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DR

항공위키

TDR(Technical Dispatch Reliability, DR - Dispatch Reliability)[편집]

항공기 정비 신뢰율을 의미하는 것으로, Maintenance Reliability라고도 한다. 항공기가 이륙하기 전에 지연[1] 없이 안전하게 정상적인 비행에 투입되는 항공기 가용성을 비율로 나타낸다. 100%에 가까울 수록 높은 정비 신뢰율을 가진다고 할 수 있다.

이 정비 신뢰율은 항공기의 기술적 문제에만 한정해 판단하며 기상, 항공기 접속 등 외적 요인은 감안하지 않는다.

1976년에만 해도 정비 신뢰율은 90%대였지만 2018년 현재 정비 신뢰율은 99% 전후로 향상되었다.


참고[편집]


각주


  1. 국제적으로 지연 시간이 15분을 초과할 때를 의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