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News

홍콩, 과격 시위 등 정국 불안정으로 방문객·항공편 크게 감소

고려한2019.11.20 11:52Views 127Comment 0

  • 홍콩 시위 등 정국 불안정으로 홍콩 방문객 크게 감소
  • 항공업계 운항편수/기종 감축, 특히 캐세이퍼시픽은 홍콩 인바운드 규모 40% 가까이 줄어

홍콩에서 벌어지고 있는 데모 등의 영향으로 방문객이 크게 줄고 있다.

중국 본토 송환법 신설을 둘러싸고 올해 초반부터 벌어진 갈등이 시위로 이어지면서 홍콩 정국은 물론 일반 생활, 관광 등에까지 영향을 주기 시작했다.

홍콩 정부는 해당 법안 신설을 취소했지만 중국과의 통합 조건인 1국 2체제 약속이 지켜지지 않고 점차 중국 영향력이 강화되면서 민주주의가 위협받고 있다는 의식이 확대되었고 이제는 민주주의 탄압을 반대하는 방향으로 더욱 확대되고 있다.

우산 시위 등 평화롭게 시작했던 홍콩 시위는 현재 최루탄은 물론 총기 발포, 강압적인 탄압 등으로 인해 사망자가 발생하면서 격화되고 있다. 대학생들은 학교를 바리케이드 삼아 시위를 이어가며 우리나라 80년대 학생 시위운동을 연상시키는 상황이다.

 

hongkong_chaos.jpg
격화되고 있는 홍콩 시위

 

이렇게 되자 홍콩을 방문하는 사람들의 규모가 크게 줄고 있다. 지난 10월 홍콩 방문객은 13% 줄었으며 항공편도 6%나 감소했다.

중국 항공사들의 홍콩행 운항 규모가 크게 줄고 있다. 중국국제항공은 중대형기, 소형기 혼재하던 기재를 전부 A321, B737 계열 소형기로 전환했다. 이런 전환 분위기는 상하이항공, 중국동방항공 등 중국 항공업계 전반으로 퍼지고 있으며 편수 자체도 줄어 주간 56편 운항하던 규모가 32-32편 정도로 줄어들었다. 샤먼항공, 중국남방항공 등의 경우에는 일부 기간이지만 홍콩 운항을 중단하는 노선도 나타나고 있다.

다른 국가 항공사들도 상황은 크게 다르지 않다. 가루다 인도네시아항공은 주간 21편 운항 규모를 17편을 줄였으며, 에미레이트의 경우에도 A380 기종이 운항하던 홍콩 노선을 B777 기종으로 전환한다. 콴타스도 A380 기종 대신 B747을 투입하고 있으며 필리핀항공은 하루 5편을 4편으로 줄였으며 그나마도 기종도 소형으로 바뀌었다. 

그 외에도 싱가포르항공, 전일공수, 유나이티드항공, 에어캐나다, 아시아나항공 등 홍콩을 취항하던 항공사들의 운항 규모가 전반적으로 감축되고 있다. 우리나라 LCC 진에어 역시 올해 12월 임시 운휴에 들어갈 예정이다.

하지만 그 누구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것은 홍콩 거점의 캐세이퍼시픽이다. 지난주 실적 발표에 따르면 홍콩 인바운드 승객 규모는 8-9월에 걸쳐 38% 감소했으며 10월에도 35% 감소했다. 또한 항공편 등 운항 규모 역시 6-7%가량 감소되었다.

 

홍콩을 취항하고 있는 항공사들은 여행객 감소 등 어려움을 호소하며 홍콩공항 당국에 수수료 감면 등 대책을 원하고 있지만 홍콩공항의 태도는 냉담한 편이다. 홍콩 정국이 안정화되지 않으면 홍콩 방문객의 발걸음은 더욱 줄어들 것이고, 항공사들 역시 서비스를 감축할 수 밖에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세계에서 가장 항공 교통량이 많은 국제선 노선 10개 가운데 5개 정도가 포함될 정도로 허브 공항 역할을 해오던 홍콩이 정국 불안, 시위 확대 등으로 인해 그 매력이 한 없이 추락하고 있다.

 

    • Font Size
세부퍼시픽, 트랜스젠더 여성 객실 승무원으로 채용 플라이강원, 20일 예약센터 오픈 22일 양양-제주 운항 개시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에어라인레이팅, 2020년 세계 20대 항공사 선정 에어뉴질랜드, 2018년에 이어 다시 한번 베스트 자리 올라 국적 항공사 가운데 대한항공, 20대 순위에 들어 항공...
2019.11.26 View 613
비행 중 부조종사 갑자기 쓰러져 정신잃어 (심장마비 추정) 아주 드문 일이지만 발생 가능성 있어 상용 항공기 부문에서 조종사 최소 인원은 2명 비행 중이던 항...
2019.11.25 View 411
기내 인터넷 라이브 방송 송출한 유튜버, 안전 기준 위반으로 2만 대만달러 벌금 휴대전화 등 전자기기 기내 사용 허용 분위기이지만 이착륙 시에는 대부분 금지...
2019.11.24 View 168
한국-브루나이 항공자유화, 오픈스카이 협정 체결 양국 간 직항편 무제한 운항, 제3국 이원/경유 운항은 주4회 제한 아세안 10개 국가 가운데 9개 나라와 오픈스...
2019.11.24 View 195
한국-싱가포르 간 항공기 취항 자유로워져.. 항공자유화 합의 상대국 경유 이원권 5자유롭게 주 14회까지 확대·신설 한일 악화 등으로 업황이 악화된 국...
2019.11.23 View 207
보잉, B737 MAX 확장 버전 10 공개 1년 가까이 비행 중지된 B737 MAX 기종, 내년 비행 재개 예상 항공기 제작사 보잉은 오늘(23일, 현지시각 기준) 워싱톤 렌톤(...
2019.11.23 View 203
플라이강원, 9번 째 항공사(소형항공사 제외) 자리에 올라 양양-제주 국내선 운항 후 다음달 양양-타이베이 국제선 예정 항공수요 증가 정체기에 들어선 항공시...
2019.11.22 View 257
비행기 타고 가요 시즌2, 뉴 멤버 유이, 은지원, 송윤형 합류 1기 신현준, 황제성 경험과 새로운 멤버의 좌충우돌 서비스 기대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
2019.11.21 View 211
스페인 법원, 기내 휴대 수하물 요금 부과는 부당 판결 라이언에어 요금 20유로 환불 명령 하지만 이탈리아에서는 부과됐던 과징금 철회 등 각국에서 엇갈린 판...
2019.11.21 View 131
초대형 항공기 A380 첫 기체, 해체 작업 끝나 부품 및 기체의 90% 재활용 목적으로 해체작업 11개월 걸려 초대형 항공기로의 명성은 불과 10년 정도에 머물고 말...
2019.11.21 View 880
아시아나항공, 국내선 위탁 수하물 포장용 비닐 유상 자원절약, 환경보호 이유지만 업무 효율성 및 비용 측면도 있을 듯 아시아나항공은 다음 달부터 국내선 항...
2019.11.21 View 142
아시아나항공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대상으로 '안전 최우선' 성명서 혹시도 있을지 모를 인위적인 구조조정 등을 차단하기 위한 사전 포석 분석 아시아나...
2019.11.21 View 88
입국 시 작성 '휴대품 신고서' 스마트폰으로도 제출 가능 잦은 항공편 이용 승무원, 비즈니스 여행객 편의성 증가 스마트폰 앱 특성상 인터넷 연결 필요...
2019.11.21 View 120
에어아시아, 항공사 넘어 여행 플랫폼으로 진화 홈페이지서 타 항공사도 티켓 판매 에어아시아가 항공사를 넘어 여행 플랫폼을 지향한다. 자사 홈페이지에서 항...
2019.11.20 View 119
세부퍼시픽, 필리핀서 처음으로 성전환 여성 객실 승무원으로 채용 2011년 태국 항공사 트랜스 여성 승무원 채용한 바 있어 필리핀 저비용항공사 세부퍼시픽이 ...
2019.11.20 View 159
홍콩 시위 등 정국 불안정으로 홍콩 방문객 크게 감소 항공업계 운항편수/기종 감축, 특히 캐세이퍼시픽은 홍콩 인바운드 규모 40% 가까이 줄어 홍콩에서 벌어지...
2019.11.20 View 127
3개 신생 항공사 가운데 플라이강원 가장 먼저 운항 시작 운행일을 불과 2일 앞두고 예약센터 오픈 등 다소 준비가 미흡한 상태 신생 항공사 플라이강원이 22일...
2019.11.18 View 320 Votes 1
유도로 정지 상태 대한항공 꼬리 날개 끝단을 나미비아 항공기가 치고 나가 인명 피해 없으나 프랑크푸르트발 인천행 항공편은 21시간 지연돼 대한항공 여객기가...
2019.11.17 View 428
A320 항공기, 총 주문 대수에서 영원한 베스트셀러 B737 넘어서 총 주문 대수 : A320 항공기 15,193대 vs B737 항공기 15,136대 보잉에게 2019년 한 해는 역사에...
2019.11.16 View 512
콴타스, 런던-시드니 17000킬로미터 19~20시간 비행 초장거리 구간 시드니-뉴욕 노선과 함께 올 연말까지 테스트 비행을 통해 영향 및 가능성 분석 QF7879 편, ...
2019.11.15 View 337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4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