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사

아시아나항공, 구조개선 가속도 ·· 노후 비행기 퇴출

쥬드2019.05.06 17:54조회 수 447댓글 1

  • 20년 이상 노령 항공기, 2023년까지 현재의 절반 수준으로
  • 하지만 이는 실보유 항공기를 퇴출하는 것이라 리스 비중이 더욱 커질 수도 있어
  • 아시아나항공 매각 가치 높이려는 전략으로 보이나, 역으로 인수자 부담 커질 우려도

아시아나항공의 구조 개선 작업이 가속도를 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안전도 개선은 물론 재무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보유 항공기 가운데 노령, 노후 항공기를 방출한다고 밝혔다.

현재 보유 항공기 가운데 20년 이상 경년기 비율은 22.4%(85대 가운데 19대)로 국적 항공사 가운데 가장 높다. 이를 오는 2023년까지 현재 수준의 절반으로 낮춘다는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노후 항공기 처분으로 고장·정비 등 우려가 크게 줄어들고 효율적인 기단 운용으로 경영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제는 비용이다. 올해부터 적용된 새로운 회계기준에 따르면 리스(Lease)가 부채로 계상된다. 대부분 항공사들이 그동안 항공기를 직접 구매하기 보다는 빌려 사용하는 리스 방식을 이용했다. 리스 항공기에 대한 임차료 등을 비용으로 처리할 수 있어 거액의 항공기를 직접 구매하는 것보다 재무적인 면에서 당장 큰 부담이 되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해부터는 이 임차료가 비용이 아닌 부채로 계상되기 때문에 무작정 리스에만 의존할 수도 없게 되었다. 아시아나항공이 항공기를 직접 구매 보유하기에는 당장 현실적인 재무상황이 부담이다. 거기에 노후 항공기를 방출해야 하는데 이들 대부분이 (구매) 보유 항공기이고 그마저도 매각이 아닌 폐기처분될 가능성이 적지 않아 항공기 방출로 인해 얻을 수 있는 당장의 재무적 잇점도 그리 크지 않다.

[항공정보] 우리나라 항공기 등록 현황(2019년 2월 기준)
[항공소식] 아시아나항공, 기령 25년 항공기 해체 결정(2019/3/4)

 

oz_aircraft_above20yr.jpg
기령 20년 이상 항공기(19대)

 

hl7414.jpg
기령 27년 아시아나항공 구매 항공기(HL7414)

 

따라서 이번 계획처럼 노령 항공기를 퇴출하는 경우 자기 보유 항공기 수량은 그만큼 줄게 되고 새로 도입할 항공기가 (임차)구매 형식이 아니라면 리스(임차) 항공기가 늘면서 부채 역시 더욱 증가할 수 밖에 없는 구조다. 이번에 아시아나항공이 내놓은 노후 항공기 퇴출 계획이 남 눈에 보기 좋으라고 포장하는 듯한 느낌이 드는 이유다.

매각 진행 중인 아시아나항공에 대해 관심을 갖는 인수 후보자들에게 매력적인 물건처럼 부각시키려는 의도라는 분석도 나온다. 이번 노후 항공기 퇴출 새로운 항공기 도입 계획 자체가 표면적으로 긍정적인 방향이긴 하나 이로 인해 인수 후 아시아나항공 정상화를 위해 인수자가 부담해야 할 비용은 더욱 커질 수 밖에 없다.

 

아시아나항공은 현재 매각을 용이하게 하기 위해 자체 비효율적 군살을 빼는 등 구조 개선 방안을 진행하고 있다. 국내외 조직을 일부 통폐합한데 이어 인건비 감축을 위해 무급 휴직에 이어 희망 퇴직을 실시하고 있다. 적자 노선 폐지와 함께 최근 퍼스트클래스를 완전히 폐지하는 등 비용 효율성을 개선에 사력을 다하고 있다.

[항공소식] 아시아나, 유동성 위기 탈출 위해 '자산 매각, 노선 축소'(2019/4/2)

 

    • 글자 크기
아에로플로트, 이륙 직후 낙뢰·비상착륙 불시착 41명 숨져 아시아나항공, 남은 퍼스트클래스 모두 없앤다
  • 무지양 (비회원)
    2019.5.7 18:41

    매각 몸값 높이기인가요

    그대로 인수하려는 회사는 없겠죠..

    현재도 갈피 못잡고 있는 알리탈리아 매각도 루프트한자가 구조조정을 전제로 인수하려 했지만 노조 등 구성원들 반대에 부딪혀 포기하고 말았다는

댓글 달기

아에로플로트 불시착 사고, 조종사 판단 미스·실수 가능성 이륙 중 낙뢰 조우, 회항·비상착륙 하는 과정에서 화재로 41명 사망 지난 5일 발생한 항공기 불시착 사...
2019.05.08 조회 362
제주항공, 1분기 전년대비 20% 이상 큰 폭 성장 중국 노선 운수권 대량 확보로 한 단계 성장 발판 제주항공이 지난 1분기 영업성적이 발표되었다. 제주항공은 매...
2019.05.07 조회 333
모스크바 공항 이륙 직후 회항, 비상착륙 과정에서 불시착 승객 절반 이상 탈출하지 못하고 사망, 짐 꺼내느라 통로 막혀 사망자 늘었다고 전해져 어제(5일) 러시...
2019.05.06 조회 560 추천 수 1
20년 이상 노령 항공기, 2023년까지 현재의 절반 수준으로 하지만 이는 실보유 항공기를 퇴출하는 것이라 리스 비중이 더욱 커질 수도 있어 아시아나항공 매각 가...
2019.05.06 조회 447
아시아나항공, 퍼스트클래스 완전 폐지 검토 재무구조 개선 방안 중 하나로 최종 채권단과 협의 예정 장기적으로 비즈니스, 프리미엄 이코노미, 이코노미클래스 ...
2019.05.06 조회 1055
티웨이항공 여객기 나리타 접근 중 심한 흔들림, 승무원 발목 골절 부상 승객들은 좌석벨트 착용 중으로 이상 없어 티웨이항공 여객기가 2일 일본 나리타공항 접...
2019.05.04 조회 433
제주항공, 공동운항으로 호주 장거리 노선 판매 12월, 제트스타 인천-골드코스트 항공편에 편명 공유로 참여 제주항공이 인천-호주 장거리 노선에 참여한다. 호주...
2019.05.04 조회 597
에어프레미아 김종철 대표이사, 사직서 제출 자신의 이상과 맞지 않는 항공사에 더 이상 함께 하기 어렵다 입장 국토부, 대표 변경 건은 변경 면허 필요하며 신규...
2019.05.03 조회 380
5년만에 대규모 중국 운수권 배분, 70회 신규 등 총 154회 운수권 저비용항공사 쪽에 중점을 두고 대폭 운수권 배분, FSC 21회 LCC 118회 한중 국적 항공사, 57개...
2019.05.02 조회 363
에어부산, 부가 서비스를 번들로 묶어 판매하는 상품 출시 티웨이항공, 제주항공은 지난해부터 번들 상품 판매 중 에어부산이 항공권 이외 서비스에 대해 상품별...
2019.05.02 조회 354
울릉공항, 6633억 원 사업비 확정되어 정식 발주 예정 2015년 기본계획이 예산, 환경, 공역 문제 등으로 인해 재검토 들어갔던 것 공역문제 해결, 총 사업비 확정...
2019.05.01 조회 333
호주 자동출입국심사 시스템 마비로 전국적으로 혼란 수만 명 출입국 심사 지연되는 말썽 일어 어제(4월 29일) 호주 전 공항에서는 대혼란이 발생했다. 오전 6시...
2019.04.30 조회 296
대한항공, 관광 노선 중심으로 퍼스트클래스 축소 상용 노선 이외에서는 퍼스트클래스 수요 크지 않아, 수익성에 도움 안돼 조원태 신임 회장의 등장과 함께 나타...
2019.04.30 조회 957
국적 LCC 6곳, 유니온페이 제휴 통해 마일리지 공유 개념 도입 유니온페이 통한 적립 마일리지, 상호 서로 사용 가능하도록 공유 국적 저비용항공사가 중국 결제...
2019.04.30 조회 326
이스타항공, 더 이상 MAX 운항 재개 못 기다린다 B737-800 항공기 2대 도입 추진 중, 7월 중 비행 이스타항공이 더 이상 견디지 못하고 다른 항공기를 도입하기로...
2019.04.30 조회 797
항공사 현직자들 참여한 일자리 취업 멘토데이 항공일자리 취업지원센터, 취업박람회 등 취업지원정책 가속화 국토교통부가 현직 항공사 직원들을 통한 취업 정보...
2019.04.29 조회 197
웹툰 레진, 기내 스트리밍 콘텐츠 제공 다음달부터 국적 LCC 4개사에서 기내 콘텐츠로 웹툰 즐길 수 있어 비행 중에도 기내 콘텐츠로 웹툰을 즐길 수 있게 되었다...
2019.04.29 조회 210
에티하드, 항공기 좌석에서 비디오 TV 장비 제거 일부 소형 항공기가 대상으로 '경험', '개선'이라는 마케팅 펼쳐 하지만 에티하드 손실폭 커지며 수익성 확보에 ...
2019.04.29 조회 445
제주항공, 무료 수하물 포함 여부 알려주는 요금제 명칭 채용 '백(Bag)' 표현 포함된 요금제에는 무료 수하물 포함 제주항공이 항공 운임제를 변경하면서 무료 수...
2019.04.26 조회 306
대한항공, 다음달부터 남직원 정장에서 넥타이 풀어내 하계 시즌 한시적 아닌 일상 정장 개념으로 전환 신임 회장 등장과 함께 사내 복지 개선 일환으로 알려져 ...
2019.04.26 조회 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