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포럼)

자유 주제

결국 부메랑이라는... 언제까지나 야당이 아닌 걸

yTN2017.09.01 12:03조회 수 58댓글 0

요즘 난리군요. 우리나라 정치

문재인 정부 들어서고 석달이 넘었는데도 제대로 된 조각조차 안되고 있고,

지금 여당이 야당 시절 공직자 임명에 까다로운 잣대를 들이대서 수 많은 사람들을 낙마시키더니 지금 고대로 돌려 받는군요.

솔직히 이유정 헌법재판관 큰 흠은 없다는 생각입니다.

주식 투자 제대로 해서 돈 번 것이 무슨 문제라는 말인지..

그런데 이런 현상을 의혹에 의혹을 덧붙히고 여론 몰이가 이루어지면 결국 본인은 감당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게 되죠. 이전 정부 때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위장 전입, 주택 소유, 논문 표절 논란 등이 공직자 임명 때 문제가 되는 부분인데,

현재 여당이 야당 시절 혹독하게 추궁했던 부분이죠.

그런데 지금 다시 부메랑이 되어 돌아옵니다.

물론 흠 있고 문제 있는 인물을 임명하는데는 반대하지만, 당시에는 반대를 위한 반대 여론 몰이 분위기가 역력했죠. 흠결은 있지만 그 정도는 ... 할 문제도 집요하게 비판, 비난했더랬습니다.

 

그리고 더 웃긴 것은,

청문회 통과 못해서 국회 임명 동의를 받지 못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 대통령은 자기 마음대로 임명을 강행했더군요. 자신들이 반대하는 인물을 세울 때는 집요하게 절차를 강조하더니 같은 상황임에도 본인들은 그 절차를 무시하는군요.

 

정치 얘기는 별로 하고 싶지도 않고 관심도 없고, 다른 사람들하고 논쟁도 하고 싶지 않고 해서 여기에다가 주절대 봅니다.

 

 

인간이 사는 세상에는 '절대 선(善)'은 없습니다.

누구에게나 흠결이 있고 부족하기 마련입니다.

다만 어느 정도 선에서 합의하는 것이 우리 국민들에게도 국가적으로도 좋은 지 고민할 필요가 있습니다. 아무리 정치의 목적이 '정권을 잡는 것'이라고 하지만 '무리'나 '편협'은 결코 나은 결과를 가져오지 않습니다.

 

그리고 솔직히 요즘 걱정입니다.

  • 원자력 발전 폐기
  • 최저임금 인상
  • 비정규직 전체 정규직화

 

모두 좋은 얘기이고 공자님 말씀입니다. 하지만 이상과 현실이 다르고 당장의 눈 앞에 단 과일만이 아닌 앞으로 열릴 열매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져야 하는데...

솔직히 5년, 10년 후가 걱정이네요.

 

 

 

    • 글자 크기
하루가 멀다 하게 모니터 사는 이유 다이어트 하라고 사줬더니..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번호 제목 날짜
HOT 보잉 차세대 B777-9, 심각한 위기 속에 조용히 공개1 2019.03.15
HOT 말레이시아항공 매각, 폐업 위기3 2019.03.13
HOT 이스타항공, 싱가포르 취항 앞두고 연이은 B737 MAX 사고에 '발동동'1 2019.03.12
HOT B737 MAX 비행 훈련 불과 '단 1시간' - 사고 주요 원인 주장 제기 2019.03.19
HOT 진에어, 국내 최초 기내 VR(가상현실) 서비스3 2019.03.18
공지 게시글과 항공위키 연계 관련하여 2018.02.15
공지 해외여행(항공) 준비할 것과 여행 팁 (총정리) 2015.03.12
550 술 먹고 개가 된 시바새키 2017.09.04
549 절대 안뚫리는 남자 2017.09.04
548 수박 받기 달인 2017.09.02
547 하루가 멀다 하게 모니터 사는 이유 2017.09.02
결국 부메랑이라는... 언제까지나 야당이 아닌 걸 2017.09.01
545 다이어트 하라고 사줬더니.. 2017.08.30
544 후방주의 2017.08.30
543 후방주의 2017.08.30
542 자 이거 먹고 화풀어 2017.08.30
541 요즘 잠수함 수준 2017.08.30
540 비행 중 승무원 만나 결혼하는 경우 꽤 있나 보네요 2017.08.29
539 부메랑 묘기 2017.08.28
538 열어선 안될 봉인된 상자를 열었다 2017.08.28
537 거짓 강간신고에 10년 구형한 영국 2017.08.28
536 웅덩이 건너는 방법 2017.08.28
535 담배에 찌든 폐 vs 일반 폐 2017.08.28
534 지나가다 빵터짐 2017.08.28
533 휴지 걱정 없는 화장실 2017.08.26
532 청소 끝~~~~헐 2017.08.26
531 저기요 죄송한데요 과자 쩝쩝거리는거 신경쓰이거든요? 2017.08.26
530 건물 폭파 구경하려고 1시간 기다림 2017.08.25
529 댄스신동 노혜준 ~~~ 6살이라는데 2017.08.25
528 기타리스트냥 2017.08.25
527 네덜란드의 예능 2017.08.25
526 야구 동영상 금지~~ 2017.08.2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27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