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107편 여압장치 작동불능 사건

Sayme (토론 | 기여) 사용자의 2019년 8월 9일 (금) 15:14 판

(차이) ← 이전 판 | 최신판 (차이) | 다음 판 → (차이)

제주항공 107편 개요[편집]

  • 일시 : 2011년 7월 7일
  • 구간 : 김포 - 제주
  • 기종 : B737 (HL )
  • 편명 : 7C107

사건 내용[편집]

김포공항에서 제주공항으로 비행하던 제주항공 107편(B737)의 일부 승객이 귀와 머리에 통증을 느꼈던 비정상운항건에 대하여 CVR(조종실음성기록장치)와 FDR(비행자료기록장치)를 분석한 결과, 조종사(기장, 부기장)가 이륙 전에 실수로 여압장치를 작동시키지 않아 발생했다.

조종사는 이륙(09시17분) 약 6분 후 객실여압 미 작동을 인지하여 순항고도(26,000피트)로의 고도 상승을 중지하고 안전한 비행고도(10,000피트)로 비행하면서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조사 결과[편집]

국토해양부는 비정상상황 발생후 조종사의 적절한 조치로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이륙 전에 반드시 수행해야 하는 작동절차를 소홀히 한 항공법규 위반 사항에 대하여는 항공사조종사를 대상으로 행정처분을 내렸다

  • 항공사 : 과징금(1천만원) 처분
  • 조종사 : 항공업무 정지(1개월)

참고[편집]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