짐 안내리고 그냥 되돌아간 에어부산, '잘못 없다?' 무책임에 안전불감증

상주니2020.01.28 11:54조회 수 413추천 수 2댓글 0

  • 1
  • 승객 가방 안내린 책임을 공항 측으로 돌린 에어부산
  • 도의적인 책임은 물론 안전불감증이라는 비판 면하기 어려워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사람이 하는 일이니 100% 완벽이란 있을 수 없겠지만 너무나 당연한 것임에도 발생한 실수는 이해하기 어렵다. 또한 이에 대해 책임을 회피하는 듯한 모습은 용납할 수 없다.

 

지난 24일 에어부산 항공기에 몸을 실은 승객 가운데 일부는 도착지 가고시마공항에서 자신들의 짐을 찾을 수 없었다.

20여 명 이상이 짐을 찾지 못하고 항공사에 항의하자 되돌아온 답변은 어처구니 없었다. 한 시간을 넘게 기다려 들은 내용은 항공기에서 컨테이너 하나를 내리지 않고 그냥 인천으로 되돌아갔다는 것이었다.

항공사 직원이 죄송하다는 말은 했지만 잘못은 '공항' 측에 있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가고시마공항 측 실수로 컨테이너 하나를 내리지 않은 것이고 이것은 공항측 책임이라는 설명이었다.

 

항공, 공항 업무를 잘 모르는 승객들 입장에서는 항공사 설명만 믿을(?) 수 밖에 없겠지만 조금 내용을 알면 이는 어처구니 없이 창피한 일이자, 안전불감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무엇이 창피한 것이고, 안전불감이라는 것일까?

 

koj_airport_baggage_claim_area.jpg
가고시마공항 수하물 수취 장소

 

수하물은 항공기 화물칸에 탑재한다. 화물칸에 짐을 하나씩 싣는 형식과 컨테이너에 담아 탑재하는 방식이 있다. B737 등 소형 항공기들은 대개 짐을 하나씩 개별 탑재하는 형태지만 에어부산 항공기의 경우에는 컨테이너를 이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첫째, 에어부산은 승객들의 수하물 찾는 장소에 대해 관리를 안했다는 점

가고시마 같은 작은 공항의 경우 짐은 아무리 늦어도 20분 이내에 전부 찾을 수 있다. 승객들은 한 시간을 넘게 기다려도 찾을 수 없었다고 했다. 30여 분이 지났는데 짐을 찾지 못하는 승객들이 있었다면 왜 그런지 확인했어야 했다. 그랬다면 항공기가 인천으로 출발하기 전이었으므로 충분히 대처할 수 있었을 것이다.

수하물 수취 벨트(BCA) 현장에 에어부산 직원이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어쨌거나 전체적 업무 흐름에 소홀했다고 하지 않을 수 없다. 이것은 공항 측이 아닌 항공사 업무 과실이다. 화물을 탑재, 하기하는 공항 측 업무 역시 에어부산이 계약을 체결한 것이므로 항공사 책임이다.

자신들 책임을 공항 측으로 돌리는 것은 야비한 행위다.

 

둘째, 안전 문제다. 탑재관리에 노출된 헛점은 매우 위험하다.

인천으로 되돌아가는 가고시마발 항공편에서도 승객과 수하물을 접수했다. 그 수와 무게가 얼마인지 항공사 시스템에 자동으로 계산된다. 이를 바탕으로 항공기 연료를 싣고, 무게중심을 조정한다. 안전을 위해서다. 이 업무가 탑재관리의 핵심이다.

항공사는 항공기에서 컨테이너가 하나 하기되지 않았다는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기 때문에 되돌아가는 출발 항공편 탑재계획에 그 무게만큼 데이터가 반영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컨테이너 무게가 반영되지 않으면 계획보다 더 무겁기 때문에 운항에 지장을 초래할 수 있으며 자칫 사고로 이어질 수도 있다. 물론 20여 명 가방이었으므로 아무리 무거워도 400kg을 넘지는 못했을 것이다. 이런 무게로 항공기 운항에 치명적인 차질을 주지는 않겠지만 위험성을 내포하고 있는 것만큼은 사실이다. 

실수라고 변명할 것인가? 작은 실수는 큰 실수의 전조이자 대형 사고의 시작이다.

이래도 자신들은 잘못 없다고 말할 수 있을 지...

 

관련된 다른 게시물
  1. [2019/06/11] 에어부산, 공항↔호텔 수하물 배송 서비스 개시 (431)
  • 1
    • 글자 크기
아메리칸항공, 방독면 승객 항공기에서 쫓아내 비행기 문 열어! 일행들이 아직 못 탔다 - 무리한 요구 비난 쏟아져

댓글 달기

일상다반사

항공부문 흥미로운 이야기와 소식들

중국 쿤밍 공항 카운터 앞에서 갑자기 먹방 짐 값 아까워, 오렌지 30킬로그램 먹어치운 사람들 중국 한 공항에서 어이없는 장면이 포착됐다. 쿤밍 공항 체크인 카...
2021.01.31 조회 157
일본, 항공기 기내식용 생수가 온라인에서 판매돼 코로나19로 국제선 급감에 따라 기내식과 함께 생수 소비도 급감해 재고 처분 불가피 일본 온라인 거래상에 기...
2021.01.29 조회 95
18억 원 현금 가방 강제로 맡기도록 한 에미레이트항공에 분실 배상금 판결 12년 소송 끝에 분실 현금 전액과 피해 보상금(1억 4천만 원) 지급 판결 수하물 분실 ...
2021.01.14 조회 142
원래 목적지와 정반대 방향으로 날아간 네팔 비행기 네팔 국적 항공기가 원래 예정했던 공항이 아닌 엉뚱한 공항에 착륙하는 일이 벌어졌다. 지난 18일 카투만두...
2020.12.24 조회 181
알래스카항공 여객기 날개 위에 올라타 항공기 4시간 넘게 지연 미국 라스베이거스 공항에서 황당한 일이 벌어졌다. 출발을 위해 준비하던 여객기 날개 위에 한 ...
2020.12.14 조회 152
항공기 화장실에서 스테이크를 굽는다고? 가짜 동영상인 것으로 보이지만 동영상 그 자체로 불안 초래 항공기 화장실에서 고기를 굽는 어처구니 없는 일이 발생했...
2020.11.29 조회 160
마스크를 턱에 걸친 미흡착 착용을 지적하자 주먹다짐 벌어져 서구, 마스크 착용에 낯설음, 거부감 사라지지 않아 항공기 내에서 마스크를 제대로 쓸 것을 요구했...
2020.10.29 조회 143 추천 수 1
호주 로드하우 아일랜드 행 항공기 탑승 시 몸무게 재는 콴타스항공 환경적 제한으로 활주로 길이가 짧아 안전한 착륙을 위해서는 항공기 무게 제한하기 위한 것 ...
2020.09.17 조회 185
비상구 열고 날개 위에 걸터 앉은 여인 세상 어디에나 상식에서 벗어난 일이 벌어지곤 한다. 며칠 전 우크라이나 키예프 공항에서는 도저히 믿기지 않는 장면이 ...
2020.09.04 조회 238
520명 희생됐던 항공편명 '일본항공 123편'이 다시 등장해 일본항공 정비 점검 과정에서 임의 설정했던 항공편명.. 해프닝으로 마무리 항공편명은 스케줄 정체성...
2020.08.08 조회 1041 추천 수 1
가루다 인도네시아항공 CEO, 고객들로부터 마스크 착용 승무원에 대한 불만 있다 밝혀 접객 서비스에 감정과 느낌을 전달할 방법 찾아야, 투명한 페이스실드 등도...
2020.06.19 조회 342 추천 수 1
승무원 유니폼 차림으로 모내기 행사 내보낸 중국 항공사 중국 온라인 상 '퍼포먼스'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며 비난 쏟아져 한 중국 항공사가 승무원들을 농사 현...
2020.06.08 조회 904
코로나19 사태로 전 세계 항공기 올 스톱 하늘에 있어야 할 항공기들이 모두 그라운드에 코로나19 사태로 전 세계가 공황 상태에 빠져있는 지금, 항공업계는 고사...
2020.04.14 조회 257
16시간 비행편이 '국내선' 코로나19 사태 덕분에 어쩔 수없이 탄생, 타히티-파리 노선 미국이 유럽발 방문자 입국 금지하면서 LA 경유지 생략 불가피해 지금 전 ...
2020.03.16 조회 409
한글로만 '승무원 전용 화장실' 인종차별 비판받은 KLM, 공식 사과 SNS 통해 알려지며 국토교통부도 '차별적 조치'를 취한 KLM에 엄중 경고 KLM이 항공기 기내 화...
2020.02.14 조회 255
'승무원 전용 화장실' 한글로만 안내, '코로나 예방 차원'이라는 승무원 설명 결국 한국인만을 신종 코로나 잠재 전파자로 본 것으로 인종차별 논란 KLM 사과 및 ...
2020.02.13 조회 276
미국 항공기에 방독면 쓴 승객 등장, 항공기에서 쫓겨나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위험 분위기 속에 승객들 공황상태로 몰고가 휴스턴(IAH)행 항공기에 탑승한 승객...
2020.02.03 조회 274
승객 가방 안내린 책임을 공항 측으로 돌린 에어부산 도의적인 책임은 물론 안전불감증이라는 비판 면하기 어려워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사람이 하는 일이니 100...
2020.01.28 조회 413 추천 수 2
탑승 못한 일행 태우려고 기내 소란 일으킨 한국인 관광 단체 늦은 승객 태우느라 베트남행 비엣젯 항공기 40여 분 지연 출발 과도한 서비스에 익숙한 일부 항공 ...
2020.01.20 조회 596 추천 수 1
단순한 질문이 아닌 '실제' 임신 테스트를 요구한 홍콩 익스프레스항공 미국령 사이판, 사전 확인 강화 요청한 바 있지만 실제 임신 검사를 요구한 것 아냐 사이...
2020.01.14 조회 32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32다음
첨부 (1)
koj_airport_baggage_claim_area.jpg
54.3KB / Download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