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기 사고에도 빈부 차이는 있다?

마래바2009.02.12 10:45조회 수 17250추천 수 1댓글 2

자본주의 사회에서 빈부의 차이는 어쩔 수 없는 것일까?

부는 부를 낳고 가난은 가난을 이어가야 하는 것인가?   산업사회가 본격화되면서 자본주의가 발달하게 되고 이런 자본주의의 극단적 폐해 중의 하나가 가난이 가난을 부른다는 사실이었다.

가진 자들이 그 가진 것을 이용해 덜 가진 사람들의 그것을 빼앗아 가 버린다고 생각한 마르크스의 사회주의 이론이 발생한 것도 어쩌면 당연한 것이었는 지 모른다.  물론 그런 못된 자본주의도 시간이 지나며 수정되고 보완될 수 있다는 사실을 간과한 것이 마르크스의 패착이었는 지 모르지만 말이다.

이제 사회주의도 한물 간 경제 이론이 되어버린 지금도 그러나 자본주의의 단점은 여전히 우리 사회에 존재하고 있나 보다.

얼마전 미국 뉴욕에서는 항공기 하나가 새떼와 충돌해 허드슨 강으로 비상착륙했던 사건이 있었다.  조종사의 기민하고 정확한 판단이 백여명의 목숨을 살린 것으로 그 조종사는 영웅이 되어, 오바마 대통령 취임식에 초대 되기도 했었다.

[항공소식] 유에스항공, 새(鳥)와 충돌해 강(江)에 비상착륙 (2009/01/16)

그런데 얼마 전 인터넷에선 한 장의 사진이 여러 사람들의 흥미를 끌게 했다.

다름아닌 이 사고 항공기가 허드슨 강에 비상착륙해 구조를 기다리던 사람들을 찍은 사진인 것이다.

https://calacanis.com/2009/02/03/first-class-vs-coach/

https://calacanis.com/2009/02/03/first-class-vs-coach/


이 사진은 다름아닌 '일등석과 일반석' 이란 제목으로 유포되기 시작했다....

Escape Slide (사고 발생 시, 비상탈출을 위해 항공기 도어에서 펼쳐지는 것으로 구명 보트로도 사용할 수 있다.) 가 항공기에서 펼쳐지고 구조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마치 퍼스트 클래스와 일반석 클래스로 구분되어 있었던 것 같은 현장 사진이었던 것이다.

항공 여행 시에 지불한 요금에 따라 퍼스트, 이코노미 클래스가 구분되기는 하지만, 비상상황이 발생했을 때도 이런  퍼스트, 일반석이 구분될 수 있다는 것이 신기하다못해 씁쓸하기만 하다.  물론 항공기 구조 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겠지만 말이다.

이번 사고에서 큰 부상을 입은 사람들은 없었지만 추위로 인해 감기에 걸린 승객들은 있다고 했다.  아마도 날개 위에서 구조를 기다리며 물속에 잠겼던 일반석 (Coach Class) 승객이지는 않았을까? ^^;;

    • 글자 크기
비만 승객에게 2배 요금 요구했다 망신당한 항공사 항공기 화장실 이용도 돈 내라?
  • 건달 (비회원)
    2014.9.15 11:58
    말도 안되는 논리다 비지니스석쪽에는 날개가 없다. 따라서 비행기 밖으로 나갈수가 없고, 따라서 먼저 구출되는게 당연하다.... 이걸 빈부격차 운운하는건 웃기는 말이지
  • 마래바글쓴이
    2014.9.15 12:47
    @건달
    네, 맞습니다. 그냥 구조가 그렇게 되어 있을 뿐인거죠..

댓글 달기

일상다반사

항공부문 흥미로운 이야기와 소식들

항공기는 안전한 교통 수단 중의 하나지만, 때로는 예상치 못한 일들로 인해 안전에 위협을 당하기도 한다. 얼마 전 베트남 항공을 이용하던 한 한국인이 항공기 ...
2009.03.13 조회 12149
장시간 항공 여행을 하다보면 필수적으로 접하게 되는 것 중의 하나가 식사, 기내식이다. 움직임이 적은 상태에서 오래 앉아있어야 하다보니, 기내에서 제공되는 ...
2009.03.09 조회 9125
누구나 약간은 자극적이고 야릇한 감정에 관심을 갖기 마련이다. 그것이 눈으로 보이는 시각적인 것이라면 더욱 그렇다.그래서 조금 더 예쁜 모습, 더 낫게 보이...
2009.03.05 조회 16244
연예인은 대중의 관심과 시선 속에 사는 사람들이다. 그러다보니 일반인이 했더라면 평범할만한 행동도 연예인의 행동은 많은 사람들의 칭찬 혹은 비난을 사기 쉬...
2009.03.03 조회 11257
간혹 세상은 내 마음대로 흘러가지 않을 때가 있다. 아니다. 내 마음대로 흘러가는 때가 얼마나 될까 싶을 정도로 만만하지 않은게 세상이자 삶이다. 정말 소중하...
2009.03.03 조회 11968 추천 수 1
우리나라 축구 경기를 보다보면 해설자가 하는 말 중에 가장 인상 깊었던 말이 '전반 시작 5분과 후반 마지막 5분에 집중해야 한다' 라는 해설이다. 무슨 일이든 ...
2009.02.28 조회 12335
공항이라는 곳은 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공간이다. 때로는 출발지로 도착지로, 혹은 거쳐가는 경유지로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사람들은 항공권을 조금이...
2009.02.28 조회 9909 추천 수 1
요즘 그 놈의 몰래 카메라가 세상을 들끓게 하고 있다. 관음증을 기반으로 한 호기심은 남의 사생활을 몰래 엿보는 쾌감을 느끼게도 하는 모양이다. 지금은 한물...
2009.02.25 조회 11427
나는 가스(LPG) 차량을 가지고 다닌다. 가솔린에 비해 연료비도 저렴하고, 친환경 청정 연료라고 해, 2000년에 구입한 레조 차량이 아직도 잘만 굴러 다닌다. 그...
2009.02.25 조회 11643
입에서 나오는 말이라고 해서 100퍼센트 자기 마음대로 조절하기는 힘들다. 간혹 머리 속에서는 '버스 정류장' 이라는 말을 하고 싶은데, 급할 때 정작 입에서 나...
2009.02.25 조회 21141
올해 말경 에미레이트 항공이 인천 공항에 취항한다고 한다. 운항하는 비행기는 다름아닌 현존 최대 여객기인 A380 이다. A380 을 도입해 최초로 운항하려던 대한...
2009.02.14 조회 13227 추천 수 1
현대는 비만 시대다. 아니 비만과의 전쟁이 지상과제가 되어버린 시대다. 글쓴이도 나이가 들어가면서 점차 불어가는 체중에 날마다 낙담한다. 특히 예전에 몸에 ...
2009.02.13 조회 12324
자본주의 사회에서 빈부의 차이는 어쩔 수 없는 것일까? 부는 부를 낳고 가난은 가난을 이어가야 하는 것인가? 산업사회가 본격화되면서 자본주의가 발달하게 되...
2009.02.12 조회 17250 추천 수 1
여러모로 경제가 어렵긴 한가 보다. 자주 다니던 가게나 식당을 가보면 예전과는 많이 다른 모습이다. 손님 수가 눈에 띄게 줄었다고 한다. 그렇지만 일부 외식 ...
2009.02.03 조회 1613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