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항공여행정보

Seat

항공기 좌석 중 가장 안전한 곳은 통로 좌석

마래바2008.06.30 19:18Views 33726Votes 6Comment 0

다들 익히 아는 것과 같이 항공기는 안전한 교통수단이긴 하지만 사고 발생 시에는 그 뒷감당을 할 수 없을만큼 치명적이다.

다행히 불시착 정도라면 모를까 충격을 받으며 추락(?)하는 경우라면 탑승객의 생명을 보장할 수 없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간혹 항공기 사고의 결과를 봐도 전원 사망하는 아주 대형 사고가 아니라면 어지간한 항공기 사고에도 살아남는 사람들이 있기 마련이다.  그럼 이들은 어떻게 살아날 수 있었을까?

 

과연 당신이 선택한 항공기 좌석은 최악의 사고 시 당신의 목숨을 구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까?  그럼 어떤 좌석을 선택해야 그나마 살아날 확률이 클까?

이런 궁금증을 누구나 가지고 있었던 것처럼, 이런 것에 대한 연구도 끊임없이 이루어지는 모양이다.

 

1988년 알로하항공 243편 사고 장면
1988년 알로하항공 243편 사고 장면

 

지난 26일 영국에서는 영국 항공청(UK Civil Aviation Authority)의 의뢰를 받아 그리니치 대학에 서 연구해 온 흥미있는 결과가 발표되었다.  그 연구 주제는 다름아닌 항공기의 어느 좌석에 앉아야 사고 시에도 살아날 확률이 가장 높을까에 대한 것이다. 그 동안 발생했던 105건의 항공기 사고에서 살아남은 약 2천 여명의 승객 좌석분포를 조사한 결과다.

어느 좌석이 생존 확률이 높을까?

퍼스트 클래스 좌석? 

 

불시착해서 불타는 항공기에서 탈출하기 가장 좋은 좌석은 퍼스트 클래스 좌석이 아니라 상식적으로 짐작했던 항공기 앞쪽의 비상구 부근 좌석이라고 설명했다.  비상구 인근 좌석이 다른 어떤 좌석보다 비상 시에 탈출할 시간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라는 것이 그 이유라고..

 

그럼 가장 위험한 좌석은 어딜까?

위 결과를 뒤집어 생각해보면 비상구에서 6열 이상 멀리 떨어진 좌석들은 탈출하는 데 제법 많은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위험할 수 있음은 당연한 사실일 것이다.

브리티쉬 데일리 紙는 항공기 앞쪽 좌석에 앉은 경우는 항공기 화재로부터 65퍼센트의 생존 확률인 반면 항공기 뒤쪽은 53퍼센트였다고 언급했다.  게다가 통로쪽 좌석은 64퍼센트, 다른 좌석들은 58퍼센트의 확률을 가지고 있다고 덧붙혀 설명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이유에서일까? 저가 항공사인 버진 아틀란틱은 비상구 좌석은 50-75파운드의 별도 요금을 받고 제공하고 있다.

설마 생존 확률을 근거로 비상구 좌석 요금을 별도로 받고 있는 것은 아니겠지만, 공교롭게도 이 버진 아틀란틱을 탑승한 승객이라면 요금을 더 많이 지불한 승객이 생존 확률도 높아지는 셈이다. ^^

 

이 연구에서는 비상구 인근 좌석에 노약자를 앉히도록 권고하고 있으나 실제 항공 규정 상에는 안전 목적상 비상구 좌석은 신체 건강한 사람들이 앉아야 한다고 되어 있다.  왜냐하면 비상 사태 시 비상구 좌석 승객은 비상구 문을 여는 등 승무원을 도움으로써 더 많은 승객들을 신속하게 탈출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비상구 좌석에 앉은 사람이 자신만 탈출하려고 한다면, 그 어떤 사람보다 생존확률은 높을 것이다.  그렇지만 비상구 승객 뿐 아니라 다른 사람들의 목숨을 한명이라도 더 살리기 위해서는 비상구 좌석에 앉은 사람에게 비상 탈출시 승무원을 도와야 하는 의무를 부여한 것은 당연한 조치라는 생각이다.

연구진은 여기서 연구한 생존 확률이라는 것이 충돌 등 충격이 큰 대형 항공기 사고에는 큰 의미가 없음을 지적하고 있다.

 

어쨌거나 비상구 부근 좌석이 생존 확률이 높단다.

좌석 배정 받을 때 한번 쯤 고려해 보는 게 좋을까?  ^^;;

 

    • Font Size
항공기를 배경으로 한 영화 10선 유에스 항공, 국내선 구간 기내 영화 없앤다.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민간 항공기는 사람과 짐을 실어 날라 사업을 하는 만큼 승객이 탑승하는 기내를 어떻게 하면 안락하게 꾸밀까 고민한다. 얼마 전 대한항공은 B777-300ER 신형 항...
2009.06.16 View 24040
유럽 여행을 계획했던 분들은 대부분 한번쯤은 참고해봤을 항공사가 바로 라이언 에어(Ryan Air)다. 영국의 대표적인 저가 항공사로, 승객 수송면에서만 보면 일...
2009.05.25 View 32249
에어버스 사가 심혈을 기울여 출시한 슈퍼점보 초대형 항공기인 A380 기종은 그 크기만큼이나 수많은 기대와 화제 속에 개발된 항공기다. 우선 그 크기가 기존 항...
2009.06.14 View 19767
영화의 소재로 종종 사용되는 것이 항공기 혹은 공항과 관련된 배경이다. 특히 항공기라는 제한된 공간에서 벌어지는 긴박감은 다른 어떤 배경보다 극적인 긴장감...
2008.06.28 View 24244
다들 익히 아는 것과 같이 항공기는 안전한 교통수단이긴 하지만 사고 발생 시에는 그 뒷감당을 할 수 없을만큼 치명적이다. 다행히 불시착 정도라면 모를까 충격...
2008.06.30 View 33726 Votes 6
비행기를 타면 좁은 공간에 다리 뻗을 곳조차 변변찮은 좌석에서 마땅히 할 것 없이 무료하기 마련이다. 그나마 그런 무료함을 달래주는 것이 일반 식당이나 집에...
2009.06.24 View 13335
세상엔 부자도 많다. 세계 최고의 갑부인 빌 게이츠를 비롯해 경제, 연예, 정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리 일반인들은 감히 상상하기도 힘들 정도의 부자들이 많다...
2008.07.17 View 23371
예전엔 항공 여행을 고급 여행으로 생각하기도 했지만 이제는 누구나 언제 어디서고 이용하는 대중 교통수단이 되었다. 항공 요금에 대한 치열한 경쟁 때문인지 ...
2009.08.09 View 18215
민간 항공산업의 방향과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는 기대를 안고 비행을 시작한 A380이 출발한 지 벌써 2년 가까이 지났다. (최초 상업비행 2007.10.25) 세계 최대...
2009.06.26 View 14841 Votes 4
기업의 목표는 이윤 창출이다.' 학생 시절 경제학이나 사회를 배우면서 기업에 대해 내리는 정의 중의 하나다. 기업은 결코 자선단체가 아닌만큼 이익을 만들어 ...
2009.07.08 View 15724
최근 미국 항공업계는 고유가로 인해 각종 수수료와 요금을 올리거나 새로 도입하는 등 수익을 만들어내기에 골몰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서도 별다른 수수료나 요...
2009.07.14 View 14848
현대는 정보 시대다. 예전엔 원하는 정보나 자료를 얻으려면 도서관을 찾아가 목록이나 신문을 뒤지는 노력을 요구했지만, 요즘은 책상에 앉아서도 세상 어떤 자...
2009.08.27 View 13639
자동차를 오래 운행하다 보면, 엔진 성능이 예전 같지 않음을 느낄 때가 있다. 엔진 실린더 등 부품들이 마모가 되고, 때가 끼어서 그렇다는데, 그래서 이런 상태...
2009.09.08 View 14973
싱글 시절에 그렇게 잘 놀러 다니다가 결혼 후 대개 여행은 뜸해진다. 아니, 여행하기 보통 어려운게 아니다. 특히 어린 아이를 가진 젊은 부모의 경우는 더하다....
2009.11.09 View 10490
IATA (International Air Transport Association, 국제항공운송협회) 에서 발행하는 연간 보고서 2007년도 2007년도 IATA Annual Report (PDF 파일) IATA (Intern...
2009.11.10 View 10211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