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

비상구 열고 뛰어내린 승무원, 직장인의 비애?

마래바2010.08.12 21:49Views 13630Comment 1

요즘 미국에선 한 승무원의 돌발적인 행동으로 연일 화제다.

스티븐 슬레이터(Steven Slater)라는 제트블루 객실 승무원이 장본인인데, 항공기가 미국 JFK 공항에 도착해 움직이고 있던 중 일어서 움직이는 승객을 제지하다가 논쟁이 벌어지고 가방으로 밀침까지 당하자 그 모욕감을 이기지 못하고 도중에 항공기 문을 열고 내려 버렸다.

그냥 내린 것도 아니고, 기내방송으로 해당 승객에게 욕(?)을 한바탕 부어대고, 맥주 한두 모금 마시고 나서, 비상탈출 하듯 비상구를 열고 이스케이프 슬라이드(Escape Slide)를 펼쳐 타고 내려왔던 것이다.

처음에는 이 무슨 황당한 일이 있나 하며 안전을 무시한 이 객실 승무원을 비난하는 분위기가 역력했으나, 기사를 통해 왜 이런 무모한 돌발행동을 했는 지 알려지면서 미국 내 분위기는 급반전했다.

승객이 오죽 힘들게 했으면, 그리고 모욕적인 발언을 했으면 28년간이나 일을 했던 항공사 승무원을 '더 이상 더러워서 못하겠다'는 말을 공공연하게 기내에서 방송으로 하며 항공기에서 뛰쳐나왔을까 하는 것이 그 이유다.

사실 사람을 상대하는 직업은 참, 힘들다.  끊임없이 자신과 싸워야 하는 일의 연속이다.  아마 도인이나 선인이 아닌 이상 자신의 감정을 적절하게 조절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으리라 본다.  그런데 사람을 상대하는 서비스업에서는 이런 도인 수준의 감정 조절 능력을 요구한다.

고객이 그 어떤 말을 하건, 행동을 해도 그걸 절대 감정으로 연결시키면 안된다는 것이다.   하지만 이게 쉬운가?  굴욕적인 언사를 이겨낸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지는 아마 경험있는 분들이라면 짐작하기 어렵지 않을 것이다.

이 사건의 내막이 알려지면서 미국에서는 졸지에 이 무모한 행동을 했던 승무원이 영웅이 되고 있다.

그의 페이스북 방문자가 순식간에 20만 명이 넘었고, 그를 위한 팬 싸이트까지 생기는 기현상이 벌어지고 있으며, 이 스티븐 슬레이터 사건을 빗대 풍자한 노래까지 나왔다.  안전하지 않은 상태에서 마음대로 비상구를 열어 탈출하는 것은 법으로도 엄격히 금지되어 있어, 징역 7년 형까지 받을 수 있는 범죄지만, 이 사나이 불과 2,500 달러 보석금만 내고 풀려났는데 이 돈도 다른 누군가 지불해 준 것이라 한다.

이 모든 것이, 비록 간단치 않은 범죄(?)였지만 동정론과 지지 여론에 힘입은 바 큰 것으로 보인다.


고객이 왕이라는 인식과 서비스 마케팅이 본격화 되고 일반화 되면서, 극히 일부 소비자들은 자신의 권리를 넘어 무리한 요구를 하는 것도 당연한 것으로 여기고 있다.  어떤 요구든 서비스를 제공하는 측에서는 들어줘야 한다는 식이다.

논란의 주인공 스티븐 슬레이터

논란의 주인공 스티븐 슬레이터

하지만 이는 아주 극히 일부 소비자들의 경우다.  대다수의 소비자들은 합리적인 판단으로 자신의 권리와 요구해야 하는 수준을 잘 구분할 줄 안다.

이번 제트블루 승무원이 벌인 해프닝은 순간적인 분노를 참지 못하고 일으킨 일이다.  직업인은 말 그대로 프로페셔널이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거나 표출시켜선 안된다.

부디 이번 일로 인해 스티븐이 승무원을 그만두는 일은 없었으면 좋겠다.  아마 지금 쯤은 이 승무원에게 욕설을 퍼 부으며 힘들게 했던 그 승객도 후회하고 있지 않을까 싶다.

또 본인도 28년 간이나 일했던 승무원이라는 직업을 한 순간 감정 때문에 잃어 버려서도 안될 것이다.  그리고 조금은 더 프로다운 모습으로 하늘을 날아야 할 것이다.  세상을 성질대로 살 수는 없지 않은가 말이다.  (요즘 내 자신에게 하는 말이기도 하다. ㅠ.ㅜ)

    • Font Size
기내에서 승무원과 한바탕 신나는 베개 전쟁? 기내에서 6시간 동안 물 한모금 안준 항공사
Comment 1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기내식 없어도 될까? 손님이 필요없다고 해도? 항공여행의 즐거움 중의 하나가 기내식이다. 물론 집에서 정성들여 만든 음식이나 일류 식당에서 막 만들어져 나...
2010.11.29 View 7082
알몸 검색기라며 비난을 받고 있는 전신 검색 엑스레이 장비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비난에 나서고 있다. 인권을 침해하는 것이고, 이런 장비를 사용한다고 해서 ...
2010.11.19 View 20509
항공기 시뮬레이터는 조종사 훈련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첨단 장비다. 대당 가격이 거의 항공기 가격과 맞먹기도 한다. 여기 이 사람.. 이 첨단 고가의 장비를 직...
2010.11.19 View 11205
최근 미국이 공항에서 보안 검색을 강화했다. 그 배경이 된 것이 얼마 전 예멘에서 출발한 항공 소포에서 폭발물이 발견된 것. 이로 인해 테러에 대해 가장 민감...
2010.11.16 View 22067 Votes 1
공익 광고다. 항공기에 타, 자신의 좌석 옆 자리에 흑인이 앉은 것을 보고는 승무원을 불러 요구한다. '이 자리 앉을 수 없으니 다른 좌석으로 옮겨 달라'고 말이...
2010.11.15 View 15146
항공 여행에는 갖가지 일들이 일어난다. 갑자기 아파 비행기가 되돌아 오기도 하고, 때로는 비행 중에 죽음을 맞이하는 경우도 있다. [항공상식] 비행 중 승객이 ...
2010.10.31 View 14105 Votes 2
지난 18일, Bradley Ray Bromelow (40세) 라는 남자가 미국 마이애미 공항에서 체포되었다. 그 이유는 다름아닌 공항에서 수하물 벨트 (Baggage Carousel) 를 타...
2010.10.19 View 8768
자본주의 요즘 시대에 광고는 마케팅의 기본이다. 상품(물건)을 생산하고 판매하기 위해서 입소문이라는 마케팅 방법도 괜찮기는 하지만 시간이 많이 걸리고 확대...
2010.10.06 View 8981
항공 여행객은 늘어나는데, 좌석은 한정되어 있어 좌석 구하기 어려운 노선들이 있다. 며칠 전 우리나라 김포-제주 노선이 만성적인 좌석 부족으로 좌석 구하기 ...
2010.10.02 View 11143
항공사 이미지를 나타내는 부분 중의 하나가 객실 승무원(Cabin Attendant)이다. 광고를 보더라도 기내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의 편안함과 안락함 등을 배경으로 승...
2010.09.29 View 10840
지난 20일 미국 애틀란타 인근 고속도로에 소형 자가용 비행기 하나가 비상착륙했다. 당시 고속도로는 출근 시간대로 복잡하고 꽤나 붐비는 상황이었음에도 불구...
2010.09.28 View 11024 Votes 1
유럽 저비용항공사인 라이언에어에서 발생한 일이다. 며칠 전 9월 2일 영국을 출발해 폴란드로 비행하던 항공기 안에서 56세 여성이 자신이 마시던 뜨거운 차를 ...
2010.09.04 View 10034
사람 가는 곳에 짐도 간다. 항공사에서 입사 초년, 공항 카운터에서 근무하면서 가장 편하다고(?) 생각하고 선호하던 근무 포스트는 No Baggage 카운터다. 말 그...
2010.08.21 View 9044
한 엄마가 자기 아이를 항공 여행 중에 기내에서 때렸다가 승무원에게 아이를 빼앗긴 사건이 발생했다. 달라스에서 알바커키로 비행하던 항공기 안에서 벌어진 일...
2010.08.20 View 9377
흔히 영화에 등장하는 베개 전쟁.. 사랑하는 연인이나 친한 친구 사이에서 벌어지곤 하는 베개 전쟁이 기내에서 벌어졌다? 그것도 항공사 승무원하고 말이다. 독...
2010.08.18 View 11299
요즘 미국에선 한 승무원의 돌발적인 행동으로 연일 화제다. 스티븐 슬레이터(Steven Slater)라는 제트블루 객실 승무원이 장본인인데, 항공기가 미국 JFK 공항에...
2010.08.12 View 13630
기내식은 항공기가 하늘을 나는 동안 제공된다. 대개 항공기 이륙 후 1-2시간이 지나면 식사가 제공되는데, 10시간 넘는 장거리 항공편의 경우에는 이 메인 식사...
2010.06.29 View 13528
2008년 유나이티드 항공을 이용했던 가수가 항공여행 중에 부서진 자신의 악기(기타)에 대한 적절한 보상을 받지 못하자, 뮤직 비디오를 만들어 유투브에 올려 화...
2010.06.15 View 9541
전방에서 근무시 비행경험담 입니다. 일단 참고적으로 말씀드리자면 90년대중반 사단항공대 보좌관시절 당시 500MD에는 VOR 이나 GPS가 장착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2010.06.13 View 10775
911 테러 주범으로 지목받고 있는 오사마 빈 라덴이 영국항공을 탑승할 것인가? 미국을 위시한 서방으로부터 악의 축으로 취급받으며 잡으려고 혈안이 되어 있는 ...
2010.06.05 View 10057
Attach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