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

비행기에 승객 14시간 가둬둔 개념없는 항공사

마래바2009.08.19 22:48Views 13390Comment 0

  • 1

 여행은 즐거워야 한다.  비록 몸은 피곤하고 힘들지라도 마음만은 즐거워야 여행이다.

그런데 간혹 예기치 못한 사건, 사고로 인해 x고생하는 경험을 하곤 한다.  더군다나 자연 재해나 불가항력적인 상황이라면 그나마 참을만 하겠지만, 제도나 절차를 이유로 겪는 불편함을 참기는 매우 힘들다.

얼마 전 미국에서는 어처구니 없는 절차와 환경 때문에 비행기 안에서 자그마치 14시간 동안 갇혀버린 사건이 발생했다.  규정(?) 때문에 컨티넨탈항공 2816편 (실제 운항은 익스프레스제트/Express Jet) 에 탑승했던 47명 승객이 14시간 동안 비행기에서 나오지 못하고 갇혀 있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주 금요일(8월 7일) 밤 9시 30분 경 휴스턴을 출발해 미네아폴리스로 향하던 컨티넨탈 항공편이 갑작스런 기상 악화 때문에 인근 로체스터 공항으로 회항, 비상 착륙했다.  그 때가 자정 무렵이었다.  로체스터에 도착한 항공기는 연료를 재 보급하고 다시 출발할 예정이었으나, 아주 큰 문제가 발생했다.

이번엔 날씨가 문제가 아니었다.  엉뚱한 곳에서 문제가 터졌다.  다름아닌 조종사의 비행시간이 발목을 잡았던 것이다.

컨티넨탈 익스프레스 제트

컨티넨탈 익스프레스 제트

해 당편 조종사의 그날 비행시간이 이미 제한시간까지 도달했다.  우리가 일반적인 직장에서 하루 8시간 일하는 것처럼 비행기 조종사도 비행 근무시간이 제한되어 있다.  조종사 2명이 비행하는 경우 연속 13시간, 3명이면 16시간 등 비행할 수 있는 제한시간이 존재하는 것이다. (물론 브리핑, 갈아타는 시간 등을 포함한 비행근무 시간을 의미한다.)

이런 상황이다보니 컨티넨탈 항공은 해당편 항공기를 조종할 수 있는 다른 조종사를 로체스터 공항까지 보낼 수 밖에 없게 되었다.  이런 경우 조종사가 올 때까지 항공기에 탑승하고 있던 승객들을 내려서 기다리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승객들은 비행기에서 내리지 못했다.

승객이 항공기에 다시 탑승할 때 보안검사를 받아야 하는 규정 때문이었다.  이날 로체스터 공항에 회항했던 당시 시간은 자정이었고 TSA(미 보안당국) 보안직원들이 이미 퇴근해버린 뒤여서 보안검사를 할 수 없었기 때문에 승객들을 비행기에서 내리지 못하게 한 것이다.

새로운 조종사가 다음날 아침 9시30분 출발시켰으며, 미네아폴리스에는 11시 무렵에 도착할 수 있었다.  승객들은 최초 출발했던 전날 9시 30분경부터 미네아폴리스 도착할 때까지 약 14시간 가량을 비행기에 갇혀버린 것이다.  불과 2시간 남짓한 거리를 14시간을 비행한 셈이다.

이 사건은 한 승객에 의해 문제가 제기되었고, 여론이 급속히 악화되며 확대되자 이 사건에 대해 미 정부는 본격적인 조사에 들어갔다.

아무리 절차와 규정 때문이라지만, 승객을 14시간 동안 비행기에 가둬 놓은 것이 정당했느냐는 것이다.  또한 현재의 보안 관련 절차와 규정이 비현실적이기 때문에 모든 상황을 충족시키지 못하는 것 아니냐는 의문에 대해서도 조사할 예정이라고 한다.

물론 내려봐야 이런 상황 밖에는 안됐겠지만..

물론 내려봐야 이런 상황 밖에는 안됐겠지만..

사실 해당 항공사의 결정은 무리였다.  조종사들의 비행시간 제한 때문에 새로운 조종사를 기다려야 했다면, 예상 소요시간을 짐작해 그 다음날 운항했어야 했다.  그렇게 결정했더라면 승객들은 비행기에서 하기해 인근 호텔에 숙박했거 적어도 공항 대기실에서라도 기다릴 수 있었을 것이다.

승객들을 비행기에서 내리지 못하게 한 것은 비행기에서 내렸다가 다시 탑승할 때 보안직원 부재로 인해 보안검색이 불가능하다는 이유 때문이었다.  따라서 새로운 조종사만 도착하면 바로 탑승해 비행할 수 있었을 것이라고 항공사는 판단했던 것 같다.  그러나 결국 교체 조종사는 다음날 아침이 되어서야 도착했고 그때까지 승객들은 비행기 안에서 기다려야만 했던 것이다.

정부 조사에서 어떤 결과가 나올 지는 미리 짐작할 수 없지만 (규정 위반이라고 판단되는 경우 27,500 달러 벌금 부과), 항공사의 관리 행태는 비난받기 좋은 상황이다.  그 좁은 항공기 안에서 14시간 동안 승객들을 묶어 둘 생각을 했으니 말이다.  물론 컨티넨탈 항공도 상황이 그 지경까지 이를 줄은 생각치 못했을 것이다.  어쨌거나 판단의 주체가 항공사에 있었던 만큼 그 결과에 대해서도 책임를 져야 한다.

실제 업무를 할 때, 이런 경우를 종종 겪는다.  판단하기 대단히 어려운 상황이긴 하다.  회항한 공항에는 컨티넨탈이 운항하지 않는 공항이었으니 지상에서 항공기나 승객들을 다룰 직원은 없었을 것이다.

승객들이 비행기에서 내려봐야 승무원 3명이 자정을 넘긴 한밤 중에 승객들에게 해 줄 편의 서비스가 있을리 만무하기 때문에 승객들을 내리지 못하게 한 것 같다.

하지만 그렇다고 하더라도 14시간을 비행기에서 나가지 못하게 한 항공사의 판단이 옳다고는 하기 힘들다.  항공사의 업무 편이만을 고려한 측면이 크기 때문이다.  14시간 동안의 항공기내 상황이 어땠을 지 생각만 해도 아찔하다. ㅠ.ㅜ  장거리 항공편 처럼 기내 오락거리나 먹을 거리가 제공되는 것도 아니었을테니 더더욱 승객들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었을 것이다.
  • 1
    • Font Size
항공기 화장실 막혀 10시간이나 지연된 사연 커피냄새 때문에 항공기 비상착륙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세계는 올 한해 고유가로 몸살을 앓았다. 그런데 지금은 미국에서 촉발된 금융 위기로 인해 전 세계가 온통 난리 법석을 떨고 있다. 이 지구상 어느 나라 하나도 ...
2009.11.10 View 23131
항공 여객부문에서 최근 급격하게 변하는 부문이 있는데, 다름아닌 수하물, 짐에 관한 것이다. 그동안 일정량을 무료로 부쳐주는 수하물은 기본이었으나, 그 원칙...
2009.11.07 View 10094
'승객 여러분, 이 항공기는 다시 공항으로 되돌아 가겠습니다. 부디 무사 착륙을 위해 신께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난 29일 이란의 한 항공기에서 벌어진 실...
2009.11.03 View 19851 Votes 1
사람의 몸이라는 것이 완벽한 존재가 아닌지라,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는데 제법 시간을 필요로 하곤 한다. 밝은데서 어두운 곳으로 들어가면 잠시동안은 마치 장...
2009.10.30 View 15723 Votes 1
무수히 많은 항공기들이 하늘을 날아다닌다. 국경을 넘고, 바다를 지나 자유롭고 또 자유롭다. 그 무수한 항공노선 가운데 가장 많은 항공기들이 날아다니는 지역...
2009.10.30 View 18095
사람을 상대하는 직업은 스트레스의 연속이다. 항공부문은 기본적으로 서비스업이다. 사람에 의해 서비스 품질이 크게 좌우되는 업종이라는 말이다. 특히 승객을 ...
2009.10.30 View 10954 Votes 1
비행기를 모는 조종사가 중간에 졸거나 다른 일을 하는 등 조종과 관계없는 행동을 하고 있다면 어떻게 될까? 또 실제 이런 일이 발생할까? 이런 일이 발생하면 ...
2009.10.29 View 19626 Votes 1
재미있는 항공사 중의 하나가 뉴질랜드 항공이다. 늘 새로운 아이디어를 통해 많은 재미를 주고 있다. [재미난 이야기] 뉴질랜드항공 CEO, 직원 모두 옷 벗고 광...
2009.10.20 View 23833
오프라 윈프리, 승무원에게 소송 당해 전직 승무원이 유명한 토크쇼 진행자이자 억만장자인 오프라 윈프리(Oprah Winfrey)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소송을 제...
2009.10.13 View 14934
항공기를 이용하다 보면 예쁜 승무원에게 서비스 받는 것도 즐거움 중의 하나다. 일부는 그렇지 않지만 대부분 승무원들은 또 손님에겐 얼마나 극진하게 친절한 ...
2009.10.10 View 10353
"Korean Air xxxx , Dispatch" 다급하게 운항관리사를 찾는 조종사의 목소리가 라디오를 통해 들여왔다. 항공기를 교체해야 될 것 같다는 것이었다. 정비 문제가 ...
2009.10.08 View 22319
우리 생활 어디에서도 광고의 공세로부터 벗어날 수 없는 시대가 되었다. TV를 틀거나, 신문을 보거나, 길거리를 지날 때에도 우리 눈을 자극하는 건 광고다. 하...
2009.09.25 View 12027
누구에게나 잘하는 점이 있으면, 반대로 부족하거나 모자란 구석이 있기 마련이다. 그렇지만 부족하거나 모자라는 것이 '그럴 수도 있지 뭐 !!' 하는 수준이 아니...
2009.09.10 View 10084
현직 승무원이 기내 화장실에 비치되어 있는 생리대로 기내에서 활용하는 방법 20가지를 직접 만들어 올렸다. ㅎㅎ 그네들은 생리대 같은 물건으로 유머를 해도 ...
2009.09.07 View 18050 Votes 1
집 화장실 세면대가 종종 막힌다. 큰 아이가 세면대에서 빗은 머리카락 때문에 막히기도 하고, 작은 놈이 휴지 등을 풀어 장난쳐 막히기도 한다. 막힌 세면대를 ...
2009.09.04 View 12427
여행은 즐거워야 한다. 비록 몸은 피곤하고 힘들지라도 마음만은 즐거워야 여행이다. 그런데 간혹 예기치 못한 사건, 사고로 인해 x고생하는 경험을 하곤 한다. ...
2009.08.19 View 13390
항공기는 대단히 민감하다. 항공기 자체도 민감하지만 조종하는 조종사나 탑승객 입장에서도 대단히 민감하게 반응하곤 한다. 그러다보니 항공기에서 조금만 이상...
2009.07.28 View 14311
미친 항공사가 등장했다. 미국의 Derrie Air 라는 항공사가 필라델피아 신문(Philadelphia Inquirer and Philadelphia Daily News)에 큼지막한 광고 하나를 게재...
2009.07.27 View 11421 Votes 1
엄지족이 뜬다.' 모바일 통신이 발달하면서 음성통신을 위주로 하던 시대에서 문자, 화상통신으로 진화해왔는데, 그 중에서도 문자통신을 주로 이용하는 시대, 세...
2009.07.14 View 11186
항공기 안은 좁고 불편하기 마련인데, 편하게 지내는 방법을 소개한다. 단, 남의 시선을 두려워하지 않는 10cm 두께의 철판같은 얼굴을 가져야만 한다. ^^;; 동영...
2009.07.04 View 13093
Attachment (1)
confusion.jpg
5.0KB / Download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