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craft

2017년 상반기 항공기 전쟁, 보잉 압승

고려한2017.07.19 14:15Views 1939Votes 2Comment 0

  • 2017년 上, 보잉:에어버스 = 380대:248대

  • 대형 항공기 판매 극도로 부진, 그나마 보잉 B787 에어버스 A350 선방

세계 민간 항공기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보잉과 에어버스의 올 상반기는 보잉의 압승으로 나타났다.

보잉은 올 상반기 B737 MAX를 포함해 총 380대 항공기 판매(주문)를 기록한 반면 경쟁사인 에어버스는 248대에 그쳤다. 특히 1분기(3월) 에어버스 판매실적은 단 26대에 머무를 정도로 극도의 부진을 기록했으며 2분기 들어 에어쇼 등의 이벤트를 기점으로 판매가 늘었지만 보잉과의 격차는 줄이지 못했다.

[항공소식] 1분기, 보잉 항공기 판매 에어버스 압도, 173 vs 26 (2017/4/11)

올해 들어 판매되는 항공기 양상은 큰 변화를 보이고 있다. 보잉과 에어버스 모두 대형기 수요는 처참하리만큼 판매가 부진한 반면 160-220석 규모의 소형 기종은 생산이 모자를 정도로 주문이 몰리고 있다. 보잉은 B737 MAX 등 내로우바디(Narrow-Body) 기종 267대 판매를 기록해 전체의 70%를 차지했으며 에어버스는 A320neo 등 내로우바디 기종 판매가 212대로 전체의 85%를 차지했다. 

 

aircraft_sales_2017_first.jpg

 

대형기의 경우에는 판매가 극도로 부진해 에어버스가 자랑하는 초대형 항공기 A380는 단 한 대의 주문도 확보하지 못했으며 최신 기종인 A350 항공기 판매 역시 35대에 불과했다. 보잉은 사정이 조금 나았다. 가장 큰 항공기인 B747는  단 한 대에 그쳤으나 그나마 인기를 끌고 있는 B787 드림라이너(79대 판매) 덕분에 중대형 와이드바디(Wide-Body) 항공기 체면을 세웠다.

항공기 판매는 3월, 6월 등 주로 분기말에 몰리는 현상을 보였으며 특히 파리 에어쇼가 열린 6월에 큰 판매고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 2017년 상반기 항공기 판매 실적 >
제작사 기종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보잉 B737 4 28 17 1 3   53
B737 MAX 5 9 85 11   104 214
B747     1       1
B777 1   8     24 33
B787 2 5 4 2 10 56 79
12 42 115 14 13 184 380
에어버스 A320 1   21 10 35 20 87
A320neo     1 4 4 116 125
A330       1   2 3
A350 3     10 20   33
4   22 25 59 138 248

 

당분간 민간 상용 제트 항공기 시장에서는 저비용항공시장의 확대 흐름에 따라 B737 MAX나 A320neo 계열의 소형급 항공기들이 지속 주도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B737 MAX, A320neo 등 효율성과 항속거리가 개선된 항공기들 덕분에 저비용항공사들이 노선을 조금 더 장거리 화하는 전략에도 영향을 줄 것이라는 분석이 힘을 얻고 있다.

 

#항공기 #보잉 #에어버스 #Boeing #Airbus #항공기시장 #에어쇼 #B737MAX #A320neo #소형기 #대형기 #부진 #압승

    • Font Size
유나이티드항공, 폭력 하기 사건 이후 오버부킹 85% 감소 에어프랑스, 저비용항공 자회사 '부스트' 설립 가시화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아메리칸항공, 기내 냄새로 3명 병원행 기내 공기 오염, 냄새 문제는 더 이상 외면해서는 안될 문제 항공기 기내에서 발생한 냄새로 인해 일부 승무원과 승객이 ...
2017.07.26 View 336 Votes 1
미국행 항공편 보안 강화로 탑승 전 전자기기 전원켜고 검사받아야 올초 중동·북아프리카 출발 항공편 전자기기 반입 금지 조치 이후 보완책 미국행 항공기를 탑...
2017.07.26 View 578 Votes 1
델타항공 여객기, 이륙 도중 부품 이탈로 나리타공항 활주로 일시 폐쇄 항공기는 무사히 디트로이트에 도착 지난 18일, 일본 나리타공항이 오후 4시경 활주로가 ...
2017.07.25 View 945 Votes 1
아줄(Azul) 창업자 닐만, CEO에서 물러나 그동안의 행적을 미루어 볼 때 또 다른 도전을 위한 시작일 것 브라질 저비용항공사인 아줄(Azul Brazilian Airlines)...
2017.07.25 View 301 Votes 1
알리탈리아 매입에 LCC 관심 표명 라이언에어, 이지제트도 입찰 후보 중 하나 알리탈리아는 최근 10여년 간 재무 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해 70억 유로를 상회하는 ...
2017.07.25 View 286 Votes 1
제주항공, 동맹체 결성 1년 여만에 첫 손님 아시아·태평양 지역 8개 저비용항공사 결성 항공 동맹체 '밸류 얼라이언스' 본격 시동 제주항공이 소속 항공 동맹체(...
2017.07.24 View 437 Votes 1
에티하드, 스위스 항공사 운영 포기 알리탈리아, 에어베를린에 이어 에티하드 리저널까지 연이은 지분 매각 에티하드(Etihad)가 스위스 지역항공사인 Etihad Reg...
2017.07.24 View 647 Votes 2
각종 안전규정 위반, 사고에 대해 총 30억 원 과징금 부과 심의위 결정 불복 시 한 차례 재심 요청 가능 국토부가 국내 항공사들 안전사고와 관련된 위반 사례 ...
2017.07.21 View 283 Votes 3
내로우바디 항공기, 장거리 대서양 노선 투입 B737 MAX, A320neo 성능 향상 덕분 보잉의 소형급 최신 제트 여객기인 B737 MAX가 장거리 구간인 대서양 횡단 상용...
2017.07.20 View 763 Votes 4
오버부킹 사건 이후 유나이티드항공, 오버부킹 85% 감소 전반적인 항공업계 추세로 이어질 가능성 유나이티드항공이 교훈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유나이티드항공...
2017.07.20 View 382 Votes 2
2017년 上, 보잉:에어버스 = 380대:248대 대형 항공기 판매 극도로 부진, 그나마 보잉 B787 에어버스 A350 선방 세계 민간 항공기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보잉과 ...
2017.07.19 View 1939 Votes 2
에어프랑스, 저비용항공사 설립 일보전진 조종사 노조, 신생 저비용항공사 설립 지지 에어프랑스의 새로운 저비용항공 자회사 '부스트(Boost)' 설립이 가시화됐...
2017.07.19 View 266 Votes 2
중국 상업용 항공기 ARJ21, 생산증명 취득 세계시장 진출 위해서는 미국, 유럽 당국 형식증명 취득 선행되어야 중국 민간 항공국(CAAC)은 중국 최초의 상업용 제...
2017.07.18 View 234 Votes 3
미국행 항공편 전자기기 기내반입금지 해제 대신 미국행 항공편은 특별 보안절차를 거치도록 미국 정부는 17일 중동과 북아프리카 일부 지역 10개 공항에서 출발...
2017.07.18 View 302 Votes 3
하이난 항공그룹의 영토 확장은 어디까지? 브라질 제2 공항 리오 데 자네이로 인수 추진 중국 하이난 항공그룹(HNA)이 브라질 리오 데 자네이로 공항(RJA) 지분 ...
2017.07.18 View 566 Votes 2
에미레이트·플라이두바이 강력한 파트너 지향 대형 장거리 노선 에미레이트와 단거리 노선 장점의 플라이두바이 협력은 시너지 효과 커 아랍에미레이트 ...
2017.07.18 View 425 Votes 1
일본, 연간 약 100여 건 기내 흡연 발생 2004년부터 법으로 금지하고 있으나 줄지 않아 여객기 화장실(Lavatory)에서 담배를 피우는 행위가 일본에서 지난해 1년...
2017.07.17 View 704 Votes 2
저비용항공 특유의 수익 다변화 정책 확산 WOW항공 CEO, 공짜 항공권을 넘어 돈 받고 비행하는 날 올 것 주장 저비용항공시장이 탄생하고 성장하면서 항공운임은...
2017.07.16 View 498 Votes 3
브렉시트(2019년 3월) 이후 운항 곤란 라이언에어, 자사 영국 소재 항공기 유럽 이전 히드로는 텅텅 비게 되고, 몇 달 동안 영국-유럽 항공편 운항 못할 것 유럽...
2017.07.15 View 558 Votes 1
영국 기반 이지제트, 오스트리아에 법인 설립 브렉시트 이후 운항 차질 우려 때문 유럽 최대 저비용항공사 가운데 하나인 이지제트(easyJet)가 오스트리아에 별...
2017.07.15 View 313 Vote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