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롯

항공위키

슬롯(Slot)[편집]

슬롯항공사가 특정 공항에 특정한 날짜, 특정한 시각에 운항(계획된 출발/도착)할 수 있도록 배정된 시간을 말한다. 다른 말로 공항 운영에 있어 공항/항공 당국에 의해 배분된 또는 배분 가능한 특정일, 특정 시간의 항공기 도착과 출발 시간대를 말한다고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아시아나항공 501편이 파리공항에 오후 5시에 도착(착륙)하고, 오후 8시 25분에 출발(이륙)하는 항공편의 스케줄 자체를 파리 샤를드골공항에서의 아시아나항공 501편 슬롯이라고 할 수 있다.

슬롯 권리[편집]

이 슬롯은 한번 정해지면 항공사의 사정이 없는 한 공항당국이나 항공당국에서 임의로 변경하지 않으며 그 기득권(우선권)이 유지되는 일종의 항공편 운항 권리인 셈이어서 항공사 자산(권리)처럼 인식[1]되고 있다. 항공사 간에 이 슬롯(운항권리)이 공식적으로 매매[2]되기도 한다. 지난 2012년 영국항공이 bmi(British Midland Airways)를 인수한 이유도 런던 히드로공항의 슬롯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었다는 것이 일반적인 분석일 정도로 슬롯은 항공사에게 있어 매우 중요한 자산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3]

한번 주어진 슬롯은 일정 기간, 횟수 등 조건을 지켜 운항해야 그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다. 이를 USE IT OR LOSE IT RULE이라 한다.

슬롯 교환·이전[편집]

항공사의 권리처럼 인식되는 슬롯은 IATA 지침인 WSG(Worldwide Slot Guidelines)에 따라 항공사 간 교환, 이전이 가능하다.

1.7.2 i) Slots may be transferred or swapped between airlines, or used as part of a shared operation, subject to the provisions of these guidelines and applicable regulations.
8.12 SLOT MOBILITY BETWEEN AIRLINES.
8.12.1 Swapping slots between airlines is encouraged.
8.13 TRANSFER OF SLOTS BETWEEN AIRLINES
8.13.1 Slot transfers between airlines, whether for compensation or consideration, or not, may only take place where they are not prohibited by the laws of the relevant country. Slots may only be transferred to another airline that is serving or planning to serve the same airport.

참고 용어[편집]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