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좌석

통로 좌석보다 창가 선택한 승객이 더 이기적 성향?

마래바2017.10.27 13:26조회 수 731추천 수 4댓글 0

    • 글자 크기
    • 창가 좌석 선택, 이기적 성향 남 불편에 덜 민감

    • 창가 좌석 확보 34%가 비용 지불 용의, 통로 좌석은 15% 불과

    저비용항공사(LCC)가 일반 항공사에 비해 항공권이 저렴하다.

    그만큼 일반 항공사에 비해 불편함이 따른다. 기내식이나 수하물 등의 차이가 있으며 거기에 좌석 편의성도 중요한 몫을 차지한다. 대부분 저비용항공사 좌석이 피치이 좁기 때문에 불편함이 더 크다. 그래서 일부 이용객들은 저렴한 항공권이 장점인 저비용항공사보다 일반 항공사를 선택하기도 한다. 

    [항공상식] 좌석 간격(Pitch)에 따라 편안함 달라져..(2007/12/26)

    동일 클래스라 하더라도 좌석 위치에 따라 조금씩 느낌이 다르다. 공간이 조금 넓은 곳이 있는가 하면 등받이가 젖혀지지 않는 좌석도 있다. 그래서 좌석 선택을 중요하게 여긴다.

    어떤 이는 창가 좌석을 선호하는가 하면 귀찮다고 통로 좌석을 선택하는 경우도 있다. 창가 좌석은 시원한 바깥 풍경을 즐길 수 있고 머리를 기대로 잠을 청할 수도 있어 적지 않은 사람들이 선호한다. 또한 통로 좌석 역시 출입이 자유롭고 조금은 더 빨리 내릴 수 있다는 이유로 선호되는 좌석 중 하나다.

     

    그럼 그 창가, 통로 좌석을 선택하는 사람들의 성향은 어떨까?

    텔레그래프紙 기사에 따르면 창가 좌석을 선택하는 사람들이 대체로 이기적인 성향이 강한 것으로 알려진다. 심리학자인 Backy Spelman 박사는 '창가 좌석을 선호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들이 자신을 위해 존재하는 듯한 삶의 태도를 취하는 경향이 있다'라고 언급하며 일반적인 경우보다 자신에게 주어지는 외부 반응에 민감하게 반응한다고 주장한다.

    또 다른 심리학자인 Jo Hemmings 역시 이 의견과 유사하다. '창가 좌석을 선택한 사람들은 대체로 더 이기적인 경향이 있다. 다른 사람들을 귀찮게 하는데 덜 민감하다'라고 언급했다.

     

    seat_window.jpg
    창가 좌석 선호하는 경우 조금은 더 이기적 경향

     

    반면 통로 좌석을 선택한 경우 참을성이 있으며 화내기를 더디 하고 다른 사람들을 조금 더 배려하는 경향이 있다고 덧붙혔다.

    가만히 생각하면 일리가 있는 것이 통로 좌석을 선택했다는 것은 창가나 안쪽 좌석 승객들이 자신을 거쳐 출입해야 하는 불편을 감안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남들에게 불편을 끼치지 않는 좌석이 통로 좌석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창가 좌석은 주변 사람들이 어떻게 움직이든 상관하지 않아도 된다. 자신이 필요할 때 옆 승객(통로 좌석 포함)들에게 불편을 주면서 드나들면 될 뿐이다.

    2014년 익스피디아 설문 조사에 따르면 항공기 이용자 중 55%가 창가 좌석을 선호하고 통로 좌석은 45%가 선택했다. 이 회사의 2016년 설문 조사에서는 34%가 창가 좌석을 확보하기 위해 추가 비용을 지불할 수도 있다고 한 반면 통로 좌석에 대해서는 15%에 불과했다. 또 다른 설문 조사에서는 여성이 남성보다 창가 좌석 선호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과학적으로 근거가 있느냐고? 정확한 근거는 없다. 단지 그럴 것이라고 추측할 뿐이다.

    그럼 중간 좌석을 선택한 사람들의 성향은? 설마, 일부러 중간 좌석을 선택했을 리는 없다. 만약 그랬다면 이기적, 포용력을 떠나 분명 정상은 아니다. ^^;;

     

    #항공기 #좌석 #창가 #통로 #선호 #편안함 #불편함 #안락 #이기적 #배타적 #승객 #클래스 #항공사 #저비용항공사 #피치 #너비 #폭 #Pitch #Width

      • 글자 크기
    美, 대한항공·델타 조인트벤처 승인: 코드셰어와 어떻게 달라? 하와이에도 남서풍 불까? 사우스웨스트 효과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세계 최장 항공 국내선은 프랑스에 있어 파리 샤를드골(CDG) - 생드니 레위니옹(RUN), 9349킬로미터, 비행 11시간 대부분 과거 식민지 영토가 아직도 지배령으로...
    2018.09.23 조회 675 추천 수 1
    세계 최대 저비용항공사 사우스웨스트만이 가진 독특함 내부 문화 못지 않게 영업 방식의 독특함 역시 큰 장점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은 세계에서 손꼽는 규모를...
    2018.09.19 조회 441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항공사는 KLM, 1919년 사상 최초 상용 항공사는 DELAG, 1909년 1903년 라이트형제가 동력 비행에 성공한 이래 항공산업은 상상하기 어려울...
    2018.08.17 조회 636
    항공 여객운송 초기 시절부터 비행기 '침대칸' 등장 1970년대 오일쇼크, 여행 수요 증가와 함께 사라졌다가 2000년대 서비스 차별화를 앞세워 중동 항공...
    2018.07.09 조회 375
    최초의 조류충돌은 1905년 라이트 형제 비행에서 1912년 최초 인명사고, 1960년 대형 인명 희생 사고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를 하는 지 모른다. 인간이 날 것을 ...
    2018.06.23 조회 341
    승객 없는 유령 비행편.. 한두 편도 아닌 지속적으로 빈 비행기 운행시킨 이유는? 항공사 영업 재산권 성격이 짙은 슬롯 권리를 잃지 않기 위해 IATA, 슬롯 권리...
    2018.06.04 조회 682
    다양한 항공상품 판매 한계, GDS 대안으로 NDC 떠올라 시스템 개념의 GDS가 아닌 표준 통신규약으로 NDC 역할 비용 절감은 물론 이미지, 동영상 지원 등 다양한 ...
    2018.05.29 조회 447
    항공기 탈출 시 휴대품 소지는 정말 위험 슬라이드 파괴나 부상 위험성 커 항공기 사고는 흔하지 않은 것이지만 한번 발생하면 대형 사고로 이어지기 때문에 다...
    2018.05.12 조회 1206 추천 수 1
    비즈니스클래스 최초 도입은 1970년대 British Caledonian 하지만 비즈니스클래스 개념 확산은 팬암항공(PanAm) 통해 최근 항공업계 운임 경쟁이 가속화되면서 ...
    2018.04.23 조회 458 추천 수 1
    항공 발전은 시행착오의 반복 역사 항공사고를 통해 절차 개선과 기술 발전 이루어져 항공업계의 변화와 발전은 '피로 만들어졌다'라는 말이 있다. 하늘...
    2018.04.03 조회 1667
    에어부산, 조종사 퇴근했다고 승객 배로 이동시켜? 후속편 24시간이냐, 14시간 지연이냐 선택 안전운항 위한 조종사, 비행근무시간·휴식시간 등 법적으로...
    2018.03.05 조회 921 추천 수 2
    수십 년 간 단 한 번의 인명 항공사고 없는 항공사 적지 않아 중동 3대 항공사 역시 안전도 인정받을 만해 대형 저비용항공사 대부분 인명 항공사고 없어 항공사...
    2018.02.10 조회 971 추천 수 3
    공동운항, 단순히 항공기 공동사용 수준 조인트벤처, 공동 마케팅·판매·공항시설사용 등 전방위적 협력 수준 대한항공과 델타항공이 신청한 조인...
    2017.11.18 조회 1322 추천 수 3
    창가 좌석 선택, 이기적 성향 남 불편에 덜 민감 창가 좌석 확보 34%가 비용 지불 용의, 통로 좌석은 15% 불과 저비용항공사(LCC)가 일반 항공사에 비해 항공권...
    2017.10.27 조회 731 추천 수 4
    하와이에도 사우스웨스트發 바람 기대 저렴한 운임, 트래픽 증가 등 사우스웨스트 효과, 하와이 주목 얼마 전 미국 저비용항공사인 사우스웨스트항공의 기념비적...
    2017.10.23 조회 427 추천 수 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9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