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lines

럭셔리 추구했던 에티하드, 기내 비디오 제거할 만큼 어려워?

상주니2019.04.29 00:45Views 346Comment 0

  • 에티하드, 항공기 좌석에서 비디오 TV 장비 제거
  • 일부 소형 항공기가 대상으로 '경험', '개선'이라는 마케팅 펼쳐
  • 하지만 에티하드 손실폭 커지며 수익성 확보에 안간힘 쓰는 모습 역력

중동 3대 강자로 거칠 것 없던 에티하드(Etihad Airways)가 대규모 적자 상황에서 새로운 움직임을 가속화되고 있다.

지난 3년 동안 약 50억 달러 손실을 기록한 에티하드는 비용 절감을 위해 이코노미클래스에서 레그룸 등 좌석을 유료로 판매하기 시작했으며 일부 운임에서는 기내식과 음료 등을 판매하고 있다.

그리고 에티하드는 올 8월까지 보유하고 있는 단거리 A320, A321 항공기 32대 가운데 23대에 대해 이코노미클래스 레이아웃 변경에 들어간다. 가장 큰 변화는 경량 좌석으로 변경하는 것인데 좌석에서 비디오(AVOD) 장치가 없다는 점이다. TV 스크린을 제거하면 약 18톤의 무게를 줄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지금까지 럭셔리를 고집했던 에티하드 콘셉트를 생각한다면 상상하기 어려웠던 부분이다. 사라진 비디오 장비 대신 승객들은 기내 인터넷을 통해 스마트폰 등 개인 휴대 장비로 스트리밍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etihad_new_seat.jpg

 

당연히 에티하드항공은 이런 변화를 '새로운 경험', '개선'이라고 마케팅하고 있지만 최근의 에티하드 상황을 이해한다면 결코 '개선'을 위한 움직임이 아니라는 것을 어렵지 않게 알 수 있다.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세계 최고 퍼스트클래스를 운영할 만큼 럭셔리한 서비스와 과감한 마케팅으로 급속히 성장했던 에미레이트, 카타르항공과 마찬가지로 에티하드항공 역시 2010년대 중반까지 거칠 것 없는 성장가도를 달려왔다.

하지만 미국 및 유럽 항공사들의 견제와 치열한 경쟁 속에서 중동 항공사들의 근본적인 경쟁력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특히 에티하드는 해외 항공사 투자를 통해 글로벌 영향력 확장을 시도했으나 그 결과가 거의 모두 실패로 끝나고 있다. 에어베를린, 알리탈리아 파산에 이어 인도 제트에어웨이즈마저 모두 파산으로 해체 위기에 처하며 에티하드 주머니 사정을 더욱 어렵게 만들었다.

[항공소식] 에티하드, 주문 항공기 잇달아 취소 - 위기 가속화(2019/3/9)
[항공소식] 에티하드, 2년 누적 35억 달러 손실 기록(2018/6/18)
[항공소식] 에티하드가 투자했던 항공사들 줄줄이 파산(2017/11/29)
[항공소식] 에어베를린 파산 신청, 에티하드 전략 실패(2017/8/16)

 

지난해 에티하드는 프리미엄 이코노미클래스(Economy Space)를 도입한 것은 역설적으로 이코노미클래스 운임이 더욱 하락했다는 것을 의미하며, 수익성 확보를 위한 움직임을 본격화하지 않으면 안되는 에티하드 현실을 보여주는 것이라 할 수 있다.

[항공소식] 에티하드, 프리미엄 이코노미 도입(2018/11/6)

 

    • Font Size
LCC 비행 중에 레진코믹스 웹툰 즐긴다 제주항공, 무료 수하물 없는 요금제·노선 확대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짐 찾느라 통로 막아 희생자 커진 러시아機 불시착 사고, 맹비난 비상탈출 시에는 맨몸으로 신속히 탈출해야, 골든타임 90초 러시아 여객기 불시착 사고에서 일...
2019.05.08 View 1115 Votes 1
아에로플로트 불시착 사고, 조종사 판단 미스·실수 가능성 이륙 중 낙뢰 조우, 회항·비상착륙 하는 과정에서 화재로 41명 사망 지난 5일 발생한 ...
2019.05.08 View 283
제주항공, 1분기 전년대비 20% 이상 큰 폭 성장 중국 노선 운수권 대량 확보로 한 단계 성장 발판 제주항공이 지난 1분기 영업성적이 발표되었다. 제주항공은 매...
2019.05.07 View 267
모스크바 공항 이륙 직후 회항, 비상착륙 과정에서 불시착 승객 절반 이상 탈출하지 못하고 사망, 짐 꺼내느라 통로 막혀 사망자 늘었다고 전해져 어제(5일) 러...
2019.05.06 View 450 Votes 1
20년 이상 노령 항공기, 2023년까지 현재의 절반 수준으로 하지만 이는 실보유 항공기를 퇴출하는 것이라 리스 비중이 더욱 커질 수도 있어 아시아나항공 매각 ...
2019.05.06 View 335
아시아나항공, 퍼스트클래스 완전 폐지 검토 재무구조 개선 방안 중 하나로 최종 채권단과 협의 예정 장기적으로 비즈니스, 프리미엄 이코노미, 이코노미클래스 ...
2019.05.06 View 555
티웨이항공 여객기 나리타 접근 중 심한 흔들림, 승무원 발목 골절 부상 승객들은 좌석벨트 착용 중으로 이상 없어 티웨이항공 여객기가 2일 일본 나리타공항 접...
2019.05.04 View 339
제주항공, 공동운항으로 호주 장거리 노선 판매 12월, 제트스타 인천-골드코스트 항공편에 편명 공유로 참여 제주항공이 인천-호주 장거리 노선에 참여한다. 호...
2019.05.04 View 449
에어프레미아 김종철 대표이사, 사직서 제출 자신의 이상과 맞지 않는 항공사에 더 이상 함께 하기 어렵다 입장 국토부, 대표 변경 건은 변경 면허 필요하며 신...
2019.05.03 View 299
5년만에 대규모 중국 운수권 배분, 70회 신규 등 총 154회 운수권 저비용항공사 쪽에 중점을 두고 대폭 운수권 배분, FSC 21회 LCC 118회 한중 국적 항공사, 57...
2019.05.02 View 273
에어부산, 부가 서비스를 번들로 묶어 판매하는 상품 출시 티웨이항공, 제주항공은 지난해부터 번들 상품 판매 중 에어부산이 항공권 이외 서비스에 대해 상품별...
2019.05.02 View 237
울릉공항, 6633억 원 사업비 확정되어 정식 발주 예정 2015년 기본계획이 예산, 환경, 공역 문제 등으로 인해 재검토 들어갔던 것 공역문제 해결, 총 사업비 확...
2019.05.01 View 281
호주 자동출입국심사 시스템 마비로 전국적으로 혼란 수만 명 출입국 심사 지연되는 말썽 일어 어제(4월 29일) 호주 전 공항에서는 대혼란이 발생했다. 오전 6시...
2019.04.30 View 229
대한항공, 관광 노선 중심으로 퍼스트클래스 축소 상용 노선 이외에서는 퍼스트클래스 수요 크지 않아, 수익성에 도움 안돼 조원태 신임 회장의 등장과 함께 나...
2019.04.30 View 673
국적 LCC 6곳, 유니온페이 제휴 통해 마일리지 공유 개념 도입 유니온페이 통한 적립 마일리지, 상호 서로 사용 가능하도록 공유 국적 저비용항공사가 중국 결제...
2019.04.30 View 268
이스타항공, 더 이상 MAX 운항 재개 못 기다린다 B737-800 항공기 2대 도입 추진 중, 7월 중 비행 이스타항공이 더 이상 견디지 못하고 다른 항공기를 도입하기...
2019.04.30 View 681
항공사 현직자들 참여한 일자리 취업 멘토데이 항공일자리 취업지원센터, 취업박람회 등 취업지원정책 가속화 국토교통부가 현직 항공사 직원들을 통한 취업 정...
2019.04.29 View 167
웹툰 레진, 기내 스트리밍 콘텐츠 제공 다음달부터 국적 LCC 4개사에서 기내 콘텐츠로 웹툰 즐길 수 있어 비행 중에도 기내 콘텐츠로 웹툰을 즐길 수 있게 되었...
2019.04.29 View 175
에티하드, 항공기 좌석에서 비디오 TV 장비 제거 일부 소형 항공기가 대상으로 '경험', '개선'이라는 마케팅 펼쳐 하지만 에티하드 손실폭 커지...
2019.04.29 View 346
제주항공, 무료 수하물 포함 여부 알려주는 요금제 명칭 채용 '백(Bag)' 표현 포함된 요금제에는 무료 수하물 포함 제주항공이 항공 운임제를 변경하면...
2019.04.26 View 2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