도입 경쟁 치열, 진에어 vs 제주항공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미쓰비시, 日 최초 제트여객기 MRJ 日·美에 이어 유럽 시장에도 판매 일본 미쓰비시가 개발하고 있는 제트 여객기 MRJ가 드디어 유럽시장에 진출했다. 미쓰비시...
2016.07.19 View 308 Votes 2
유나이티드, 기내 하루 20만 잔 7월부터 이탈리아 커피 일리(illy) 제공 유나이티드항공이 7월 1일부터 기내에서 서비스하는 커피를 일리(illy)로 변경했다. '일...
2016.07.19 View 667 Votes 3
홈페이지 이용객 개인정보가 게시판에 노출돼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에서 이용 고객의 개인정보가 다량 유출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18일, 아시아나항공은 자사 ...
2016.07.19 View 434
터키 쿠데타 발생 전 국적 항공기 모두 터키 떠나 국적 항공사 여객기 이후편 운항 중단 및 재개 미정 15일 밤 터키에서 발생한 쿠데타로 인해 이스탄불공항이 ...
2016.07.16 View 372 Votes 2
중국, 타막 딜레이 기준 만들어 내년 시행 3시간 이상 지연 시 승객 하기시켜야.. 타막 딜레이(Tarmac Delay), 항공기에 승객을 태운채 여러가지 이유로 이륙하...
2016.07.15 View 821
11일, 국내선 취항 에어서울 10월 7일, 국제선 취항.. 아시아나 일본 노선 넘겨받아 지난 11일 운항을 시작한 저비용항공사 에어서울이 10월부터는 모기업 아시...
2016.07.15 View 790 Votes 2
센다이공항, 일본 지방공항 중 최초 완전 민영화 지난 1일, 일본 센다이공항이 완전 민영화되었다. 일본 미야기현의 센다이공항은 일본 국가가 소유하고 관리하...
2016.07.14 View 529 Votes 2
타이거에어 호주, A320 기종에서 B737로 전환 호주 버진 오스트렐리아 자회사인 저비용항공사 타이거에어 오스트렐리아가 보유 항공기종을 전면 교체한다고 밝혔...
2016.07.14 View 869 Votes 1
에어아시아, 아시아 최대, 세계 최고를 자랑 A320neo 100대 주문, 앞으로 441대 도입 예정 아시아 최대 저비용항공사인 에어아시아(AirAsia)가 8년 연속 세계에...
2016.07.14 View 398 Votes 2
1분기는 진에어가 처음으로 제주항공 제쳐 제주항공, 2분기 명예회복하며 상반기 1위 탈환 국내 저비용항공사 경쟁이 뜨겁다.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의 대표격인 ...
2016.07.13 View 611 Votes 2
국토부, 항공교통소비자 권익 강화 수하물 배상 한도, 타막 딜레이 등 의무사항 규정 앞으로 항공기가 30분(국내선) 이상 지연되거나 결항되는 경우 이용객에게 ...
2016.07.12 View 578
7월 11일, 현존 여섯번 째 저비용항공사 운항 개시 아시아나항공이 설립한 저비용항공사 에어서울의 본격적인 비행이 시작되었다. 11일 에어서울은 오전 8시5분 ...
2016.07.12 View 595
타이완 푸싱항공, 기내 스마트폰과 배터리 휴대는 허용하지만, 사용은 안돼 타이완의 푸싱항공(Transasia Airways)은 7월 1일부터 기내에서의 휴대전화 사용을 ...
2016.07.10 View 718
KLM, 다음 달부터 기내 생맥주 서비스 개시 세계 최초로 기내 생맥주 제공은 ANA 항공기 안에서 즐기는 음료 중에는 맥주가 빠질 수 없다.  식사 후 맥주 한잔은...
2016.07.10 View 968 Votes 1
가족 좌석 배정에 수수료를 들이민 미국 항공사들 법으로 제한하는 부메랑을 맞게 돼 저비용항공시장이 확대되면서 나타난 가장 큰 특징은 '저렴'한 항공요금이...
2016.07.10 View 1241 Votes 2
진에어·제주항공, 항공기 도입 경쟁 치열 대수는 제주항공, 공급석·매출액은 진에어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들의 항공기 도입 경쟁이 치열하다. 진에어가 보잉 베...
2016.07.07 View 1073 Votes 3
13세 소녀를 옆좌석 남성이 성추행 보호 미흡했던 항공사 상대로 1천만 달러 소송 지난 6월 미국 달라스를 출발해 포틀랜드로 비행 중이던 항공기 안에서 어린 ...
2016.07.06 View 557 Votes 3
신생 LCC 에어서울, 운항증명(AOC) 교부 7월 11일, 김포-제주 운항을 시작으로 본격 비행 아시아나항공이 설립한 저비용항공사 에어서울의 운항증명이 국토교통...
2016.07.05 View 488 Votes 2
브렉시트, 이지제트가 영국을 떠나나? 최악의 경우를 염두에 둔 자구책 지난 24일 영국에서 들려온 브렉시트(Brexit), 유럽연합으로부터 영국 이탈 소식은 전 세...
2016.07.04 View 705 Votes 3
제주항공, 8월부터 옆좌석 구매 상품 최대 1만원 인상 제주항공은 저비용항공사 답게 기본적인 항공좌석 운임 외에 다양한 부가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제...
2016.07.04 View 663 Vote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