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도시정보

France

샤를드골공항, 터미널에서 폭발음 들리는 이유

마래바2011.08.28 22:03Views 9822Votes 2Comment 0

"꽝" ~~~

오늘 또 대포같은 소리가 들렸다.

성수기인지라 그런지 요즘은 심심치 않게 이런 폭발 소리가 들린다.

여기까지 읽으면 내가 있는 현장이 전쟁터인 줄 착각할 지도 모르겠지만, 이곳은 파리샤를드골 공항 여객 터미널이다.  파리의 국제관문에서 벌어지는 일이라는 얘기다.

 

파리 샤를드골공항의 패트롤
파리 샤를드골공항의 패트롤

공항에 총들고 활보하는 군인은 인천공항처럼 남북이 대치된 긴장 속에 있는 국가들에게서만 볼 수 있는 것이라 생각하겠지만, 실제는 그렇지 않은 것 같다.

이곳 파리 샤를드골공항만 해도 총을 휴대하고 2-3명 씩 짝지어 돌아다니는(?) 군인들 모습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터미널 외곽이 아니라 항공이용객들이 넘치는 터미널 안에서의 풍경이다.

이들은 주로 대테러 목적으로 운용된다고 한다.  즉, 공항 청사 내에서 벌어질 수 있는 테러를 사전에 예방해 이용객의 안전을 도모하고자 하는 것이다.

 

그런데 앞에서 말한 폭발 소리는 무엇일까?

공항 터미널에는 수많은 사람들이 오가고, 항공 여행에서 필수적인 것 중 하나인 짐들로 넘쳐난다.  하지만 간혹 주인없이 혼자 덩그러니 방치되는 짐들도 간혹 눈에 띈다. 앞서 얘기한 샤를드골공항에 순찰 중인 군인들은 그런 짐이 곧 테러에 이용될 수 있다고 판단하는 것이다. 아니 자칫 방치된 짐 안에 폭발물이 설치되어 있을지도 모른기 때문이다.

 

 

 

주인없는 짐(수하물)이 발견되면 군인들은 해당 지역 반경 약 50-60미터 정도를 봉쇄하고 아무도 접근하지 못하게 한다.  만약 그 위치가 항공사 탑승수속 카운터 앞이라면 모든 탑승수속을 중지시키고 승객들은 외곽으로 모두 대피시킨다.

그리고 폭발물 감시반으로 보이는 군인들이 투입되고, 내용물을 확인하나 직접 열어보지 않는다.  혹시 여는 과정에서 폭발할 가능성도 있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이들은 방치된 짐의 크기에 따라 방호막(일종의 방탄 덮게)으로 짐을 감싸고 폭약을 설치해 해당 짐을 폭파시킨다.

 

이렇게 방치된 짐은 폭발물로 간주되기 쉬워.. 자칫 큰 혼란 부를 수 있다.
이렇게 방치된 짐은 폭발물로 간주되기 쉬워.. 자칫 큰 혼란 부를 수 있다.

 

짐의 크기에 따라 폭발 정도도 달라져, 심지어는 온 청사 안이 떠나갈 정도의 큰 폭발음을 내기도 한다.  해당 현장에 직접 접근할 수 없어 현장을 직접 촬영할 수는 없었지만 마치 지뢰 제거작업 같은 풍경이라고들 전한다.

파리 샤를드골공항에서 짐 소홀히 간수하다가 자칫 공중에 산산 분해될 수도 있으니 주의하는 게 좋겠다.  자기 가방은 필히 본인 시야 안에 두고 관리해야 한다.

그리고 혹시 샤를드골공항을 이용하다가 천둥치는 폭발음을 들리더라도 너무 놀라거나 당황하지는 마시길.. (이렇게 말해 놓고도 나도 놀라긴 한다. ㅎㅎ)  폭발시키기 전에는 분명히 주변을 블록(폐쇄)하고 그로인해 사람들로 엄청 혼잡해 질테니 폭발음을 들릴 것을 미리 예상하는 게 좋겠다.  참고로, 그렇다고 매일 이런 폭발음이 들리는 건 아니다. 어떤 날은 하루에도 2-3건 발생하기도 하고, 일주일에 한두번 발생하기도 하니 말이다.

하여튼 파리 샤를드골공항에서 짐 잘못 간수하면 영원히 못 찾을 수 있다.  공중분해 되어 버렸을 가능성이 매우 매우 크기 때문이다. ^^;;

 

    • Font Size
항공기 지연 최악의 미국 공항 10선 (2011년) 뻬이징(북경) 공항 정보 개요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오늘도 공항에는 수많은 항공기들이 뜨고 내린다. 또 어디로들 향하는 지 수많은 여행객 또한 저마다 가방 한두개 씩 들쳐 메고 공항 터미널에 나타난다. 사람마...
2011.11.24 View 10965 Votes 3
지저분하거나, 도심에서 멀거나, 편의시설 없거나 유럽이나 미주에 비선호 공항 다수 공항은 낯선, 혹은 그리운 세계로 떠나는 출발점이다. 그래서 한번 경험한 ...
2013.11.30 View 12922 Votes 1
공항은 그 규모가 커질 수록 편의성이 증대한다기 보다는 복잡함과 불편함이 커지는게 일반적이다. http://www.huffingtonpost.com는 2011년 미국 공항 중 항공기...
2014.02.09 View 9169
"꽝" ~~~ 오늘 또 대포같은 소리가 들렸다. 성수기인지라 그런지 요즘은 심심치 않게 이런 폭발 소리가 들린다. 여기까지 읽으면 내가 있는 현장이 전쟁터인 줄 ...
2012.11.27 View 9822 Votes 2
'페이킹(Peking) 공항' 이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하는 중국 수도 뻬이징(북경)의 대표 공항이다. [참고] '페이킹(Peking)' 이라는 명칭은 1958...
2017.11.14 View 28498 Votes 5
* 부다페스트 바찌거리 * 부다페스트 부다 왕궁 * 부다페스트 영웅광장 * 부다페스트 어부의 요새 * 부다페스트 세체니 다리
2010.07.24 View 10445
* 스타보브스케 극장 카를교 * 바츨라프 광장 * 오를로이 천문시계와 틴 교회 * 성 비투스 대성당과 황금소로
2010.07.24 View 11396
홍콩 공항은 홍콩시내에서 25km 정도 떨어진 란타우 섬 위 첵랍콕 섬에 위치한다. 공항에서 시내까지 이동하는데는 약 30분 ~ 1시간 정도 걸리며, MTR, 택시, 버...
2012.11.29 View 16305 Votes 1
일명 첵랍콕 공항이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홍콩공항은 그 동안 운영되던 카이탁 공항(1925년 이래) 시대를 마감하고 지난 1998년 개항한 최신 공항이다. 약 90여...
2012.11.29 View 20326 Votes 1
여행을 한다는 것은 그 도시, 지역의 겉모습만 보고자 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하지만 여행 대부분은 그 나라, 도시의 외관만 보고 오기 일쑤다. 여행 전에 방문...
2010.07.04 View 11029
대한항공에서 제공하는 사운드투어로 동유럽 각지의 겉모습이 아닌 숨겨진 모습을 중심으로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간다. 음성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수도 있다. 링...
2010.07.04 View 11378
대도시에는 공항이 한 개 이상은 있기 마련이다. 그런데 경우에 따라서는 2개 이상 공항을 운영하기도 하는데, 이는 항공 교통량의 증가에 따라 자연스럽게 생겨...
2014.02.09 View 18201 Votes 1
러시아 북서쪽에 위치한 상트페테르부르크는 예전 레닌그라드라는 이름의 도시로 우리에게 친숙했던 도시다. 세계 3대 박물관 중 하나인 에르미타주 박물관이 있...
2012.11.29 View 16782
풀코보(Pulkovo) 공항은 러시아 북서쪽에 있는 연방 시인 상트페테르부르크의 대표 공항이다. 한때 레닌그라드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했던 상트페테르부르크는 ...
2012.11.29 View 14539 Votes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