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여행 팁

Etc

요금 지불 못해, 비행기 못타.. (낯선 여행지에서의 신용카드)

마래바2011.08.22 08:10Views 6395Votes 1Comment 0

삶에 있어서 여행이나 휴식(휴가)은 나른하고 정해진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활력소가 된다.

특히 젊은 층을 중심으로 패키지 여행보다는 자유로운 개별, 단독 여행에 나서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하지만 여행이라는 것이 대부분 낯선 곳을 대상으로 하다 보니, 예기치 못한 일들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그런 예기치 못한 일들이 생활 기반이 없는 곳에서 발생하다 보니, 대처하기 더욱 어렵게 만들곤 한다.

최근 우리 항공편을 이용하는 분들 중에 이런 분들이 종종 발견된다.

 

"비행기 놓쳤는데 어떻게 하죠?"
"소지하신 항공권을 보니, 방금 출발한 항공편 이외에는 사용할 수 없는 제한사항이 있네요."

혹은
"항공편을 바꾸시려면 추가 요금을 지불하셔야 한다고 하는데요."

 

알뜰한 여행을 하려다 보니, 저렴한 항공권을 찾기 마련인데 정해진 약속, 일정에서 벗어나면 준비해 놓은 항공권이 무용지물 되는 경우가 있다. 추가 비용이 든다는 면에 있어서 조금 아깝긴 하지만 새로운 항공권을 구입하면 되는데, 항공권 구입을 아예 하지 못하는 경우를 보곤 한다.

 

"부치신 수하물이 너무 오버(Over, Exceed)되어 추가 수하물 요금이 있습니다."

"저.. 어떡하죠?  현금도 얼마 없고 신용카드는 가지고 오지 않았는데요.."

 

신용카드가 없기 때문이다. 항공권 가격이라는 것이 통상 만만치 않은데 그걸 현금으로 지불하기는 사실상 불가능하다. 그 만큼 소지하고 다닐 수 없기 때문이다. 또한 체크(Check, 여행자 수표 등)를 이용하기도 하지만 대부분 항공사에서는 체크를 결제수단으로 인정하지 않는다. 현금 아니면 신용카드 밖에 방법이 없다.

 

여행에서 마지막 보호 수단일 수 있는 신용카드 하나 정도는 지참해야..
여행에서 마지막 보호 수단일 수 있는 신용카드 하나 정도는 지참해야..

 

하지만 어떤 이유에서인지 알 수 없으나 현대 생활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신용카드가 없어 급박한 상황이 곤경으로 치달아 항공기를 이용할 수 없는 등 낭패를 당하게 된다.

또 어떤 여행자들은 현금카드(Cash Card)만 가지고 다니곤 하는데, 가끔 잔고가 부족해 결제가 안되기도 한다. 심지어 이런 경우 때문에 공항에서 노숙을 하는 경우도 있다. 한국하고 시차가 맞지 않아 한국 은행에 정상 영업하는 시간까지 기다려 일처리를 해야 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실제 공항 현장에서 심심치 않게 발견되는 장면이다.

특히 저비용항공을 이용하는 경우, 정해진 항공기를 놓치는 경우, 이후 추가 비용 부담은 만만치 않다. 단돈 10유로 정도를 주고 구입한 항공권이지만, 다른 항공편을 이용하려면 무용지물 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때 현장에서 항공권을 구입한다면 족히 수백 유로는 지불해야 할 수도 있다.

 

현금이 없다면?  낭패다.  거기다가 신용카드 마저 없다면?  그건 큰일이다.

수하물 요금 조금 못냈다고 안태우지는 않겠지.. 라는 생각은 다소 위험하다. 수하물 초과 요금 200 유로 정도 내지 못한다고 아예 항공편 탑승 안시키는 경우도 있으니 말이다. 특히 외국 항공사들은 융통성이 별로 없어 대부분 이에 해당한다.  (물론 저비용항공은 더 심하고 말이다.)

신용카드.. 잘못 사용하면 독이지만, 정말 위급하고 급박한 상황, 특히 여행지 등에서는 필수적인 휴대 조건이다. 그리고 현금카드 사용하시는 분들은 제발 은행 잔고(Balance) 미리 채워 놓으시길... ^^;;

 

5
(1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부산행 환승 내항기 이용 시 액체류(와인 등) 휴대 주의할 점 저비용항공, 비용 절약하는 황금률 9가지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업무로 잠깐 다녀올 항공기를 타는 것이 아니면, 대개 부치는 짐이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주인의 손을 떠난 짐이 공항의 여러 시설을 거쳐 항공기에 실리고, 다...
2014.01.07 View 7831 Votes 6
항공여행을 한다는 것이 여간 번거로운게 아니다. 다른 교통수단과는 달리 공항이라는 곳으로 이동해야 하고, 국제선의 경우 출국심사나 보안검색 등 번거로운 절...
2013.05.26 View 7713 Votes 3
요즘 항공업계 이슈가 되는 것 중의 하나가 좌석이다. 좌석 등받이를 뒤로 젖히는 문제 때문에 승객 간의 다툼으로 항공기 여러 편이 인근 공항으로 회항하여 비...
2014.09.14 View 7301 Votes 6
가능한 저렴하게, 가능한 럭셔리하게 생각 바꾸면 상위 클래스 이용 방법은 있어 항공운임은 항공여행을 할 때 어느 항공기·항공편을 이용할 것이냐를 결정하는 ...
2017.01.04 View 7269 Votes 16
우리나라 항공 국제선 대부분이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어, 지방에 거주하는 분들의 불만이 적지 않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우리나라 같이 좁은 국토 면...
2013.12.02 View 6788 Votes 4
삶에 있어서 여행이나 휴식(휴가)은 나른하고 정해진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활력소가 된다. 특히 젊은 층을 중심으로 패키지 여행보다는 자유로운 개별, 단독 ...
2011.08.22 View 6395 Votes 1
주머니 사정이 넉넉치 않은 여행자들에게 저비용항공은 가뭄 끝의 단비와 같은 존재다. 하지만 저비용항공을 이용하면 비용이 적게 들겠지 하는 방심은 자칫 후회...
2013.05.15 View 5921 Votes 4
항공여행에서 편안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소는 좌석이다. 얼마나 더 큰 좌석이냐에 따라 비행시간 대부분을 앉아 지내야 하는 승객들의 편안함을 좌우하는 것이...
2015.03.05 View 5364 Votes 1
승무원이 기내에서 승객으로부터 요청을 받고,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기본이다. 하지만 어디나 그러하듯, 만사가 미리 정해진 대로만 흘러가지는 않는다...
2014.12.02 View 4771 Votes 3
유럽의 라이언에어가 욕을 많이 먹는 저비용항공사의 대표라면 미국에서는 단연 스피리트항공을 꼽는다. 오죽하면 고객 불만을 마케팅에 이용할 정도다. [항공소...
2015.01.01 View 4702 Votes 3
항공 여행을 하다보면 값싼 항공 스케줄로 여러 공항을 거쳐야 하는 경우가 있다. 시간대가 맞지 않아 다음 날 연결할라 치면 하룻밤을 공항 터미널에서 지새야 ...
2015.10.21 View 4495 Votes 3
여행이라는 즐거움을 만끽하기 위해서는 준비해야 할 것들이 여러가지다. 여행은 어디를 가고 무엇을 보며 즐겨야 할 지 계획하는 동안 떠나기 전부터 가슴 한켠...
2015.04.18 View 4401 Votes 4
며칠 전 미국에서는 5개월 아기와 아기 엄마가 비행기에서 쫒겨나는 일이 발생했다. 프론티어항공을 이용하려던 아기 엄마가 아기에 아기띠를 채워 비행기에 탑승...
2015.02.01 View 4267 Votes 3
저비용항공이 대세다.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이 더 이상 드물지도 번거롭지도 않다. 주머니 사정을 고려한다면 조금 더 저렴한 항공권, 항공사를 선택하는 시대...
2014.06.19 View 4157 Votes 1
저비용항공 시장이 활성화되고 있긴 했지만, 아직 장거리 여행을 하려면 일반 항공사를 이용할 수 밖에 없다. 이런 상황에서는 여행경비 중 상당한 부분을 차지하...
2014.12.05 View 4055 Votes 2
계획된 일정대로 흘러가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지만, 사람의 일이라는 것이 그렇게 순리적이지만은 않다. 항공여행의 경우에도 대부분은 약속된 시각에 항공기가 ...
2015.07.13 View 3885 Votes 7
좌석 너비, 간격에 따라 편안함 달라져 항공사·기종별로 차이 클 수 있어 항공 여행에서 안락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인은 좌석이다. 앞뒤 공간이 조금...
2018.06.29 View 3740 Votes 17
여행에 있어 필수품은 가방이다. 거지처럼 아무것도 없이 여행지를 다닐 수는 없기 때문이다. (거지도 제 밥그릇과 수저는 챙긴다. ^^;;) 항공여행에서는 위탁수...
2016.05.06 View 3688 Votes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