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JAL·ANA 명암은 하네다공항 국제선에서 갈렸다

고려한2016.11.03 23:46Views 898Votes 2Comment 0

  • JAL·ANA 운명을 가른 하네다 국제선

  • 파산 이후 최대 항공사 지위 뺏긴 JAL

  • 上 매출액 ANA 8849억엔, JAL 6519억엔

일본항공의 2012년 파산 이후 일본 항공업계는 커다란 변화가 있었다.

일본의 항공업계를 대표하던 항공사 위상이 일본항공(이하 JAL)에서 전일공수(이하 ANA)로 이동했다.

 

10월 30일, ANA 소속 B777 항공기가 하네다공항을 출발해 뉴욕으로 향했다. 이날 ANA는 뉴욕 노선 외에도 시카고 등 미국 노선만 2개를 새롭게 개설했다.

ANA의 국제선 확대 전략은 지난 몇년 간 지속되고 있다. 2010년 JAL이 파산 이후 국제선 신규 취항이 가로막히는 사이, 2014년부터 국제선 취항을 본격화하며 북미, 유럽, 중국, 동남아 등 전방위적으로 하네다 거점 21개 노선을 취항시켰다. 그 동안 일본 최대 항공사였던 JAL은 하네다 발착 단 12개 노선만 취항시킬 수 있었다. 마치 1990년 후반 우리나라 대한항공의 괌사고를 포함한 사고 다발로 인해 신규 취항이 막힌 동안 2000년대 초반 아시아나항공이 중국 노선 대부분을 차지한 것과 유사한 상황이다.

 

▩ 2015년, 일본 최대 항공사는 ANA

이렇게 되면서 2015년 드디어 국제선 여객 수에서도 ANA가 JAL을 앞서기 시작했다. 그 동안 국내선을 강점으로 성장해왔던 ANA였지만 국제선에 있어서 만큼은 2016년이 30년째였을 만큼 JAL에 비해 역사가 짧았다. 하지만 2015년, 극적인 역전을 이루어낸 것이다.

2016년 상반기(4월~9월) ANA가 매출 8849억엔(전년 대비 2.9% 감소)에 영업이익 895억엔(3.2% 증가)을 기록한 반면 JAL은 매출 6519억엔(5.2% 감소)에 영업이익 924억엔(23% 감소)에 그쳤으며 연간 예상 목표를 하향 조정했다.

 

jal_ana.jpg
명암을 가른 하네다 국제선 취항

 

이 두 항공사의 명암을 가른 것은 역시 국제선 여객 실적이었다. JAL은 파산을 거쳐 2012년 8월부터 공적자금이 투입되며 회생에 들어갔지만 대신 일본 국토교통성은 JAL에 대해 신규노선 개설과 투자를 제한하는 8.10 조치를 취했다.

때마침 나리타공항 국제선 개설·확장에 한계를 느껴 하네다 출도착 국제선을 늘리려던 시기, 때마침 고려되었던 취항 국제선 노선 대부분이 ANA에 배정되었던 것이다. 이때부터 ANA와 JAL의 국제노선 수 격차는 벌어지기 시작했다. 

 

▩ 움직임이 활발한 ANA에 비해 더딘 JAL

이번에 취항한 뉴욕 노선은 JAL 역시 눈독들이는 황금노선으로 당연히 개설을 검토하고 있지만 일본 정부의 8.10 조치에 따라 2017년 3월까지는 노선을 개설할 수 없는 상황이다. JAL은 기존 운영 노선 중 수요가 높은 노선은 임시편을 늘리거나 대형 기재를 투입하는 등의 계획을 진행하고 있지만 상반기 경영실적을 봤을 때 별다른 효과를 거두지는 못했다. 하반기(10월~2017년 3월)도 특별한 대책없이 현재 전략을 유지하는 것으로 알려져 상반기 분위기를 바꾸지는 못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반해 ANA은 하네다공항 출도착 국제선 증편을 위해 ANA 전용 국내선 터미널에서 국제선 항공편도 띄운다는 계획까지 세우고 있는 상황이다. 내년 3월이면 '국제선 신규취항 제한'이라는 족쇄가 풀리는 JAL이지만 별다른 움직임을 보여주지 않는 현재 상황이 JAL의 미래를 알려주는 듯 하다.

[항공소식] 하네다공항 ANA 국내선 터미널, 국제선도 띄운EK(2016/9/4)

 

#일본항공 #전일본공수 #전일공수 #JAL #ANA #하네다 #공항 #하네다공항 #국제선 #파산 #매출 #영업이익

Not yet rating.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日 간사이공항, LCC 전용 공항으로 바뀌나? (by 고려한) 항공 부가 서비스 100달러? 합리적 접근 필요 (by 고려한)
Comment 0 Comment reload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B737 등장 50년 동안 9천대 이상 생산 B737 MAX는 항공교통 확장으로 미래 밝아 가장 인기있는 항공기는 무엇일까? 이용객 입장에서냐 판매 대수에서냐에 따라 ...
2017.01.01 View 736 쥬드
LCC 가격 경쟁은 FSC 운임 구조 변화 촉발 일반 항공사(FSC)도 기내식 유료화 가능성 높아 기내식은 항공여행 즐거움 중 하나다. 물론 지상에서보다 맛이 덜하게...
2016.12.27 View 1003 마래바
항공업계 메인 스트림으로 부상한 중동 항공사 급성장한 배경과 경쟁, 그리고 불확실 미래 최근 10여년간 중동계 항공사들의 약진은 무서우리만큼 거셌다. 중동 ...
2016.12.21 View 850 고려한
같은 계열, 서로 다른 전략의 ANA LCC들 바닐라·피치, 노선 연계? 철저한 LCC 모델? 한국과 마찬가지로 일본도 저비용항공 붐이다. 본격적인 저비용항공...
2016.12.02 View 750 고려한
2010년 파산으로 인한 일본항공에 대한 제한조치 2017년 해금되면 전일공수 불안한 1위 내줄 수도 일본항공에 대한 실질적 제한, 풀릴 수 있을 것인지에 관심이 ...
2016.11.16 View 642 쥬드
간사이공항 항공편 90%가 아시아 도시 운항 운항편 중 33%가 LCC, 나리타 9.6% 보다 높아 일본을 찾는 우리나라 관광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지역 중의 하나가 바...
2016.11.07 View 880 고려한
JAL·ANA 운명을 가른 하네다 국제선 파산 이후 최대 항공사 지위 뺏긴 JAL 上 매출액 ANA 8849억엔, JAL 6519억엔 일본항공의 2012년 파산 이후 일본 항공업계는...
2016.11.03 View 898 고려한
값싼 항공권에 반비례해 유료 서비스 증가 유료 서비스에 1인당 100달러 정도까지 가능 최근 저비용항공시장이 급성장하면서 항공수송 점유율에서 저비용항공사 ...
2016.10.31 View 452 고려한
공항이용료, 항공사가 징수 대행 대행 수수료만 수백억원 공항이용료 직접 징수할 때 실익은? 항공여행을 함에 있어서 순수한 항공운임 외에도 각종 세금 등이 ...
2016.10.06 View 1389 고려한
55분 걸리는 거리를 36분에 주파? 항공기 과속운항을 방지해야 한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의원 주장 어제(26일)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의원은 항...
2016.09.27 View 7847 쥬드
공정위, 항공권 취소수수료 제한 60일 이내만 정률 취소수수료 부과 입이 아플 지경이다. 수없이 문제점을 지적하지만 들은 척도 안한다. 우리나라 공정거래위원...
2016.09.22 View 1577 마래바
홈페이지 예약, 판매 기능 없어 항공기 도색도 하지 않은 채 운항 항공운임은 아시아나항공과 동일? 현존하는 6번째 LCC(저비용항공사), 에어서울이 떴다. [항공...
2016.07.27 View 1977 고려한
영국항공, 이지제트, 라이언에어 치명적일 수 영국과 다른 유럽 국가간 항공협정 다시 24일발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정은 전 세계 톱 뉴스 가운데 하나다. 영...
2016.06.25 View 811 마래바
세계에서 가장 큰 비행기 제작 중 하늘에서 인공위성 발사 용도 지금까지 제작된 항공기 중에 가장 큰 것은 하워드 휴즈가 1947년 제작한 수상 비행기 Hughes H-...
2016.06.23 View 996 고려한
日 LCC, 국내선 분담 10% 넘겨 적극적인 지원정책으로 日 LCC 날개달아 서비스 최소화를 통해 비용을 줄임으로써 저렴한 항공운임을 제공하는 저비용항공시장이 ...
2016.05.07 View 1006 고려한
JAL·ANA, 간사이공항 외면 관광수요 비중이 높은 간사이 시장과 맞지 않아 일본 간사이공항이 올 4월, 오사카 이타미공항과 함께 그 운영권이 외국 민간...
2016.04.28 View 1649 마래바
저비용항공 영향으로 수익방안 다양화 창가, 복도좌석 유료화 가능성 높아 항공기를 탄다고 할 때 가장 신경쓰이는 것이 좌석이다. 특히 3-4시간 이상 중장거리 ...
2016.04.21 View 1351 마래바
운항을 시작한 지 불과 4년 여만에 베트남 최대 항공사인 베트남항공(Vietnam Airlines)의 제 1 항공사 자리를 위협하는 도전자가 등장했다. 다름아닌 베트남의 ...
2016.03.30 View 1665 마래바
또 다른 초음속 여행의 꿈을 꾼다... 100여년 전 인류는 하늘을 나는 것에 대한 꿈과 소망을 버리지 않고 끝내는 성공해 냈다. 그리고 이제 항공여행에 있어서 다...
2016.03.28 View 1040 마래바
유럽에서 가장 대표적인 저비용항공사를 꼽으라면 아일랜드의 라이언에어(Ryanair)와 영국의 이지제트(easyJet)를 든다. 2014년 매출액이 각각 50억 유로, 59억 ...
2016.02.05 View 1603 마래바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