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日 피치항공, 마스크 거부 난동으로 비상착륙

Profile
올레
  • 日 피치항공 기내에서 마스크 착용 거부하며 난동 발생해 비상착륙
  • 법적 강제사항 아니나 마스크 착용 요청 지속 방침

코로나19 사태 속 각계의 갈등이 분출되고 있다.

일본 항공업계도 여타 국가와 마찬가지로 기내에서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고 있지만 지난 7일 한 여객기 안에서 마스크 착용을 거부하며 기내 난동이 발생하는 바람에 비상착륙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홋카이도 구시로공항을 출발해 오사카 간사이공항으로 비행 중이던 일본 저비용항공사 피치항공 126편 기내에서 사건이 벌어졌다. 

한 남성 승객이 기내에서 마스크 착용을 거부했다. 이 승객은 항공기 탑승 전에도 '서면으로 요청하라'라며 거부하면서 항공기가 40여분 지연해 출발했다.

하지만 이 남성의 난동은 비행 중에도 멈추지 않았다. 기내에서도 승무원의 마스크 착용 요청을 거부했다. 주변 승객이 옆에 앉는 것을 꺼리자 이 남성은 '모욕죄' 운운하며 주변 승객들과도 언성을 높이며 난동이 지속됐다.

 

mm126-kij.jpg

 

결국 항공기 기장은 안전한 비행 지속이 어렵다고 보고 비행 경로 상 인근 공항인 니가타공항에 비상착륙해 이 문제의 승객을 하기시키고 다시 간사이공항으로 출발하는 과정에서 120여 명 승객은 2시간 가량 지연해 도착했다.

마스크 착용 문제로 항공기가 비상착륙한 것은 일본에서 처음 발생한 것으로, 피치항공은 '법적 강제사항은 아니지만 감염 방지를 위해 승객들에게 계속 마스크 착용을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