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여행 팁

수칙

공항에서 스탠바이(Stand-by, 대기)하는 방법

마래바2014.01.01 22:10조회 수 12267추천 수 5댓글 0

항공기 이용은 예약을 필요로 한다.

하지만 불가피하게 일정이 바뀌는 경우 미처 예약을 하지 못한 채 비행기를 타야만 하는 일도 생긴다.

막상 항공편 대기했다가 타야 한다고 하면 뭘 어떻게 하고, 준비해야 하는 지 당황스럽다.

항공권은 필요한 지? 공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지? 공항에 도착해 어디, 어느 카운터로 가야 하는 지? 공항에 와서 직원에게 하나씩 직접 물어보는 것도 나쁘지 않으나, 자칫 미리 준비해야 하는 것을 미처 하지 않아 낭패를 입을 수도 있다.

예약 없이 항공편 대기, 스탠바이 하는 방법과 내용에 대해 알아보자.

 

< 전제 조건 >

  • 항공권 (티켓)
  • 여유 시간과 인내심
  • 추가 비용 지불 용의

 

1. 항공권(티켓)을 준비하라.

대기, 스탠바이(Stand-by)를 한다는 것은 나머지 준비가 다 된 상태에서 단지 예약만 컨펌(확약)되지 않은 것을 의미한다. 따라서 해당 구간 항공기를 탑승할 수 있는 최소한의 조건인 항공권은 준비해야 한다.

 

2. 미리 상담하라.

항공사 서비스 센터(콜센터)를 통해 탑승하고자 하는 항공편 예약 현황이나 방법 등을 미리 물어보고 상담하는 게 좋다.

 

3. 뭔가 추가로 비용을 지불할 수 있음을 대비하자.

항공권을 가지고 있어도, 탑승하고자 하는 항공편에는 추가로 비용을 지불해야 할 수도 있다. 따라서 신용카드 등은 준비를 해야겠지?

 

stand-by.jpg

4. 대기(Stand-by) 리스트에 올려 놓자.

공항에 도착하면 즉시 해당 항공편 대기자 명단에 올려야 한다. 말 그대로 대기(Stand-by)는 리스트에 등재된 순서대로 좌석이 제공되는 것이 일반적이다. 물론 항공사마다 다른 Priority 를 운영하기도 하지만, 극히 예외적이다.

한가지 주의할 것은 예약 대기(Reservation Stand-by)와 공항 대기(Airport Stand-by)는 서로 다르다는 점. 간혹 예약을 통해 대기를 걸어 놨다고 하는 경우도 있으나, 예약상으로 좌석이 확약(컨펌)되지 않으면 아무 소용없다. 결국 공항에 나와서는 공항 대기자 순서대로 그 혜택이 돌아가기 때문이다.

 

5. 확인, 또 재확인

항공사, 공항마다 조금씩 다르긴 하지만 마지막 순간에 대기자 확약을 하는 장소가 탑승수속 카운터일 수도 있고, 탑승구일 수도 있다. 대개 미국이나 유럽 등에서는 탑승구에서 대기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아시아권이나 기타 지역은 탑승수속 카운터에서 마지막까지 대기해야 한다.

항공사에서 안내한 마지막 대기자 확약 시점을 다시 확인하고, 대기자인 '내'가 있음을 인식시키자.

 

6. 인근에서 대기

대기자 리스트에서 좌석이 확약되는 시점과 장소를 확인해 그 주변, 인근에서 대기하는 게 좋다. 자칫 타이밍을 놓쳐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는 것을 놓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공항에서 대기자에게 필요한 것은 시간과 인내심이다.. ^^;;

 

아직 별점이 없습니다.

당신의 별점은?

0 별점 등록
    • 글자 크기
항공 라운지 제대로 이용하기 승무원과 친해지는 방법(?)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유럽의 라이언에어가 욕을 많이 먹는 저비용항공사의 대표라면 미국에서는 단연 스피리트항공을 꼽는다. 오죽하면 고객 불만을 마케팅에 이용할 정도다. [항공소...
2015.01.01 조회 4299 추천 수 2
항공여행에서 가장 큰 부담 중 하나가 항공권이다. 짧은 시간에 먼거리를 이동하는 교통수단 중 항공기 만한 게 없지만, 그만큼 값을 지불해야 한다. 그래서 여행...
2014.12.30 조회 8710 추천 수 8
저비용항공 시장이 활성화되고 있긴 했지만, 아직 장거리 여행을 하려면 일반 항공사를 이용할 수 밖에 없다. 이런 상황에서는 여행경비 중 상당한 부분을 차지하...
2014.12.05 조회 3619 추천 수 1
승무원이 기내에서 승객으로부터 요청을 받고,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기본이다. 하지만 어디나 그러하듯, 만사가 미리 정해진 대로만 흘러가지는 않는다...
2014.12.02 조회 4169
어떤 상품이나 마찬가지겠지만, 상품의 가치를 나타내는 '가격'이라는 것이 늘 한결같이 유지되지는 않다. 소위 수요와 공급의 법칙에 따라 가격도 오르락 내리락...
2014.10.23 조회 12316 추천 수 3
한 두시간, 서너 시간 비행하는 정도는 그리 피곤하지 않다. 잠깐만 눈 감았다 뜨면 도착 공항이니 말이다. 하지만 10시간 내외의 장거리 항공편은 몇 가지만 미...
2014.10.19 조회 2391
오늘 일본에 태풍 '판폰'이 상륙해 일본 동해상에서 그 생명을 다했다. 태풍이 불면 가장 크게 영향을 끼치는 분야 중의 하나가 항공교통이다. 항공기는 바람이 ...
2014.10.06 조회 2717 추천 수 1
요즘 항공업계 이슈가 되는 것 중의 하나가 좌석이다. 좌석 등받이를 뒤로 젖히는 문제 때문에 승객 간의 다툼으로 항공기 여러 편이 인근 공항으로 회항하여 비...
2014.09.14 조회 6471 추천 수 6
저비용항공이 대세다.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이 더 이상 드물지도 번거롭지도 않다. 주머니 사정을 고려한다면 조금 더 저렴한 항공권, 항공사를 선택하는 시대...
2014.06.19 조회 3937
요즘은 항공여행도 여행사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지는 않다. 단체나 특별한 일정으로 여행 계획을 세우지 않는다면 상당수 사람들은 자신이 직접 호텔을 예약하고 ...
2014.06.17 조회 12820 추천 수 4
항공기는 내 집, 회사 주변에서 이용할 수 있는 교통편이 아니다. 자가용 비행기가 있지 않은 다음에는 말이다. 항공기는 공항이라는 장소를 통해 이용하지만 간...
2014.06.09 조회 27794 추천 수 11
항공편 탑승하는 공항이라는 곳은 시간 맞추기가 그리 쉽지 않다. 항공기를 안전하게 탑승하기 위해서는 조금은 서둘러, 시간적 여유를 두고 움직여야 하기 때문...
2014.01.18 조회 67233 추천 수 16
항공기 이용은 예약을 필요로 한다. 하지만 불가피하게 일정이 바뀌는 경우 미처 예약을 하지 못한 채 비행기를 타야만 하는 일도 생긴다. 막상 항공편 대기했다...
2014.01.01 조회 12267 추천 수 5
현대는 소비의 시대다. 미국이라는 나라가 세계에서 대접(?)받는 이유가 여럿 있겠지만, 그 중의 하나가 엄청난 소비력 아닐까 싶다. 소비자가 인정받는 시대인 ...
2013.12.08 조회 10663 추천 수 2
항공기에 탑승하려면 공항에서 가장 먼저 해야 하는 것이 탑승수속이다. 좌석 배정을 받고, 짐을 맡기는 것을 말한다. 여타 분야와 마찬가지로 항공 분야에서도 I...
2013.12.03 조회 16941 추천 수 13
우리나라 항공 국제선 대부분이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어, 지방에 거주하는 분들의 불만이 적지 않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우리나라 같이 좁은 국토 면...
2013.12.02 조회 6260 추천 수 3
항공여행을 한다는 것이 여간 번거로운게 아니다. 다른 교통수단과는 달리 공항이라는 곳으로 이동해야 하고, 국제선의 경우 출국심사나 보안검색 등 번거로운 절...
2013.05.26 조회 7323 추천 수 2
주머니 사정이 넉넉치 않은 여행자들에게 저비용항공은 가뭄 끝의 단비와 같은 존재다. 하지만 저비용항공을 이용하면 비용이 적게 들겠지 하는 방심은 자칫 후회...
2013.05.15 조회 5713 추천 수 3
항공여행에 있어 골칫거리 중의 하나가 짐(수하물)이다. 내가 직접 들고 타는 가방이야 괜찮지만, 카운터에서 부치는 가방은 간혹 분실 또는 지연되는 악운을 당...
2013.05.07 조회 9749 추천 수 7
항공 여객에서는 기본적으로 클래스를 구분해 서비스한다. 잘 아는 바와 같이 퍼스트클래스, 비즈니스클래스, 일반석(이코노미클래스)이 대표적이다. 물론 최근 ...
2013.04.18 조회 12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