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저비용항공 확대, 인천공항 허브화 긍정적 영향 못줘

고려한2017.10.25 15:47Views 794Votes 4Comment 0

  • 저비용항공시장 확대는 전체 항공업계 파이 키워

  • 하지만 허브 지향하는 인천공항에는 그다지 도움 안돼

현대 항공시장의 메인 흐름에서 저비용항공을 빼놓을 수 없다.

저렴한 항공요금으로 어행 기회가 확대되고 그에 따라 경제에 끼친 영향은 적지 않다. 우리나라 역시 저비용항공 성장기를 영위하고 있으며 항공 이용객 역시 급증하고 있다.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등 대형 항공사와 제주항공을 위시로 6개 저비용항공사가 경쟁하는 우리나라 항공시장은 새로 진입하려는 저비용항공사로 인한 포화 우려에도 불구하고 당분간은 성장할 전망이다. 다만 머지않아 우리나라 항공시장, 특히 저비용항공시장은 정체기를 맞을 것이기 때문에 항공사 저마다 살아남기 위한 셈법에 분주하다.

그에 못지않게 동북아 항공시장에서 주도권을 빼앗기지 않으려는 공항들의 경쟁 역시 치열하다. 대부분의 공항들은 자체 항공시장의 한계를 넘기 위해 주변국 항공수요를 끌어들이는 환승수요 유치경쟁에 주력하고 있다. 말 그대로 허브 공항, 중심 공항이 되기 위한 노력이다.

우리나라 인천공항은 서비스, 시설 등의 측면에서는 세계 최고를 자랑한다. 어느 나라, 공항에 내 놓아도 자랑할 만한 수준을 뽐낸다. 이렇게 자랑할 만한 경쟁력을 갖춘 인천공항이지만 동북아 허브를 지향하는 목표 달성에는 여전히 미진하다. 아니 점차 허브 경쟁력을 잃고 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24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안호영 의원에 따르면 인천공항 환승률은 2013년 18.7%로 정점을 찍은 후 2014년 16%, 2015년 15.1%, 2016년 12.4%로 하락했으며 올해 상반기 역시 12.1%를 기록해 전체 이용객 가운데 환승비율은 점차 줄어들고 있다. 즉 인천공항 이용객 10명 가운데 1명 정도만 인천공항에서 다른 외국행 항공편으로 갈아탄다는 얘기다.

그 기간동안 인천공항 전체 이용객은 38% 증가하는 가운데 인천공항이 환승객 증대를 위해 2013년부터 항공사에 69억8천만 원을 환승실적 인센티브로 제공했음에도 환승객 확대에는 큰 효과를 보지 못한 것이다.

 

icn_2ter.jpg
2018년 초 오픈하는 인천공항 제2 여객터미널

 

왜 이런 현상이 발생하고 있을까? 전체 이용객이 증가하는 만큼, 인천공항이 환승객 유치를 위해 발벗고 노력하는 만큼 환승객 비율 역시 높아지는 것이 바람직하다. 하지만 그러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로 저비용항공시장 확대를 지목할 수 있다.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은 인천공항에서 자사 이용객 가운데 환승객 비율이 각각 22~25%, 16~18%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즉 인천공항에서 다른 국제선 항공편으로 갈아타는 승객 비율이 100명 가운데 약 25명, 18명 정도 된다는 얘기다. 일본, 중국 등 단거리 노선과 미주, 유럽, 오세아니아 등 장거리 노선을 두루 갖추며 노선 경쟁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저비용항공사는 어떨까? 최근 몇 년간 탑승객이 급증했지만 인천공항에서의 환승률은 극히 미미하다. 올 상반기 진에어가 1.7%, 제주항공이 0.6%에 불과하다. 한국에서 외국으로, 외국에서 한국으로 승객은 많이 실어 날랐지만 정작 인천공항을 통해 다른 곳으로 보내는 환승 비율은 극히 미미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는 절대적으로 저비용항공사 노선 전략 차이 때문이다. 일반 항공사들이 허브를 중심으로 한 허브 앤 스포크(Hub and Spoke) 노선 전략을 구사하는 반면, 저비용항공사들은 포인트투포인트(Point-to-Point) 전략이 일반적이다. 즉 한쪽에서 승객을 끌어들여 다른 곳으로 실어나르는 환승 전략이 아니다.

2013년 저비용항공사의 우리나라 국제선 이용객 분담률은 9.6%에 불과했지만 2016년에는 19.6%로 급격히 늘어났다. 같은 기간 동안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국제선 분담율은 55.6%에서 45.1%로 줄어들었다.1)  환승객 비율이 높은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이 환승객을 아무리 유치한다 해도 저비용항공사가 환승객을 유치하지 않는 한 전체적인 환승객 비율이 크게 늘 수 없는 구조인 것이다.

[항공통계] 국내 항공사 통계 - 여객 부문

인천공항은 더 많은 항공사를 유치해 노선을 확대하고 있으며 이용객이 늘고 있기는 하지만 허브화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환승객 유치는 답보 상태에 머물 수 밖에 없다. 저비용항공시장 확대가 이용객 증가로 이어지는 것은 맞지만 환승객이 늘기는 커녕 공항 혼잡도만 증가하는 등 인천공항이 추구하는 허브화에는 그다지 긍정적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한다.

2016년 국제선 이용객 실적 기준으로 세계 7위2) 를 자랑하며 내년 초에는 제2 여객터미널이 운영에 들어가는 등 그 성장에 대한 기대감이 여전히 높은 인천공항이지만, 이용객 수가 많고 적음을 떠나 확고한 허브공항 역할로 거듭나지 않는 한 몇 년 후 저비용항공시장 성장세가 꺾이는 순간 정체기로 들어설 지 모른다.

 

#인천공항 #공항 #국제선 #환승객 #환승실적 #허브 #Hub #허브앤스포크 #동북아허브 #저비용항공사 #저비용항공 #성장 #반비례 #포인트투포인트

 

  1. 이 비율은 인천공항을 포함한 우리나라 항공 국제선 전체 실적이다. 기간 중 외국 항공사들 분담율은 34.8%(2013년)에서 35.3%(2016년)로 거의 변화가 없다.

  2. 전체 이용객 수에서는 세계 19위(2016년) 규모다.

 

Not yet rating.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우리나라는 지리적으로 일본과 중국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지정학적으로 나쁜 면을 들자면 한도 끝도 없지만, 좋은 점도 제법 있다. 특히 항공시장에 있어서 그 ...
2014.03.23 View 49632 마래바
'저게 뭐야?' '뭐하는 거지?' 승무원 K는 기내식 서비스를 마친 후 기내를 둘러보던 중 깜짝 놀랐다. 어두컴컴한 객실 안 어디선가 빨간 불빛이 보였기 때문이다....
2009.06.14 View 24489 마래바
며칠 전 인천공항에 대한 외국인의 호감에 대해 포스팅 했다. 그 글은 단순히 개인 블로그에 게재되었던 내용으로 인천공항에 대한 개인적 호감과 느낌에 불과했...
2009.11.10 View 17027 마래바
항공업 특히, 항공사의 비즈니스 특징 중의 하나가 현금 흐름 (Cash Flow)이 좋다는 것이다. 대부분의 상품은 물건 구매와 동시에 현금(Cash)이 확보되나, 항공사...
2008.10.27 View 15695 마래바
라이언에어가 또 논쟁의 불씨를 지피기 시작했다. 예전엔 기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것이 일반적인 현상이었으나, 최근엔 기내에서 담배를 피우도록 허용하는 항공...
2009.08.01 View 15385 마래바
저가항공은 저가항공 다워야 경쟁력을 가진다. 저가항공의 가장 큰 매력은 뭐니뭐니해도 저렴한 항공권이다. 그러나 대책없는 저가 항공권 정책은 항공사의 수익...
2009.08.24 View 15319 마래바
지금은 사라진 풍경이 되어 버렸지만, 명절 때면 기차표를 구하기 위해 서울역에 장사진을 치던 광경을 흔히 볼 수 있었다. 모처럼의 고향 방문을 위해서는 길에...
2009.07.08 View 15237 마래바
해외 여행을 위해 필수적으로 거쳐야 하는 곳이 있다면 그곳은 다름아닌 공항이다. 물론 바닷길 도 있긴 하지만 그 양은 미미하니 일단 제외.. ^^ 공항.. Airport...
2009.10.15 View 14552 마래바
항공업계는 지금 며칠 전 콜롬비아에서 발생한 항공사고가 연일 화제의 대상이다. 항공기 동체가 세 동강이 날 정도로 크게 부서졌는데, 사망한 사람이 단 한명에...
2010.08.19 View 13733 마래바
요 며칠 A380 항공기가 각종 언론에 오르내리고 있다. 다름아닌 엔진 문제 때문인데, 엔진 성능에 문제가 생겨 콴타스항공은 물론 싱가포르항공까지 엔진을 전면 ...
2010.11.26 View 13148 마래바
저가 항공사의 출현이 눈부시다. 우리나라만 해도 한성항공을 시작으로 제주항공, 이스타, 부산에어, 진에어 등 줄을 잇고 있다. 하지만 애경 그룹이라는 든든(?)...
2009.06.30 View 13119 마래바
자랑스럽다. 인천공항의 성장세나 지명도는 가히 다른 공항들이 엄두를 못낼 정도의 수준을 보여주고 있다. 국제공항협의회(ACI, Airport Council International)...
2010.05.19 View 13060 마래바
지난 포스트에서 국내 저비용항공 요금이 생각보다 저렴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살펴 보았다. [항공상식] 저비용항공사 요금이 그리 싸지 않은 이유 (2010/03/17) ...
2010.03.23 View 12955 마래바
결국 지난 19일 일본의 대표 항공사격인 일본항공이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지난 해부터 일본항공의 부실이 도마 위에 올랐지만, '설마 망하기야 하겠어? 일본...
2010.01.25 View 12704 마래바
항공사 여승무원을 바라보는 느낌 중에 가장 먼저 떠오르는 건 뭘까? 전 세계를 누비는 자유로움? 도도한 콧대? 세련된 복장의 멋진 모습? 여러가지 느낌을 가질 ...
2009.12.11 View 12372 마래바
민간 항공사들의 주 수익원은 여객에게 판매하는 항공권이다. 화물의 경우에는 화물 항공권(?, 실제는 화물 운송요금)이 수익원의 대부분이다. 하지만 항공사간 ...
2014.08.12 View 12312 마래바
지상교통 수단과는 달리 항공교통은 제한사항이 참 많다. 오늘만 해도 밤부터 눈이 많이 온다는데, 벌써부터 내일 아침이 걱정이다. 눈이 오는 날에 항공기가 제...
2010.03.09 View 11785 마래바
작년 일본 국토교통성 장관의 하네다공항 허브화 추진 발언과 일본항공 파산 선언 이후 일본 항공산업 전체를 새롭게 재편하려는 분위기가 역력하다. 하네다 공항...
2010.07.27 View 11728 마래바
버스 등 다른 교통수단도 마찬가지겠지만, 항공교통은 비행기만 있다고 해서 마음대로 하늘로 띄울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항공운송은 특히 국가 간 이동의 대표 ...
2009.09.21 View 11684 마래바
"작년에 왔던 각설이~~~ 죽지도 않고 또 왔네 ~~~" 이제는 볼 수 없는 우리들 어릴 적 혹은 전쟁으로 가난에 찌든 이전 세대 풍경 중의 하나다. 보릿고개라는 말...
2009.02.03 View 11430 마래바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