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21

항공위키
MC-21 초도 비행(2017년)

MC-21[편집 | 원본 편집]

러시아 Irkut社가 개발 중인 소형급 제트 여객기로 21세기 항공기(Магистральный Самолёт 21 века)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2006년 개발을 시작해 2017년 첫 비행에 성공했으며 2021년 후반 상업비행을 목표로 개발이 추진되고 있다.[1]

최소 132석에서 최대 211석(모노 클래스)으로 구성할 수 있어 보잉 B737, 에어버스 A320 기종과도 경쟁할 수 있는 항공기로 평가받고 있으나 신기종에 대한 불안감 등으로 인해 2020년 5월 기준 전체 주문량은 175대에 불과하다.

개발[편집 | 원본 편집]

  • 2006년, UAC, 민간 제트 여객기 개발 시작 (130~170석 규모로 기존 A320, B737NG 대비 15%~20% 효율성 향상 목표)
  • 2016년 6월 8일, 시베리아 이르쿠츠크에서 공개
  • 2017년 5월 28일, 초도 비행(30분) 성공
  • 2020년, EASA 형식증명 획득 목표 → 2021년으로 연기
  • 2021년, 상업 비행 목표 → 2026년으로 연기

스펙[편집 | 원본 편집]

구분 MC-21-200 MC-21-300 비고
조종사 2명
승객 132명 (12+120) / 165명 163 (16+147) / 211명
전장 36.8미터 42.2미터
윙스팬 35.9미터
최대이륙중량 72,560킬로그램 79,250킬로그램
엔진 Aviadvigatel PD-14 / 프랫 앤 휘트니 PW1400G 2개
항속거리 6,400킬로미터 6,000킬로미터

주문[편집 | 원본 편집]

2010년 7월 Nordwind Airlines을 시작으로 2017년 7월 기준 175대 주문을 확보한 상태다. 그 가운데 아에로플로트항공사로서는 가장 많은 MC-21-300 기종 50대를 확정 주문했다.

각주


  1. 당초 목표 시기는 2019년이었으나 개발이 지연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