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News

영국, '돈내면 별도 입국심사' 정책에 대한 비판 높아

고려한2016.10.03 16:50Views 949Votes 1Comment 0

  • 공항 유료 패스트트랙 도입하려는 영국

  • 여행객을 돈벌이 수단으로 여긴다는 비판

  • 일반 여행객 심사대는 더 혼잡해질 수도

세계에서 입국심사가 까다롭고 오래 걸리기로 유명한 곳 중 하나가 영국이다.

특히 영국 런던의 히드로공항은 입국심사 통과하는데 1시간 이상 걸리는 것은 기본으로 생각할 정도로 심각하다.

영국은 이런 입국심사 지체와 혼잡을 해결하기 위해 유료 '패스트트랙(Fast Track)' 서비스 도입을 검토하고 있으며 히드로공항을 비롯한 몇몇 공항에서다.

물론 현재도 영국 대부분 공항에서 패스트트랙을 이용하는데 5파운드 비용을 지불하고 있기는 하지만 영국 정부가 검토하고 있는 주요사항은 그 수수료를 대폭 인상하는 데 있다. 기존 5파운드 수수료에 12.5파운드를 더해 1인당 17.5파운드가 될 것이 유력한 상황이다.

상황이 이렇게 되면서 영국 내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기본적으로 여행객을 돈벌이 수단으로 생각하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그것이다.

영국 자유민주당 당수인 팀패론(Tim Farron)은 '어처구니없는 정책이다. 왜 우리들은 여행객을 돈벌이 수단으로 생각하는 것을 막지 못하고 있는가?'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혔다.  패스트트랙은 그 원래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방법을 강구해야지 패스트트랙을 이용해 돈을 벌려고 하는 것은 문제라는 것이다.

 

uk_border.jpg
영국 공항 입국심사대 혼잡과 까다로움은 악명 높아

 

또 한가지는 한정된 입국심사 담당 인력과 시설 환경에서 유료 패스트트랙을 만들고 유지하는데 인력과 시설을 할당할 수 밖에 없으며, 다른 일반 여행객의 입국심사에는 그만큼 시간이 더 걸리고 지연되는 반대 급부를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즉 새롭게 인력을 투입하고 패스트트랙을 신설한다면 전반적인 입국심사 시간 단축에 도움이 되겠지만 현재 영국 정부의 계획은 그것과는 거리가 멀다.

유료 패스트트랙을 도입하는 가장 큰 배경으로 감축된 예산 때문이라는 주장이 설득력 있다. 2012-13 회계년도에 영국 정부는 Border Force(출입국 심사를 담당하는 기관)의 예산에서 5천만파운드를 삭감했었다. 

 

Home Office(영국 출입국, 보안 관련 업무 담당 기관)는 영국 각 공항에서의 패스트트랙 유료 도입에 대해 Border Force가 공항과 협력관계에 있다고 하면서도 유료 패스트트랙의 문제점과 비판에 대해서는 '우리의 가장 주요한 사명은 영국의 국경 안전과 보안을 지키는 것'이라는 원론적인 입장만 보이고 있다.

 

#영국 #패스트트랙 #HomeOffice #입국심사 #입국 #BorderForce #유료 #런던 #히드로 #공항 #개트윅 #FastTrack #돈벌이

    • Font Size
SAS, 17년 만에 새로운 유니폼 공개 (by 쥬드) 아메리칸항공, 새 유니폼 두드러기·두통 불만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공항 유료 패스트트랙 도입하려는 영국 여행객을 돈벌이 수단으로 여긴다는 비판 일반 여행객 심사대는 더 혼잡해질 수도 세계에서 입국심사가 까다롭고 오래 걸...
2016.10.03 View 949 Votes 1
AA, 두통·두드러기 유발 새 유니폼 난처 아메리칸항공이 유니폼 논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메리칸항공 승무원 400여명이 노조와 회사에 제기...
2016.10.02 View 621
내년 포항 기반 지역항공사 운항 계획 대형 항공사 운항 중단 대비책인 것으로 포항市가 지역항공사 설립에 나섰다. 포항市는 포항 및 인근지역을 기반으로 하는...
2016.09.30 View 375 Votes 2
91일 이전 취소하면 항공권 취소수수료 '0원' 공정위, 국내 7개 항공사 대상으로 약관 시정 초저가 항공권 사라지는 부작용 반론도 구입한 항공권에 대해 항공기...
2016.09.28 View 667 Votes 4
춘추항공재팬, 혼잡공항 취항 성공 오늘(28일)부터 나리타-간사이 운항 개시 저비용항공사 춘추항공재팬이 신청한 나리타(도쿄) - 간사이(오사카) 노선 운항에 ...
2016.09.28 View 458
옆좌석 뚱뚱한 승객 때문에 좌석에 앉을 수 없어 승무원 좌석이라도 변경 요청했지만 거절당해 항공요금, 피해 보상 등 약 2400유로 배상 소송 한 이탈리아 변호...
2016.09.24 View 453 Votes 1
분실·파손 건수는 아시아나·대한항공 최다 하지만 건수만으로 판단은 무리.. 비율은? 우리나라 항공사들이 수송하는 수하물에 승객 1만명 당 약 4-5건의 파손사...
2016.09.24 View 639 Votes 2
에미레이트, 좌석 선택 시 수수료 지불해야 노선에 따라 15달러에서 40달러까지 에미레이트항공이 새로운 유료 서비스를 도입했다. 다음달(10월) 3일부터 에미레...
2016.09.22 View 1257 Votes 3
아메리칸항공, 올 가을부터 신 유니폼 적용 아메리칸항공이 US항공과의 합병 등에 즈음하여 추진하고 있는 새로운 직원 유니폼 디자인이 거의 확정됐다. 지난 20...
2016.09.19 View 544 Votes 1
항공기 수하물 거짓 폭탄 신고, 1억원 배상 판결 거짓으로 폭탄 소동을 벌인 여성이 거액의 벌금형 선고를 받았다. 지난 7월 26일, 스위스 제네바공항에 국제전...
2016.09.19 View 200
한국인 항공여행 IT 활용비율 평균 이하 셀프 서비스는 48%, 키오스크는 11%만 이용 네트워크 접속도(활용도)는 평균보다 높아 세계 어느 나라 사람들보다 스마...
2016.09.19 View 440 Votes 1
최근 발견된 부품, MH370 항공기 것임이 밝혀져 이탈리아 부품 제작업체 시리얼 확인 탄자니아에서 발견된 항공기 부품이 지난 2014년 3월 실종된 말레이시아항...
2016.09.16 View 542 Votes 1
스마트폰 노트7, 기내 사용 금지 항공기 안에서 스마트폰 사용이 다시 금지되었다. 예전에는 항공기 안에서의 휴대전화 사용이 항공기 항법장비에 장애를 초래할...
2016.09.15 View 461 Votes 1
내년 3월 베트남 제 5항공사 운항 개시 아시아에서 항공시장 성장세가 가장 빠른 시장 중 하나인 베트남에 또 하나의 항공사가 탄생한다. Viestar Airlines의 항...
2016.09.15 View 541
SQ, 최초 도입 A380 임차 연장 안해 싱가포르항공은 현재 운영 중인 에어버스의 초대형 항공기 A380의 임차 기간을 연장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007년...
2016.09.14 View 1080 Votes 1
Arik Air, 항공기 보험 문제로 운항 중지 나이지리아 최대 항공사인 Arik Air 항공편이 자금 문제로 화요일(9월 13일) 전면 운항 중지되었다. 이로 인해 나이지...
2016.09.14 View 266
제주항공, 국제선 이어 국내선 기내식 유료 제주항공이 국제선에서만 운영 중인 유료 기내식(에어카페)을 22일(9월)부터는 국내선에서도 접할 수 있다고 밝혔다....
2016.09.13 View 916
중국 COMAC, C919 초도 비행 올해 말 초도 비행 스케줄 지키기 어려울 것이라는 예상도 중국 COMAC社는 자사가 개발 중인 본격적인 민간 항공기 C919 초도 비행...
2016.09.10 View 447
델타항공, 정전으로 수천편 결항, 지연 항공권 환불, 대체편 제공 1억5천만 달러 손실 미국 델타항공이 지난달 초 발생한 전산 시스템 오류로 인해 1억5천만 달...
2016.09.09 View 425
선지급한 훈련비 중 5천만원은 부당 총 22억원 규모 소송 가능성도 배제 못해 법원이 조종사에 대한 항공사의 교육비용 선지불 요구는 갑질이라고 판결했다. 이...
2016.09.09 View 581 Votes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