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거리 저비용항공사(Long Haul Low Cost Carrier)[편집]

일반적으로 저비용항공사는 저렴한 요금으로 다량의 항공편 스케줄을 운용하는 박리다매 형태가 대부분이며 단거리 노선에 적합한 비즈니스 모델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장거리 노선에서도 운임 경쟁력을 보이며 중대형 항공기종을 운용하는 장거리 저비용항공사가 등장하기 시작했다.

일반 저비용항공사가 B737, A320 등 단거리 위주의 항공기를 운용하는 반면 장거리 저비용항공사는 B777, B787, A330 등 중장거리 항공기종을 운용하고 있다.

특징[편집]

장거리 저비용항공사 현황[편집]

항공사 모기업(관계사) 운항 시기 항공기종 비고
제트스타(Jetstar) 콴타스(Qantas) 2006년 B787
에어아시아엑스(AirAsia X) 에어아시아 2007년 A330
스쿠트(Scoot) 싱가포르항공 2012년 B787
노르웨이전(Norwegian Air Shuttle) - 2013년 B787
세부퍼시픽(Cebu Pacific) - 2013년 A330
진에어(Jin Air) 대한항공 2014년 B777
아줄(Azul) - 2014년 A330
에어아시아 타이(AirAsia Thai) 에어아시아 2014년 A330
녹스쿠트(NokScoot) 녹에어(51%)
싱가포르항공(49%)
2015년 B777 2020년 6월 청산 결정
라이온에어(Lion Air) - 2015년 A330
웨스트제트(WestJet) - 2015년 B767
베이징캐피탈(Beijing Capital) 하이난항공 2015년 A330
유로윙즈(Wurowings) 루프트한자 2015년 A330
와우에어(Wow Air) - 2016년 A330 2019년 3월 파산, 운항 중단
프렌치블루(French Blue) - 2016년 A330
레벨(LEVEL) IAG 2017년 A330
에어프레미아(Air Premia) - 2020년 B787
집에어(Zipair) 일본항공 2020년 B787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