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lines

AF, 라이프 스타일 밀레니얼 항공사 '준(Joon)' 운항 개시

상주니2017.12.02 15:47Views 739Votes 2Comment 2

  • '준(Joon)', 파리를 중심으로 운항 개시

  • 단순 저비용항공사를 넘어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로 장거리도 도전

에어프랑스가 설립한 자회사 저비용항공인 '준(JOON)'이 파리 샤를드골공항을 중심을 어제(12월 1일) 운항을 시작했다.

애초에는 '부스트(Boost)'라는 이름으로 설립 추진되었지만, 실제로는 젊음(Young)을 뜻하는 프랑스어 'jeune(존느)' 발음과 유사한 'Joon'으로 결정되었다.

[항공소식] 에어프랑스, 저비용항공 자회사 '부스트' 설립 가시화(2017/7/19)

준(Joon)은 12월 1일, 바르셀로나, 베를린, 리스본 및 포르토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내년 3월부터는 로마, 나폴리, 오슬로, 이스탄불, 카이로, 케이프타운, 테헤란 노선 추가 예정이며 가장 저렴한 항공운임은 편도 39유로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에어프랑스는 자사 조종사들이 준(Joon) 항공편에도 비행할 수 있도록 별도 계약을 체결해 조종사 문제를 해결했다.

 

joon_3.jpg

 

에어프랑스는 준(Joon)이 단순 저비용항공사를 넘어 '라이프 스타일' 중심으로 젊은 소비자를 타깃으로 독창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밀레니얼(millennial, 밀레니얼 세대) 항공사가 될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준(Joon)은 승무원 유니폼 등 항공사 분위기와 디자인 전반을 밝고 가벼운 분위기로 구성했다. 승무원 유니폼은 캐주얼한 분위기로 일반 항공사의 정장 스타일과는 확연히 다르다. 마치 우리나라 진에어 승무원 청바지 유니폼을 보는 듯하다. 단거리 항공운임은 39유로로 다른 저비용항공사와도 경쟁할 수 있는 가격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joon_2.jpg

https://www.youtube.com/watch?v=rXls9p8um04

 

준(Joon)은 A320 계열 소형 항공기를 통해 단거리 노선을 시작으로 중대형급인 A340 항공기를 통해 장거리, 비즈니스클래스 등의 서비스로 확장한다.

최근 항공업계의 또 다른 흐름인 저비용항공의 장거리 노선 확장에 즈음해 일반 항공사(FSC)들도 장거리 저비용항공사를 설립하는 등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항공사 #저비용항공사 #장거리 #에어프랑스 #준 #JOON #라이프스타일 #유럽

    • Font Size
한국판 콘에어, 범죄 혐의 47명 전세기로 한국 송환 충전 기능 스마트 백(Bag)도 위험, 항공기 수하물 접수 제한 확산
Comment 2
  • 지나가요 (Nonmember)
    2017.12.2 16:13

    아무리 봐도 프랑스 디자인, 패션 감각은 정말 대단하네요..

     

  • 글쎄요 (Nonmember)
    2017.12.4 00:22

    https://youtu.be/3uN2cYTCCIY

    이 영상이 요점을 잘 짚었다고 생각합니다.

    "승무원들이 파란 폴로를 입건 기내에서 퀴노아를 먹을 수 있건 우린(밀레니얼들) 신경안쓴다. 젊은 사람들이 비행기를 탈 때 중요하게 여기는건 나이든 사람들이 중요하게 여기는 것과 같다. 저렴한 가격, 운항안전성, 그리고 추가요금 여부." 

Leave a comment

대한항공, 일부 노선·기종 대상 탑승 승무원 법정 인력으로 최소화 국토교통부 국적 항공사 모두 객실승무원 부족 지적, 추가 채용 지시 업무량 줄여 대...
2018.04.13 View 2859 Votes 1
日 2,3위 규모 LCC 피치·바닐라 통합 두 항공사 모두 ANA 산하로 경영통합을 통해 규모 경쟁력 제고 일본 대표 저비용항공사인 피치항공(Peach Aviation)...
2018.03.19 View 619 Votes 2
중국 하이난항공그룹, 유동성 위기로 10만 명 해고 은행 자금으로 거침없었던 외국 자산, 기업 인수합병에 제동 끝을 모를 정도로 전 세계 대상 영역을 확장하던...
2018.03.02 View 974 Votes 2
리튬 배터리, 폭발·발화 등 위험성으로 항공 운송 제한 강화 국토부, 160Wh 이상 휴대·위탁 불가 기준에 스마트 백 포함 일정 용량 이상의 리튬 ...
2018.02.09 View 574 Votes 2
리튬 배터리 내장 스마트 가방, 위탁 수하물 탁송 불가 노트북 컴퓨터 등도 배터리 사유로 위탁 수하물 금지되는 것과 같은 이유 항공기 기내 휴대는 가능 대한...
2018.01.14 View 923 Votes 2
영국항공, 등받이 기울기 고정형 좌석 도입 LCC 중심으로 확산되던 비용 절박함, 메이저 항공사로도 확산 영국항공(BA, British Airways)이 젖힐 수 없는 좌석을...
2018.01.09 View 895 Votes 1
美, 캐나다 CSeries 항공기에 약 300% 관세 폭탄 확정 봄바디어, 에어버스에 지분 넘기며 대응으로 갈등 고조 결국 미국은 캐나다 항공기 제조사 봄바디어 CS 시...
2017.12.22 View 561 Votes 1
한국판 콘에어, 범죄 피의자 태운 전세기 운항 피의자 47명, 송환 인력 포함해 약 170여 명 탑승 해외로 도피했거나 체재 중인 한국인 범죄 피의자들을 국내로 ...
2017.12.15 View 922 Votes 2
'준(Joon)', 파리를 중심으로 운항 개시 단순 저비용항공사를 넘어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로 장거리도 도전 에어프랑스가 설립한 자회사 저비...
2017.12.02 View 739 Votes 2
충전 기능 가진 수하물 위탁 못해 아메리칸항공 등 다수 항공사 내년부터 위탁 수하물 금지 IT 기술 영역은 가방으로까지 확산되고 있다. 최근 개발되는 가방 가...
2017.12.02 View 590 Votes 2
에어버스, 봄바디어 지원하며 보잉에 역습 미국 공장에서 CSeries 생산할 경우 관세 폭탄에서 벗어날 수 있어 세계 항공기 시장을 주름잡는 제조사 중 하나인 에...
2017.10.18 View 696 Votes 2
영국 모나크항공, 라이센스 상실 위기 최대 10만 명 이용객에게 영향 예상 영국 5위 규모 항공사인 모나크항공(Monarch Airlines) 이용객 10만 명에게 위기가 닥...
2017.10.02 View 389 Votes 1
아시아나항공, 기내 주류 서비스 중단 운임은 FSC, 서비스는 LCC라는 비판 업계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이 일부 노선에서 주류 서비스를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7.10.02 View 3681 Votes 1
태국, 중대안전위험국(SSC) 탈피 못해 22개 가운데 13개 항공사 국제선 운항 금지 태국 항공당국이 국적 항공사 13개에 대해 국제선 운항을 금지시켰다. 이는 국...
2017.09.06 View 1369 Votes 3
나리타공항, 일본 최초 도착 면세점 오픈 비일본산 주류, 담배 구입 가능 일본 나리타공항 도착 면세점이 운영을 시작했다. 9월 1일, 제2여객터미널 국제선 도착...
2017.09.05 View 1615 Votes 2
카타르항공 CEO, '미국 항공사 승무원은 할머니' 미국 항공업계, '성·나이 차별주의자' 일제히 비난 미국 항공업계가 카타르항공 CEO에 ...
2017.07.12 View 503 Votes 4
국내선 항공기 탑승 시 반드시 신분증 제시 초등학생 등은 보호자 확인을 거쳐 탑승 오늘 7월부터는 국내 모든 공항에서 항공기 탑승시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2017.05.25 View 3497 Votes 2
독일 제2 항공 에어베를린, LH에 인수 에티하드 보유 지분 전체를 인수하는 방식 독일 제일 항공사인 루프트한자가 에어베를린을 인수한다. 루프트한자는 에티하...
2017.05.09 View 544
유나이티드항공, 연속되는 사건·사고 오버부킹 강제 하기에 이어 이번엔 엉뚱한 비행기 태워 유나이티드항공이 또 '사과'를 했다. 오버부킹 사건에 대한 것이 아...
2017.05.08 View 521
아에로플로트, 신체·외모·나이 기준으로 차별 러 법원, 승무원 차별대우 관련 소송 기각 모스크바 법원은 러시아 국적 항공사인 아에로플로트(Aeroflot)를 상대...
2017.04.19 View 767 Votes 4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1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