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여행 팁

Baggage

항공 수하물, 예전 태그는 떼어내라

마래바2011.09.30 14:53Views 9307Comment 0

항공 여행을 위해 공항에 나타나는 승객들, 아니 가방 특징을 보면 재미있는 현상이 하나 있다.

다름 아닌 예전 비행기 탈 때 사용했던 수하물 태그(Tag, 목적지 공항과 항공편을 표시해 부착한 수하물 인식표)를 그대로 달아놓은 경우가 많다는 것이 그것이다.

특히 이곳 파리공항에서 한국으로 들어가는 승객들 중 상당 수는 파리나 유럽으로 여행을 나온 한국 분들이 많은데, 그 분들 중 상당 수는 예전 한국 출발 항공편에 사용했던 수하물 태그를 돌아가는 그 날까지 달고 있는 모습을 흔히 찾아볼 수 있다.

사실 뭐, 별로 신경 쓰이는 것이 아니기에 그대로 달고 다니긴 하지만 항공 여행에서 무사히 짐을 되찾고 나면 소용없는 것이 예전 수하물 태그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는 바로 떼어낼 것 같은데, 실상은 그렇지 않다.

하지만 이런 옛날 수하물 태그 때문에 수하물(짐)이 항공기에 제대로 실리지 않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하기 때문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무슨 말인고 하니, 요즘은 수하물 태그에 들어있는 각종 정보를 사람의 눈으로 인식해 분류하지 않기 때문이다.  위 이미지에서도 볼 수 있듯 거의 모든 수하물 태그는 (1차원 바코드가 대부분이긴 하지만) 바코드에 정보를 담고 있고, 수하물이 이동 하는 과정에서 이 바코드를 수하물 시스템이 읽어들여 각 항공편 분류 장소로 이동시킨다.

그런데 만약 출발지인 파리공항에서 "인천(ICN)행이 아닌 파리(CDG)행 항공편 수하물 태그를 달고 있는 수하물"의 바코드를 읽어 들인다면 십중팔구는 에러가 발생하게 된다.  이렇게 에러가 발생된 짐은 어느 항공편에 실려야 하는 지 알 수 없기에 분류되지 않는 장소로 보내지게 되고, 이곳에서 사람의 육안으로 다시 분류해 원래 항공편 분류장소로 보내야 한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적지않은 시간이 지나가고, 자칫 잘못하면 원래 항공기에 실리지 않는 사태가 발생하게 된다.  (물론 공항 제반 시설, 즉 바코드 인식 시스템의 차이에 따라 상황은 다를 수 있다.)

항공사 직원들도 이 사실을 알고 있기 때문에 탑승수속 시 승객의 짐 접수 시 예전 사용했던 수하물 태그는 떼어낸다.  하지만 경우에 따라 쉽게 보이지 않는 손잡이에 붙어 있거나 하는 수하물 태그를 미리 제거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으니 짐 주인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새 술은 새 부대에...

이 경우에도 잘 들어 맞는 표현 아닌가 싶다.

새롭게 항공여행할 때마다 붙혀야 하는 수하물 태그이니 예전 사용했던 태그는 떼어 버리자.  그렇지 않으면 자칫 여러분이 탑승한 항공기에 짐은 실리지 않는 불행(?)한 일이 발생할 수도 있다.


Not yet rating.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항공기 좋은 좌석 찾는 4가지 방법 요금 지불 못해, 비행기 못타.. (낯선 여행지에서의 신용카드)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저비용항공이 대세다.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이 더 이상 드물지도 번거롭지도 않다. 주머니 사정을 고려한다면 조금 더 저렴한 항공권, 항공사를 선택하는 시대...
2014.06.19 View 4167 Votes 1
요즘은 항공여행도 여행사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지는 않다. 단체나 특별한 일정으로 여행 계획을 세우지 않는다면 상당수 사람들은 자신이 직접 호텔을 예약하고 ...
2014.06.17 View 13816 Votes 5
항공기는 내 집, 회사 주변에서 이용할 수 있는 교통편이 아니다. 자가용 비행기가 있지 않은 다음에는 말이다. 항공기는 공항이라는 장소를 통해 이용하지만 간...
2014.06.09 View 44362 Votes 25
항공편 탑승하는 공항이라는 곳은 시간 맞추기가 그리 쉽지 않다. 항공기를 안전하게 탑승하기 위해서는 조금은 서둘러, 시간적 여유를 두고 움직여야 하기 때문...
2014.01.18 View 74878 Votes 26
업무로 잠깐 다녀올 항공기를 타는 것이 아니면, 대개 부치는 짐이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주인의 손을 떠난 짐이 공항의 여러 시설을 거쳐 항공기에 실리고, 다...
2014.01.07 View 7846 Votes 6
항공기 이용은 예약을 필요로 한다. 하지만 불가피하게 일정이 바뀌는 경우 미처 예약을 하지 못한 채 비행기를 타야만 하는 일도 생긴다. 막상 항공편 대기했다...
2014.01.01 View 14064 Votes 9
현대는 소비의 시대다. 미국이라는 나라가 세계에서 대접(?)받는 이유가 여럿 있겠지만, 그 중의 하나가 엄청난 소비력 아닐까 싶다. 소비자가 인정받는 시대인 ...
2013.12.08 View 11169 Votes 2
항공기에 탑승하려면 공항에서 가장 먼저 해야 하는 것이 탑승수속이다. 좌석 배정을 받고, 짐을 맡기는 것을 말한다. 여타 분야와 마찬가지로 항공 분야에서도 I...
2013.12.03 View 20704 Votes 25
우리나라 항공 국제선 대부분이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어, 지방에 거주하는 분들의 불만이 적지 않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우리나라 같이 좁은 국토 면...
2013.12.02 View 6801 Votes 4
항공여행을 한다는 것이 여간 번거로운게 아니다. 다른 교통수단과는 달리 공항이라는 곳으로 이동해야 하고, 국제선의 경우 출국심사나 보안검색 등 번거로운 절...
2013.05.26 View 7721 Votes 3
주머니 사정이 넉넉치 않은 여행자들에게 저비용항공은 가뭄 끝의 단비와 같은 존재다. 하지만 저비용항공을 이용하면 비용이 적게 들겠지 하는 방심은 자칫 후회...
2013.05.15 View 5928 Votes 4
항공여행에 있어 골칫거리 중의 하나가 짐(수하물)이다. 내가 직접 들고 타는 가방이야 괜찮지만, 카운터에서 부치는 가방은 간혹 분실 또는 지연되는 악운을 당...
2013.05.07 View 10423 Votes 10
항공 여객에서는 기본적으로 클래스를 구분해 서비스한다. 잘 아는 바와 같이 퍼스트클래스, 비즈니스클래스, 일반석(이코노미클래스)이 대표적이다. 물론 최근 ...
2013.04.18 View 13546 Votes 8
항공여행을 하는데, 목적지까지 직항편이 없다면, 두번 혹은 그 이상 비행기를 갈아타야 하는 경우가 생긴다. 이때 가장 중요하게 고려해야 하는 것은 비행기를 ...
2012.10.30 View 9843 Votes 1
최강 가격 경쟁력 피치, 주의할 점은? 전일공수(ANA)가 100% 출자해 설립한 일본 저비용항공사 피치(Peach)항공이 지난 3월 1일부터 일본 국내선 운항을 시작했...
2012.04.17 View 50161 Votes 25
파리(Paris)는 많은 매력을 가진 도시다. 도시 자체가 보여주는 아름다움과 낭만, 그리고 전 세계 많은 나라 사람들이 함께 어울려 즐길 수 있는 많은 공간과 문...
2012.04.11 View 13416 Votes 5
항공 여행이 편안했느냐 그렇지 못했느냐를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가 좌석이다. 좀 더 정확히 말하면 좌석의 크기와 공간의 크기다. 오죽하면 일반...
2011.11.19 View 21019 Votes 10
항공 여행을 위해 공항에 나타나는 승객들, 아니 가방 특징을 보면 재미있는 현상이 하나 있다. 다름 아닌 예전 비행기 탈 때 사용했던 수하물 태그(Tag, 목적지 ...
2011.09.30 View 9307
삶에 있어서 여행이나 휴식(휴가)은 나른하고 정해진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활력소가 된다. 특히 젊은 층을 중심으로 패키지 여행보다는 자유로운 개별, 단독 ...
2011.08.22 View 6399 Votes 1
서울 같은 도시 내 원하는 곳까지 가고자 할 때 버스를 한번만 이용해도 되는 경우가 있는가 하면 그렇지 않고 2번 혹은 3번 갈아타야 하는 경우도 있다. 항공편...
2011.08.14 View 10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