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여행 팁

Seat

항공기 탑승, 옷 점잖게 입으면 좋은 이유 한가지

마래바2008.11.15 02:14Views 25875Votes 5Comment 2

항공기라는 공간은 무척이나 비좁다.

특히 일반석은 체구가 조금이라도 큰 사람들에겐 좁디 좁은 공간일 수 밖에 없다.  제대로 무릎조차 펴기 힘든 공간 밖에 없으니 말이다.

[항공상식] 무릎조차 펴기 힘든 좌석은 괴로워 (2007/12/26)

그래서 금전적으로 여유를 가진 많은 사람들이 비즈니스나 퍼스트 클래스를 이용하려고 한다.  좌석 공간이 넓은만큼 편하고 서비스도 훨씬 낫기 때문이다.

이렇게 일반석 공간이 좁다보니 단거리가 아닌 장거리 구간 항공편을 이용할 때는 가능한한 편안한 복장을 갖추는 것이 좋다.  가벼운 츄리닝(?)도 좋고 여름이라면 반바지도 괜찮을 것이다.

[항공상식] 장거리 항공 여행에서 살아남기 (2008/08/29)

 

그.러.나.....

아주 간혹이지만 복장을 제대로 챙겨 입어야 할 때가 있다.  아니 점잖게 챙겨 입으면 혜택을 보는 순간이 있다.  항공기를 이용하는 순간에 말이다.

 

 

   분위기 맞추기, 드레스 코드 (Dress Code)

 

이 블로그를 자주 찾는 분들은 짐작하시겠지만, 글쓴이는 항공사 직원이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항공기를 이용할 때가 많다.  주위 사람들의 부러움(?)을 사는 것 중의 하나가 항공권을 매우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정상가격의 90% 혹은 그 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하니 부러움을 살만도 하다.  (내가 회사를 그만두지 못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ㅋㅋ)

 

그러나 좋은 점도 있다면 불편하거나 안좋은 점도 있기 마련...  항공사 직원이 사용할 수 있는 항공권은 SUBLO (Subject to Load) 라는 조건으로만 탑승 가능하다.  즉 일반 상용승객을 다 태우고도 자리가 남는 경우에만 탑승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예약 할 수도 없다.  무작정 항공사 카운터에 가서 대기자로 항공편 마감시간까지 기다려야 한다.  나 혼자라면 괜찮지만, 가족단위로 4-5명이 한꺼번에 기다릴 때는 조바심이 생길 수 밖에 없다.

또 한가지 불편한 점 중의 하나는 (주로 미국 항공사에 한정된 것이긴 하지만) 드레스 코드 (Dress Code) 를 요구한다는 점이다.

 

드레스 코드(Dress Code)가 뭘까?

드레스 코드란 주로 서구의 파티 문화에서 비롯된 것으로 파티나 모임 성격에 따라 갖춰야 할 복장을 미리 정하는 것을 의미한다.  파티나 모임은 어떤 목적을 두고 열리는 것이고 대개 비슷한 부류의 사람들이 모여 인간관계를 형성하게 된다.

복장을 비슷하게 통일시킨다는 것은 그 파티나 모임의 분위기를 원하는 방향으로 이끌 수 있고, 서로간에 공감대를 만들 수 있기 때문에 그들에게 있어 복장은 대단히 중요한 것이라 할 수 있다.

남자들은 턱시도에 나비 넥타이를 매고 여자들은 롱 드레스를 입어야 하는 파티인지, 아니면 간단한 정장이면 족한 지, 그것도 아니면 정말 즐기기 위해 우스꽝스럽게 오버해도 되는 파티인지에 따라 복장은 다양해 진다.

 

예전 회사 선배 이야기지만 국제회의에 참석 후, 파티에 참석했는데 복장이 정장이라는 말에 우리가 흔히 입는 양복을 입었단다.  그런데 이게 웬걸.. 다른 사람들은 죄다 턱시도에 나비 넥타이 차림이었다고..  거기서 말한 정장이라는 것이 '파티 정장' 이었던 걸 몰랐던 것이다.  뻘쭘함에 어쩔 줄 몰랐었다고.. ^^;;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 아니 파티도 아닌데 항공기 탑승하는데 드레스 코드(Dress Code)가 왠말인 가?  반바지나 청바지 차림에 직원(SUBLO) 항공권을 가지고 (주로 미국 항공사) 항공편을 탑승하려고 했다간 자칫 거절될 수도 있다.  좌석 여유가 있음에도 말이다.  적어도 캐쥬얼 정장 정도는 요구하는 항공사가 많기 때문이다.

항공사 직원은 비록 다른 항공사 직원이라도 일반 승객과는 구분되어야 한다는 의식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즉 손님이지만 항공사 직원이라는 동료의식을 가지고 행동해 달라는 것을 의미한다.  아마도 그네들만이 가지고 있는 파티문화가 그대로 적용된 것이라 할 수 있다.

이런 드레스 코드는 우리 생활 어디에서나 찾아볼 수 있으며, 회사 근무 복장이 정장이어야 한다거나 골프장에서의 복장은 이래야 한다거나 하는 등의 드레스 코드는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단정한 옷차림은 업그레이드 챤스를...

 

 

직원은 그렇다고 치자.  동료의식이고 뭐고 그런 것을 요구할 수 있다고 하지만 이 글 제목에서처럼 글쓴이는 일반 승객에게 왜 옷을 차려입자고 말한 것일까?

승객에게 옷차림을 요구할 수 있나?  물론 간혹 심한 노출 등으로 인해 탑승 거절한 사례가 있기는 하지만..  대개는 그럴 수 없다.  승객이 어떤 옷차림이던 말이다. (위 링크 사례에서도 사우스웨스트 항공은 결국 승객에게 사과를 했다.)

 

여기서 옷을 제대로 차려 입자고 한 것은 혹시도 있을 수 있는 업그레이드의 기회를 놓치지 말자는 것 때문이다.

항공사들은 대개 가능한한 항공기 좌석을 만석으로 채우기 위해 약간씩 오버부킹(Over-Booking, 초과 예약)을 하곤한다.  항공사마다, 노선마다 조금씩 다르긴 하지만 5% 내외에서 초과 예약을 받곤 한다.

그런데 예상이라는 것이 언제나 정확한 것은 아니어서 때로는 초과 예약한 상태 그대로 승객들이 공항에 나타나곤 한다.

이유야 어쨌든 고객에게 약속한 좌석을 제공하지 못하는 것은 전적으로 항공사 책임이다.  이렇게 일반석이 초과(Over)되어 승객이 넘치는 경우 상위 클래스인 비즈니스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시킬 수 밖에 없다.  그럼 어떤 사람을 상위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시킬까?

어디나 그렇지만 대개 항공사의 단골 고객인 마일리지 다량 보유 승객이나, 비교적 덜 할인된 정상가격의 항공권을 소지한 사람들이 업그레이드 대상이 된다.

이때 추가로 보는 것이 승객의 외양이다.  얼굴이 잘나고 못나고가 아니라 비즈니스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하기에 적당한 옷 차림새냐 아니냐를 보는 경우가 많다.

반바지 차림이나 히피 차림의 복장은 항공사 입장에서 꺼려지는 게 보통이다.  물론 제돈 내고 탑승하는 승객이야 어떤 옷을 입던 상관할 바 아니다.

하지만 업그레이드한 승객의 옷차림이나 분위기가 혹시도 본래 비즈니스 클래스 승객들에게 의구심이 들게 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나는 제돈내고 비즈니스 클래스를 이용하는데, 저 사람은 왠지 아닌 거 같아..' 이런 생각이 들면 비싼 요금을 지불한 승객이 억울한 기분이 들 수도 있다.

그래서 가능한 항공사들은 승객을 비즈니스 등 상위 클래스로 업그레이드시킬 때 가능한 소위 '드레스 코드'를 맞추려고 한다.  그래야 다른 비즈니스 클래스 승객들과 분위기를 맞출 수 있다고 여기는 것이다. 물론 모든 항공사가 다 이렇게 한다는 것은 아니다.  일반적인 경우를 예로 든 것이니 오해하지 마시기를..

 

그리고 우스개 소리지만, 혹시 비즈니스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된 분들이라면 본래부터 비즈니스 클래스 승객인 척 행동하는 것이 좋다 (^^;).  다른 비즈니스 승객들 마음 불편하게 하지 않으려면 말이다.  그렇게 하는 것이 자신을 비즈니스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시켜 준 항공사를 도와주는 길이기도 하다. ^^;;

모름지기 옷차림이 좋으면 대접받는다는 것은 우리나라나 외국이나 매 한가지인 모양이다.  속담에도 '거지도 입어야 빌어 먹는다.' 라는 표현이 있다. (속담이 왜 꼭 이 모양인지.. ㅠ.ㅜ)   '거지' 운운하는 것은 단지 속담일 뿐이니 절대 오해하지 마시길..^^;;  (아! 소심..)

 

Not yet rating.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항공기 좋은 좌석 먼저 확보하는 방법 항공기 좋은 좌석 확보하는 방법 (동영상)
Comment 2
  • freeway3 (Nonmember)
    2015.9.11 16:05
    한가지 궁금한 점이 있어 질문드립니다.
    기내 승무원들이 비지니스석을 정상가로 구매한 고객과 무료로 업그레이드를 받은 고객을 구분할 수 있다고 들은 적이 있는데 사실인지요...?
    (예전에 비지니스로 무료 업그레이드를 받은 적이 있었는데, 저 말이 거슬려 '원래 비지니스 승객' 처럼 행동하기가 왠지 민망하더군요..ㅋㅋㅋ)
  • 현직승무원 (Nonmember)
    2015.9.12 08:26
    @freeway3
    네 승무원들은 해당 정보 미리 알고 있습니다.
    어지간한 정보는 승무원들이 알고 있다고 보시는 게 좋아요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항공기 좌석이란... 뭐 별거 있겠는가. 일반 버스나 자가용의 좌석과 별반 다르지 않음이니.. 그래도 항공 여행이란 것이 워낙에 고가의 비용이 들어가고 자주 접...
2007.04.03 View 31603 Votes 3
항공 여행에 있어서 클래스별로 적지않은 가격 차이가 존재한다. 적게는 2-3배, 많게는 10배 가까이 차이가 나기도 한다. 일반석(할인)과 퍼스트 클래스의 가격이...
2008.04.09 View 32448 Votes 11
항공기라는 공간은 무척이나 비좁다. 특히 일반석은 체구가 조금이라도 큰 사람들에겐 좁디 좁은 공간일 수 밖에 없다. 제대로 무릎조차 펴기 힘든 공간 밖에 없...
2008.11.15 View 25875 Votes 5
항공 여행에 있어 편안하느냐 아니냐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소는 좌석이다. 좁은 이코노미 클래스 (일반석) 에서 10시간 이상 앉아서 비행하는 것은 그리 녹...
2009.04.05 View 22219 Votes 5
항공 여행 비용을 결정짓는 주요 요소는 항공권 가격이다. 그 가격을 결정짓는 것은 클래스로 대개 비용을 적게 들이기 위해 일반석 (이코노미 클래스)을 이용하...
2009.04.07 View 44509 Votes 13
점잖게 차려입은 옷차림이 여러모로 유리 업그레이드 확률 높이는 방법? 항공기라는 공간은 무척이나 비좁다. 특히 일반석은 체구가 조금이라도 큰 사람들에겐 ...
2009.12.02 View 35435 Votes 7
항공 여행이 편안했느냐 그렇지 못했느냐를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가 좌석이다. 좀 더 정확히 말하면 좌석의 크기와 공간의 크기다. 오죽하면 일반...
2011.11.19 View 21258 Votes 10
항공 여객에서는 기본적으로 클래스를 구분해 서비스한다. 잘 아는 바와 같이 퍼스트클래스, 비즈니스클래스, 일반석(이코노미클래스)이 대표적이다. 물론 최근 ...
2013.04.18 View 13779 Votes 8
항공기에 탑승하려면 공항에서 가장 먼저 해야 하는 것이 탑승수속이다. 좌석 배정을 받고, 짐을 맡기는 것을 말한다. 여타 분야와 마찬가지로 항공 분야에서도 I...
2013.12.03 View 21052 Votes 25
요즘 항공업계 이슈가 되는 것 중의 하나가 좌석이다. 좌석 등받이를 뒤로 젖히는 문제 때문에 승객 간의 다툼으로 항공기 여러 편이 인근 공항으로 회항하여 비...
2014.09.14 View 7429 Votes 7
며칠 전 미국에서는 5개월 아기와 아기 엄마가 비행기에서 쫒겨나는 일이 발생했다. 프론티어항공을 이용하려던 아기 엄마가 아기에 아기띠를 채워 비행기에 탑승...
2015.02.01 View 4349 Votes 3
항공여행에서 편안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소는 좌석이다. 얼마나 더 큰 좌석이냐에 따라 비행시간 대부분을 앉아 지내야 하는 승객들의 편안함을 좌우하는 것이...
2015.03.05 View 5480 Votes 1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의 수익구조가 차츰 유럽이나 미국의 저비용항공 사례를 닮아가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저렴한 항공권 대신 거둘 수 있는 부가수익이 그것...
2015.04.27 View 8683 Votes 6
경매를 통해 비즈니스 클래스를... 항공여행의 질(?)을 좌우하는 것 중 가장 크게 영향을 주는 것이 좌석이다. 어떤 좌석에 앉아 여행하느냐에 따라 여행의 피로...
2016.01.07 View 3739 Votes 9
국내 저비용항공사, 모두 사전좌석구매 서비스 도입 옆좌석 구매 서비스 등 부가 서비스 유료 확대 저비용항공의 가장 큰 특징은 저렴은 항공운임을 제공하는 대...
2018.06.17 View 549 Votes 2
좌석 너비, 간격에 따라 편안함 달라져 항공사·기종별로 차이 클 수 있어 항공 여행에서 안락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인은 좌석이다. 앞뒤 공간이 조금...
2018.06.29 View 4394 Votes 19
항공기 좌석, 피치 차이별 앉은 모습 31인치 정도는 되어야 '매우 불편함' 정도는 피할 수 있어 일부 LCC는 28인치 좌석도 항공권 가격은 좌석 크기가 ...
2018.07.27 View 1430 Votes 5
아시아나항공, FSC 임에도 다양한 좌석 선택 부가 서비스 제공 항공기 이용에 있어서 좌석 선택은 그 어느 것보다 중요하다. 여행의 안락함, 피로도에 가장 큰 ...
2019.09.26 View 436 Votes 2
제주항공, 일부 좌석 제외 모든 좌석 선택 시에는 비용 지불 제주항공은 국내 제1 저비용항공사답게 유료 부가서비스 상품이 다양한 편이다. 그 가운데 특히 좌...
2019.09.28 View 260 Votes 1
LCC 티웨이항공, 좌석 지정은 기본적으로 유료 옆좌석 구매 옵션도 제공 저비용항공사 티웨이항공은 좌석 관련하여 유료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좌...
2019.09.29 View 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