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lines

해고된 조종사 교육비 상환 의무 없다, 아시아나항공 패소

올레2019.07.18 08:52Views 660Comment 0

  • 해고된 조종사, 회사 의지로 조종 못하게 된 것으로 교육비 반환 의무 없다
  • 아시아나항공, 비행 중 다툼으로 해고된 조종사에 교육비 반환소송 → 기각

해고된 조종사는 회사가 지불한 교육비를 상환할 의무가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남부지법은 아시아나항공이 해고된 부기장 K씨를 상대로 낸 교육훈련비반환 청구소송을 기각했다. 비행을 못하게 된 사유가 조종사 개인적인 사유가 아닌 회사의 의지에서 비롯되었으므로 조종사에게 교육비 반환 의무를 물을 수 없다고 판단했다.

부기장 K씨는 비행 중인 여객기 조종실에서 고성으로 말다툼을 벌였다가 아시아나항공으로부터 해고 처분을 받았다. 그리고 아시아나항공은 부기장 교육에 든 비용 3천만 원을 반환하라는 소송을 제기했으나 1심에서 패한 것이다.

지난 2017년 9월 인천을 출발해 로마로 향하던 여객기에서 동료 조종사(기장)과 언쟁을 벌인 부기장 K씨를 안전규정 위반으로 2018년 3월 해고했다. 당시 다툼 중에 물병까지 던졌던 것으로 알려졌다.

[항공소식] 비행 중 싸움 벌인 아시아나항공 기장, 해고 조치(2018/3/17)
[항공소식] 물병 투척 조종사 자격 정지, 아시아나항공 과징금 6억(2018/2/2)
[항공소식] 아시아나항공 왜 이러나? 또 조종사간 싸움, 비행 중(2017/9/28)

 

pilot_fight.jpg

 

부기장 K씨는 2011년 2월 신규 조종요원으로 아시아나항공에 입사해 교육을 통해 2012년 3월부터 부기장으로 재직했다. 이후 2015년 11월부터 6개월간 새로운 항공기종 부기장전환훈련을 받았다. 

아시아나항공은 '사망, 정년퇴직, 사고나 질병, 회사의 사정으로 인한 퇴직 등 조종사에게 책임을 물을 수 없는 경우 교육훈련비 반환을 면제'하고 있다며 근본적으로 해당 부기장의 다툼이 해고의 원인이 된 것이므로 조종사에게 귀책을 물어 교육훈련비 반환 의무가 있다고 주장했다.

 

비행 중 조종사 간 다툼이 드물지 않게 발생하고 있는 아시아나항공에 기업문화, 교육 훈련 등 CRM 체계에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 바 있다.

[항공해프닝] 아시아나, 조종사들 주먹다짐 후 그대로 비행(2016/12/3)

 

    • Font Size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보잉 차세대 대형 항공기 B777x 시리즈, 냉가슴 속 조용히 공개 사고 여파로 인한 B737 MAX 항공기 전면 비행 중지로 심각한 위기 상황 보잉 차세대 항공기 B777...
2019.03.15 View 720 Votes 3
연이은 B737 MAX 기종 추락 사고로 불안감 증폭 이스타항공, 당장 부산-싱가포르 노선 취항에 악영향 기존 B737 직항 불가능해 사고기종 안전성 여론에 따라 실...
2019.03.12 View 369
항공사 지상에서 장시간 기내 대기 시 처벌 강화 최악의 경우 사업면허 취소, 과징금 50억 원 항공기 기내에 장시간 대기시키는 항공사는 최악의 경우 사업면허...
2019.01.25 View 198
대한항공, 셀프 체크인 대상 대폭 확대 미국, 인도, 미얀마 등 비자를 필요로 하는 국가로 여행하는 승객도 셀프 체크인 가능 대한항공이 셀프 체크인 대상을 대...
2018.12.29 View 500 Votes 1
김포공항, 사실상 최고 착륙 등급 CAT-IIIb 상향 김해공항도 CAT-II 등급 충족, RVR 350미터 날씨로 인한 결항, 지연 10퍼센트 가량 감소 기대 국내 공항 이착륙...
2018.12.06 View 430 Votes 1
제주항공 리튬이온 배터리 불법 운송, 90억 원 과징금 위험물 운송면허 없이, 사전 운송허가도 받지 않아 항공사 과징금 가운데 역대 최대 금액 리튬이온 배터리...
2018.09.06 View 525 Votes 1
팬퍼시픽, 기체 결함으로 연속 4편 최대 33시간 지연 법무법인 예율, 항공 피해소송 전문으로 떠올라 항공기 지연 출발에 대한 손해배상 소송이 줄을 잇고 있다....
2018.08.03 View 575 Votes 3
제주항공, 항공기 우선탑승 서비스 개시 리프레시포인트 우수 등급 회원 대상 LCC이면서도 FSC 서비스 형태 속속 도입 제주항공이 항공기 우선탑승(Priority Boa...
2018.08.01 View 1096 Votes 3
조종사 약정 근속기간 미준수 시 훈련비 반환해야 저비용항공사, 중국 항공사 등으로의 전직이 상환의무 무효해야 할 이유 안돼 약정된 기간을 지키지 못하면 훈...
2018.07.31 View 321 Votes 2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항공편 줄줄이 지연 예비기를 두도록 한 국토부 지침, 제대로 지켜지지 않는 듯 지침만 내리고 관리감독 부실한 국토부 책임 면하기 어려...
2018.07.17 View 469 Votes 2
인천공항에서 국제운전면허증 발급 가능해져 공항 발급소 설치 요청이 많아, 현재 시험운영 빠르면 7월 말 오픈 해외여행 시 운전을 위해서는 국제운전면허증이 ...
2018.07.13 View 1188 Votes 2
에어버스, 인수한 CSeries 브랜드 A220 변경 세계 항공기 제작시장, 에어버스·봄바디어 vs 보잉·엠브레어 양대 진영으로 개편 봄바디어가 개발한 ...
2018.07.12 View 617
일본항공, 장거리 저비용항공사 설립 추진 자사 노선과 겹치지 않는 유럽 노선 취항 계획 2010년 파산·정상화 과정에서 다른 곳에 눈 돌릴 여력 없어 저...
2018.05.09 View 452 Votes 2
세관 직원, 대한항공에 좌석 배정 요청 업계, 주무기관 요청을 거절하기 어려운 현실 주장 좌석 배정 요청 정도가 청탁이라는 범죄 행위인가 의문 제기 최근 갑...
2018.04.30 View 461 Votes 1
짐 빼지 않아도 무게 줄이는 획기적인 서비스 웃고 넘어갈 만우절 마케팅이지만 후반부 연관된 신규 서비스 포함하는 센스 잊지 않아 제주항공이 만우절 동영상...
2018.04.02 View 873 Votes 1
사업 추진 중인 플라이양양, '플라이강원'으로 사명 변경 2017년 2차례 사업면허 취득 실패, 올해 3수 도전 양양공항을 모기지로 설립된 지역항공사 플...
2018.03.31 View 643
콴타스, 퍼스-런던 구간 사상 최초 17시간 논스톱 운항편 띄운다 B787-9 기종 좌석수 줄여 항속거리 연장 콴타스항공이 호주-영국 노선 초장거리 논스톱편을 띄...
2018.03.22 View 483 Votes 1
대형기, 김해·제주공항 국내선 착륙료 20% 할인 B777·B747 기종, 각각 약 16만·22만 원 할인 대형기 투입을 유도해 만성적 주요 국내선 좌...
2018.03.08 View 416 Votes 2
보너스 '몰아주기' 시도한 유나이티드항공 강한 반발에 한 발 물러나... 세상에, 보너스를 추첨(복권, Lottery) 방식으로 일부에게만 지급하려던 항공사...
2018.03.06 View 312
일본의 저가항공사인 피치 (Peach) 가 회사 자체적으로 파일럿 양성을 시작한다. (출처: Online Travel Agency Review) 이번 여름부터 지원자를 받을 예정이며, ...
2018.03.01 View 522
Prev 1... 4 5 6 7 8 9 10 11 12 13 ... 165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