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lines

향후 4년간 대통령 전용기, 대한항공이 독점 운영

마래바2010.02.21 01:22Views 13458Comment 0

그 동안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대통령 전용기 계획과 방향이 일단락 되었다.

당분간은 민간항공사 기재를 전용으로 임차해 사용하다가 2014년 경에 정식 대통령 전용기를 도입하기로 한 것이다.  해외 순방 때마다 민간 항공사 항공기를 이용해야만 했던 대통령 순방단으로서는 이제 머지않아 전용기를 운용하게 됨으로써 일국의 위상을 제고할 수 있게 되었다.

공식 전용기가 도입될 때까지 앞으로 약 4년 간은 대한항공 항공기가 선정되어 독점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나라 현 대통령 전용기는 구형 B737 기종

현재 우리나라 대통령 전용기가 없는 건 아니다.

공군 1호기가 그것인데, 전두환 대통령 때 도입한 B737-300 기종으로 지휘통제용 위성통신장비를 탑재하고 미사일 방어 레이더 경보 수신기 등을 탑재하고 있다.  이 비행기는 운항 거리가 4천 킬로미터 정도되긴 하지만 대통령 전용기로 운항될 때의 여러가지 제한사항을 감안하면 3시간 정도 비행할 수 있는 것이 고작이다.

현재 B737 기종의 공군 1호기(위)와 기내에서 식사 중인 노 前대통령 부부(아래)

현재 B737 기종의 공군 1호기(위)와 기내에서 식사 중인 노 前대통령 부부(아래)

그래서 이 B737-300 기종 공군 1호기를 가지고는 일본 등 주변국 정도에만 이용하는 것이 고작이고, 실제 해외 순방에는 사용하기 불가능했다.  이런 제한 때문에 지금까지 해외 순방 때 대통령 전용기는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의 항공기를 임차해 사용해왔던 것이다.

문제는 민간항공사 기재를 이용하는 데 적지않은 비용이 필요하다는 점이었다.

그 동안 민간 항공기를 임차해 전세기 형태로 대통령 전용기 운용

지난 10년 간 총 53차례 임차했으며 1회 당 평균 13억 5천만원 정도 지출했으며, 김대중 정부 시기에 278억원, 노무현 정부 때는 414억원, 총 692억원을 사용했다. 큰 비용이긴 하지만, 해당 항공기를 항공사에서 운용하여 올리는 매출을 감안하면 그리 큰 금액도 아니라는 게 항공업계 설명이다. 미주노선 한번 운항하는데 300명 승객 50만원 요금을 평균한다면 1억 5천만원 정도의 매출을 올릴 수 있다고 하니 말이다.

예전 대한항공이 단독으로 항공기를 임차해 주던 시절에 비해, 아시아나항공과 번갈아 대통령기를 임차하면서부터는 상당부분 하락한 (임차)가격이라고 한다.  아무래도 경쟁 선상에 놓이면 가격이 다운되는 것이 당연한 것이니...

보통 한달 전쯤 대통령 전용기로 선정되는데, 이 때부터 청와대 경호실의 철저한 보안, 통제 하에 개조 작업에 들어간다.  이 개조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멀리서라도 사진 촬영은 엄격히 금지되고, 인가된 작업 인원만 출입이 가능하며, 개조 후에는 내부 공개가 철저히 통제된다.  보통 퍼스트 클래스 공간은 좌석을 전부 들어내고 대통령 침실로 꾸며지며, 비즈니스 클래스 공간은 집무실로 개조되어 회의 및 업무 협의가 가능토록 꾸며진다.  물론 해외 순방이 끝나면 다시 원상태로 복원해 일반 항공노선에 투입한다.

새로운 대통령 전용기 도입 시까지 대한항공 기재 임차 사용

이번 대한항공 기재가 전용기로 선택됨에 따라 앞으로 4년 간은 항공기 동체 도색까지 완전하게 바꿔 대통령 전용기로만 사용하게 되지만, 노선 운영 및 유지, 점검, 정비 등의 모든 운영은 대한항공이 맡는 Wet Lease 방식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장기임차 가격이 얼마인지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올해 대통령 전용기 구입을 위한 예산 142억원이 국방예산에 포함되어 있는 걸 감안하면 그 금액에서 크게 차이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앞서도 언급했던 항공사에서 운용했을 때 벌어들일 수 있는 매출액을 감안한 플러스 알파 금액으로 결정되지 않았을까 추정해볼 수는 있겠다.  물론 항공사 입장에서도 다소 손해를 감수하고서라도 대통령 전용기로 선택되었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신뢰성을 쌓을 수 있으니 꼭 돈으로만 수지를 따질 문제는 아니긴 하다.

대통령 전용기로 임대될 대한항공 B747-400(HL7465) 항공기

대통령 전용기로 임대될 대한항공 B747-400(HL7465) 항공기

이번에 대한항공으로 선정된 가장 큰 이유 중의 하나는 항공기 운용 능력이라 할 수 있다.  항공기 대수만 해도 대한항공은 B747-400 여객기가 20대, 아시아나항공은 2대에 불과해 운용 능력이나 노하우 측면에서 대한항공이 압도적일 수 밖에 없다.  이번에 대통령 전용기로 임차할 기종을 B747-400 기종으로 한정했으니 더욱 차이가 날 수 밖에 없었을 것이다.


새로 도입될 대통령 전용기는 어떤 기종으로 낙점될까?

2014년에 도입될 기종은 아무래도 엔진 4개 짜리 항공기로 낙점될 가능성이 매우 크다.  엔진 2개 항공기 중에서 B777 기종은 대단히 우수하고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항공기이긴 하지만 아무래도 대통령 전용기로 활용하기에 효율성보다 안정성을 더 중요하다는 측면에서 엔진 4개 짜리 항공가 될 가능성이 크다고 할 수 있다.

그렇다고 한다면 B747 이나 A340 정도일 것 같은데, 현재 이 수주 경쟁을 위해 보잉과 에어버스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는 소식도 들려온다.

참고로 미국 대통령 전용기를 흔히 '에어포스 원'이라고 부르는데, 이는 관제 상에서 불리는 일종의 콜사인 (Call-Sign)이다.  'Korean Air 001' 처럼 민간 항공편은 항공사 이름과 번호로 구성되는데 반해 대통령 전용기는 별도의 콜사인이 부여되는데 공군 1호기라는 의미에서 '에어포스 원'이라 붙히게 된 것이라 할 수 있다.  반면 우리나라 대통령 전용기는 흔히 '코드 원' 이라는 별칭으로 불리는 것이 보통이었지만 향후 어떻게 불릴 지는 알 수 없다.

그나저나 우리나라 대통령 전용기 디자인은 어떤 형태를 보일 지 궁금해진다.  기존 B737 같은 디자인이면 조금은 촌스러울 것 같은데.. 어쨌거나 조만간 그 모양이 드러나면 알게 될 일이다. ^^;;

    • Font Size
배우 정경호, 자신이 디자인한 티셔츠로 환경보호 전도사 시작 대한항공, 동계올림픽 열기를 한층 고조시켜.. 평창 유치 기원 행사 (Flying Korea)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최근 드라마 '그대 웃어요'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탤런트 정경호가 환경보호 전도사로 나섰다. 진에어의 친환경 캠페인인 '세이브디에어(SAVe tHE Ai...
2010.02.20 View 10460
그 동안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대통령 전용기 계획과 방향이 일단락 되었다. 당분간은 민간항공사 기재를 전용으로 임차해 사용하다가 2014년 경에 정식 대통령 ...
2010.02.21 View 13458
“밴쿠버의 뜨거운 열기를 2018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성공으로 이어 나가겠습니다!” 서울 도심 한 복판에서 스키점프, 컬링, 아이스하키 등 좀처럼 접...
2010.02.22 View 8896
아시아나항공 창립 기념 이벤트 22주년 답게 22라는 숫자와 관련된 사진으로 축하해 주면 국제선 항공권을 비롯한 경품을 제공하며, 해당 기간동안 아시아나를 이...
2010.02.22 View 6835
대한항공이 호주 여행에 분위기를 띄우기 시작했다. 프로 게이머를 등장 시켜 호주 광고를 찍는 등 그 동안 동남아, 유럽, 미국 등에 치우쳤던 여행 대상지를 호...
2010.02.22 View 7466 Votes 1
대한항공이 국내 기업 가운데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 시스템이 최고인 것으로 평가 받았다. 지난 23일 '한국 HRD 아카데미' 에서 한국 HRD 협회 주관으로 ...
2010.02.24 View 8893
인도 킹피셔항공(Kingfisher Airlines)이 항공동맹체인 '원월드(Onewolrd)에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킹피셔는 항공동맹체 중 하나인 원월드에 참여하기로 MOU 를 ...
2010.02.24 View 8978
항공부문 전문 리서치 기관인 영국 스카이트랙스는 아시아나항공을 올해의 항공사로 선정했다. 아시아나항공은 25일 스카이트랙스 회장으로부터 올해의 항공사로 ...
2010.02.26 View 10808
올해 대한항공의 새로운 수장을 맡게된 지창훈 대한항공 신임사장은 '올해 장거리 보다 단거리 노선에 더 집중'한다는 계획을 언급했다. 지난 해 흑자전환에 성공...
2010.02.27 View 10376
미국 뉴욕 JFK 공항 주 활주로가 오늘(3월 1일)부터 4개월간 공사에 들어간다. 이 공사로 해당 기간동안 활주로를 사용할 수 없게 됨에 따라 가뜩이나 항공교통으...
2010.03.01 View 12037
티웨이, 2017년 성장률 최고 에어부산 제치고 업계 3위에 올라 작년 한 해 우리나라 국적 저비용항공사 가운데 티웨이항공이 가장 크게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04.09 View 545 Votes 1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을 시작한 것은 한성항공이었지만, 지금 저비용항공을 대표하는 곳은 제주항공이다. 진에어와 에어부산이 있기는 하지만 대한항공, 아시아나...
2010.03.11 View 13525
컨티넨탈 항공이 여객기 비상구 좌석에 대해 추가 요금을 받는다고 밝혔다. 미국 항공사인 컨티넨탈항공은 3월 17일부터 탑승객이 일반적으로 선호하는 좌석 중 ...
2010.03.17 View 11932
한일 노선 중 가장 짧은 거리인 부산-후쿠오카를 불과 9만9천원으로 이용하는 시대가 왔다. 에어부산이 후쿠오카를 첫 국제선으로 취항하면서 내 놓은 초특가 항...
2010.03.17 View 21188 Votes 1
미국 제 5 위 규모의 항공사인 컨티넨탈항공이 올 가을부터 미국 국내선 항공편에 한해 기내식을 유료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컨티넨탈항공은 지난 7년 동안 국...
2010.03.19 View 13319
현대카드가 인천공항에 전용 라운지를 오픈했다. 지난 16일부터 공항 이용객을 대상으로 항공사나 좌석 등급에 상관없이 안락하게 비즈니스 업무를 보면서 음료나...
2010.03.19 View 18870 Votes 1
저비용항공 개척자 사우스웨스트항공 창업자 '허브 켈러허' 별세 저렴한 가격과 신뢰·존경받는 항공사, 사우스웨스트항공 이끌어 저비용항공 대...
2019.01.04 View 259 Votes 1
군산에 기반을 둔 저비용항공사인 이스타항공이 지난 16일 6번째 항공기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도입한 제 6호기는 149석 규모의 B737NG-700 기종으로 19일...
2010.03.19 View 12252
본인이 근무하는 곳은 외부 견학이 잦은 곳 중의 하나다. 여러 분야, 다양한 사람들이 방문하곤 하는데, 간혹 플라이트시뮬레이터 동호회가 방문하기도 한다. 플...
2010.04.07 View 10324
일반 항공 소비자의 관심은 '어떻게 하면 저렴한 항공권 구할 수 있을까?'에 쏠려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도 그럴 것이 해외여행 한번 해보려고 하는데 가장 ...
2010.04.08 View 14523
Prev 1... 4 5 6 7 8 9 10 11 12 13 ... 169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