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인천공항 개항 20주년, 최고 공항 넘어 세계 관문으로

Profile
고려한
  • 개항 20년을 맞이한 인천국제공항, 최고 공항으로 우뚝
  • 포스트 코로나 시대, 동아시아를 넘어 세계 관문으로 성장 기대

인천국제공항이 개항 20년을 맞았다.

국토교통부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국제공항 개항 20주년 기념식을 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개최했다.

인천국제공항은 개항 이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관문 공항으로서 지난 2001년 3월 29일 개항해 현재 73개국 255개 노선을 연결하고 있으며 100개가 넘는 항공사들이 취항하고 있다.

2019년 기준으로 국제화물 세계 3위(연 266만톤), 국제여객 세계 5위(연 7천만 명) 규모를 달성하는 등 급성장해 동아시아 관문 공항으로 당당히 성장했다. 성장은 규모 뿐만 아니었다. 국제공항협의회(ACI) 주관 평가에서 2005년부터 2016년까지 12년 연속으로 최우수(1위) 공항이라는 쾌거를 달성할 정도로 세계 일류 공항으로서 시스템과 운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인천국제공항은 1992년 11월 착공해 2001년 3월 29일 개항했다. 이후 2단계(2002~2008년), 3단계(2009~2017) 사업을 마쳤고 현재는 2017년 시작해 2024년에 마무리되는 4단계 확장사업을 진행 중이다.

 

인천공항 2여객터미널
제2여객터미널

 

정부는 오늘(29일) 코로나19 위기극복과 항공산업 재도약을 다짐하는 '인천국제공항 신(新) 비전 2030+ 선포식'도 진행했다. 사람중심 공항, 문화 네트워크를 통한 품격 있는 공항, 패러다임을 혁신하는 미래공항으로 도약하자는 목표를 담았다.

정세균 국무총리 '인천국제공항은 명실상부한 세계 일류 공항으로 발돋움하며 국민의 희망을 실현하고 대한민국 항공산업의 눈부신 성장을 이끌어 왔다'며 '동북아 교통과 물류의 중심이 돼 항공산업의 재도약을 이끌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