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Aircraft

에어버스, 장거리 협동체 A321XLR 발표 ·· 인천-케언즈 비행 능력

고려한2019.06.18 10:21Views 300Votes 1Comment 0

  • 에어버스, 장거리 협동체 A321XLR 개발 계획 발표
  • 인천-케언즈 운항 가능한 중장거리 소형기로 2023년 운항 목표
  • '협동체-장거리' 조화를 어떻게 끌어내느냐가 성패 좌우

소형급 항공기 성능이 날로 향상되고 있다.

에어버스가 소형급 협동체 항공기 A321 기종 기반으로 장거리 비행이 가능한 A321XLR(Extra Long Range) 기종을 발표했다.

파리에서 열리는 에어쇼(Airshow)에서 에어버스는 2023년 운항을 목표로 개발 중인 장거리 협동체 항공기 A321XLR 계획을 알린 것이다.

에어버스에 따르면 이 항공기는 항속거리 4,700nm(노티컬 마일, 약 8,700km)을 자랑한다. 현재까지 개발된 단일 통로 협동체(Narrow-body) 항공기 가운데 가장 긴 항속거리를 자랑한다.

연료 탱크를 추가하고 플랩과 랜딩기어를 개선해 기존 에어버스가 개발한 A321LR(Long Range) 기종의 4,100nm 항속거리보다 15% 늘어났다. 인천을 기준으로 동남아 전역과 두바이 등 중동 일부 지역, 호조 북부 케언즈 등까지 커버할 수 있는 비행능력이다.

 

a321xlr_info2.jpg

 

소형급 협동체 항공기의 비행능력은 기술 발전과 더불어 향상되고 있으나 단순히 비행능력 만으로 시장의 필요를 충족한다고 볼 수는 없다. 가장 대표적인 것이 편의성이다. 케언즈 등까지 비행하는데 7-8시간 소요되는 점을 감안한다면 안락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반대로 말하면 현재 LCC와 같은 좌석을 대량 설치하는 것은 이 시장에서 환영받기 어려울 수 있다는 것이다.

좌석당 연료 효율성을 30% 개선했다고 하나 좌석 구조가 최대 220석까지 설치 가능한 것을 전제로 한 것이 때문에 단순히 연료 효율성 수치만으로 판단하기는 어렵다. 장거리 비행에 필요한 좌석 공간 등을 고려해 그 수를 줄인다면 실제 연료 효율성은 발표된 것과 다를 수 있다.

소형기 비행능력을 향상하는 것은 일반적으로 LCC 등의 시장 확대를 의미하고 항공기 제조사 역시 이를 염두에 두고 비행성능을 개선해 왔지만 그럴수록 시장 필요와 부딪히는 부분이 늘고 있다. 그 임계점이 어디까지일 지는 더 지켜봐야 할 듯 싶다.

항공기 개발 계획 발표와 함께 현재 31대 주문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Font Size
하이에어, 본격 취항 준비 - 경력 직원 채용 시작 (by 올레) 차세대 대형 항공기 B777X 엔진 문제, 초도 비행 하반기로 연기
Comment 0 Comment reload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에어버스, 장거리 협동체 A321XLR 개발 계획 발표 인천-케언즈 운항 가능한 중장거리 소형기로 2023년 운항 목표 '협동체-장거리' 조화를 어떻게 끌어내...
2019.06.18 View 300 Votes 1
보잉 차세대 대형 기종 B777X, 초도 비행 하반기로 연기 GE 엔진 테스트 과정에서 문제 발생, 재설계 등 개선 필요 보잉의 대형 항공기를 담당할 B777X 기종의 ...
2019.06.17 View 243 Votes 1
무리하게 A380 항공기 도입한 전세 항공사, 지난 1년 실적은? 작년 여름 이후 지난 9개월 동안 단 11편 운항에 그쳐 무모한 도전이었다는 평가.. 일본 소형 항공...
2019.06.17 View 599
사상 처음으로 겉에 드러나는 문신 허용한 뉴질랜드항공 문신은 뉴질랜드 마오리족 전통 문화로 다양성 인정하는 차원이라는 설명 뉴질랜드항공이 승무원에 대해...
2019.06.15 View 210
일본항공 사상 첫 에어버스 항공기 A350, 하네다공항 도착 A350-900, 369석으로 국내선 전용 투입 예정 총 56대(확정 31대, 옵션 25) A350 항공기 순차 도입 14...
2019.06.15 View 359
럭셔리 에미레이트, 경쟁국·항공사 견제 및 경쟁 치열해지며 수익성 확보 사활 프리미엄 이코노미 도입, 수하물 무료 축소 시행에 이어 비즈니스클래스 ...
2019.06.14 View 233
라이언에어, 몰타 정부 준비 중인 몰타에어 인수 합의 자사 항공기 6대 이전 운항, 3년 내 50대까지 확대 라이언에어 홀딩스 지주사를 통해 거대 LCC 항공그룹 ...
2019.06.14 View 180
미쓰비시, MRJ → SpaceJet 공식 명칭 변경 MRJ90 → SpaceJet M90, MRJ70 → SpaceJet M100 미쓰비시가 개발 중인 항공기 MRJ 브랜드 명칭을 공식...
2019.06.14 View 170
기내 휴대 가능한 품목인지 기준 알려주는 서비스 리뉴얼 종류만 입력하면 다양한 품목 보여주고 화물칸으로 보내야 하는지도 알려줘 항공여행을 준비할 때 미리...
2019.06.13 View 157
플라이강원, IATA 항공사 코드 '4V' 배정 10월 국내선, 12월 국제선 취항 계획 신생 항공사 플라이강원이 항공사 코드를 배정받았다. 플라이강원은 최근...
2019.06.13 View 678
진에어·카카오 공동 마케팅 일환 래핑 항공기 등장 카카오의 니니즈 캐릭터 래핑, 기내 인테리어, 기내용품 등 마케팅 추가 진에어가 카카오 캐릭터로 래...
2019.06.11 View 443
공항 도착해 짐은 맡기고 가볍게 여행할 수 있어 에어부산, 후쿠오카공항에서 공항 ↔ 호텔 수하물 배송 서비스 개시 에어부산이 해외 여행 시 수하물 휴대 ...
2019.06.11 View 157
김해-헬싱키 항공 직항 노선 주 3회 취항 합의 핀에어 노선 관심 보인 바 있어 취항 가능성 높여줘 한국과 핀란드 양국간의 합의로 김해-헬싱키 노선 주 3회 운...
2019.06.10 View 416 Votes 1
中 스타트업 항공사, 자국산 ARJ21 항공기 도입 ARJ21, 중국 최초의 민간 제트 여객기로 항공굴기의 시작 중국 신생항공사가 자국산 소형 항공기를 도입하며 운...
2019.06.10 View 216
무안국제공항 인근에 항공특화산업단지 조성 계획 승인 기내식, 부품, 물료, 항공기 정보서비스 등 항공 연관 기업 들어서, 일자리 창출 기대 무안국제공항 인근...
2019.06.07 View 172
간사이에어포트, 지난해 태풍 피해 불구 사상 최대 매출 기록 간사이공항 이용객 2941만 명 기록해 2019년 3천만 명 넘길 전망 간사이에어포트(Kansai Airport)...
2019.06.06 View 195
개발 중인 MRJ 브랜드 → 스페이스제트로 변경 수차례 개발·인도 지연으로 발생한 불량, 지연 등의 부정적 이미지 해소 미쓰비시, 캐나다 봄바디어 C...
2019.06.06 View 285 Votes 1
SAS, '구매 패턴 변화로 판매량 감소 추세' 기내 면세품 판매 중단 승무원 본연의 업무인 안전·서비스 강화에 도움 스칸디나비아 항공사 SAS가 ...
2019.06.05 View 220
KLM, 동체 두 개 델타형태 항공기 콘셉트 공개 기존 A350 기종 대비 연료 효율성 20% 개선, 기존 공항 시설 그대로 이용 가능한 장점 올 10월 KLM 설립 100주년 ...
2019.06.05 View 627
역사상 최대 비행기 스트래토런치, 단 한번만 비행하고 중단 위기 창업자 사망이후 '비행' 자체에 의미를 둔 것으로 보여 역사상 최대 크기 기록을 남긴...
2019.06.04 View 242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2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