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사

제주항공, 이스타 측 왜곡 발표에 유감 '반박 해명' ·· 계약 해지 의지 강조

상주니2020.07.07 16:42조회 수 153추천 수 1댓글 0

  • 제주항공, 이스타 측 왜곡 발표에 유감 '조목 조목' 반박
  • 통화 내용은 통상적인 협의이며 구조조정 계획은 이스타항공이 자체적으로 수립한 것
  • 자금관리인 파견은 통상 M&A에서 시행하는 일반적인 것
  • 현재 미지급금 1천 7백억 원과 향후 채무 리스크를 져야 할 이유 없어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 측의 주장에 유감을 표하며 전격 부인했다.

반박 자료를 통해 제주항공은 '그동안 인수 계약 이행을 위해 최선을 다했으나 최근 이스타 측에서 계약의 내용과 이후 진행 경과를 왜곡해 발표해 제주항공의 명예가 실추됐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노조 등이 매각 계약 이후 제주항공의 지시에 따라 구조조정, 셧다운 등이 진행된 것이라며 양사 대표의 통화내용과 회의록 등을 공개하며 제주항공 책임을 주장했다.

 

하지만 제주항공은 셧다운 지시 주장에 대해 '당시 지상 조업사와 정유회사로부터 조업 및 급유 중단 통보를 받은 상태에서 운항을 지속하기 어려운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석주 당시 대표가 국내선도 셧다운하는 것이 좋겠다고 조언한 것이지 요구하거나 강제한 사실이 없다'고 해명했다. 또한 구조조정 지시에 대해서도 관련 자료는 이스타항공이 자제적으로 작성한 것이라는 것을 재차 설명했다.

또한 주식매매계약에는 코로나19로 인한 사업부진은 그 자체만으로는 '중대한 부정적 영향'으로서 제주항공이 계약을 해제할 수 있는 사유가 되지 않는다는 내용이 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모든 피해를 제주항공이 책임지기로 한다는 조항은 어디에도 없다고 주장했다. 또한 체불임금은 근로기준법상 불법행위 사안으로 당연히 현재 이스타항공 경영진이 책임져야 하는 사안이라고 덧붙였다.

 

jeju_eastar.jpg

 

자금관리인을 파견해 일일이 경영을 간섭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통상 M&A 과정에서 매수회사 측에서 매각대상 회사에 자금관리자를 파견해 일정 규모 이상의 자금 지출에 대해 동의해 주는 것이 일반적'이라며 경영 간섭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현재 상태로 인수를 진행하면 현재의 미지급금 1천 7백억 원과 향후 발생할 채무를 제주항공이 부담해야 하는 것이라며 이상직 의원의 지분 헌납, 체불임금 해결이 딜 클로징의 충분 조건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이스타홀딩스 보유 지분에는 제주항공이 지불한 계약금과 대여금 225억 원에 대한 근질권이 이미 설정돼 이스타 측이 제주항공 동의 없이 지분 헌납을 발표할 권리가 없다는 주장을 폈다.

제주항공은 이미 요구한 선결조건 중 타이 이스타제트 지급 보증 건에 대해 이스타항공은 이미 해결됐다고 주장하나 이를 증명할 수 있는 서류 등 증빙을 받지 못했고 계약 체결 이후 미지급금이 해결되지 않고 오히려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상태이며 그외에도 이행되지 않는 선행 조건이 다수 존재한다며 이런 상황에서 거래 종결을 할 수 없는 것은 당연하고 합리적인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늘 반박문을 통해 제주항공은 이스타항공 매각를 두고 체결한 인수계약을 해지할 뜻을 분명히 했다고 할 수 있다. 제주항공이 1일 요구한 선결 기한(10영업일)을 불과 며칠 남겨두지 않은 상태에서 800억 원 넘는 미지급금 등의 해결은 불가능한 상황이므로 계약 해지가 이행될 경우 이스타항공은 파산, 청산으로 이어질 수밖에 없게 된다.

 

    • 글자 크기
대한항공, 단거리 국제선 주류 서비스 중단 파산 보호 아에로멕시코, 항공기 19대 리스 반납

댓글 달기

콴타스, 내년 3월 말 국제선 항공편까지 항공권 판매 중단 해외 입국을 제한하고 있는 호주 정책상 국제선 운행 불가능 호주 콴타스항공이 국제선 항공편 운항을 ...
2020.07.12 조회 118
코로나19 사태로 해외 여행객 급감하면서 면세사업 유명무실 하나투어, 인천공항 1터미널 SM면세점 철수 결정 면세사업 뿐만 아니라 하나투어 자체도 모객이 거의...
2020.07.12 조회 130
에미레이트항공, 조종사 700~800명 포함 9천여 명 감축 이미 감축하기로 한 600명 포함 조종사만 최대 1400명 감축 에미레이트항공이 직원 9천여 명 줄인다. 이는...
2020.07.12 조회 180
전일공수, 조종사 등 일부 제외하고 내년 채용 계획 전면 취소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되면서 수요 급감과 미래 예측 불가 상황에서 인력 잉여 상황 극복 불가피 일...
2020.07.11 조회 184
말레이시아항공 17편 미사일 격추 사고 책임은 러시아 네덜란드 정부, 유럽인권재판소에 러시아 제소 추진 네덜란드가 러시아를 말레이시아항공 17편 격추 사건의...
2020.07.11 조회 164
파키스탄 조종사 면허 30%가 자격 부족하거나 무면허 미국, 파키스탄항공 자국 취항 금지 말레이시아, 베트남은 자국 항공사의 파키스탄 출신 조종사 비행 중지 ...
2020.07.11 조회 128
하이에어 차기 도입 항공기 색상은 '그린' 도입 항공기 기체마다 색상을 달리하는 마케팅으로 차별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항공기 지속 도입, 임차 아닌 구매 ...
2020.07.11 조회 326 추천 수 2
라탐항공 그룹 최대인 라탐 브라질마저 파산보호 신청 사실상 그룹 전체가 파산보호 하에 들어갔다고 해도 과언 아냐 남미 최대 항공사 라탐항공의 계열사들이 잇...
2020.07.10 조회 116
제주도, '이스타항공 인수 신중해야' 제주항공에 의견 전달 제주항공 2대 주주로서 의견 전달이라지만 사실상 반대 의견 게진한 것 계약 해지가 현실화될 경우 이...
2020.07.10 조회 177
TAP포트루갈항공, 정부가 지분 매입하며 최대 주주 코로나19 사태로 국내 경제에 절대적 영향 끼치는 TAP포트투갈항공 국영화 2015년 민영화 후 5년 만에 다시 국...
2020.07.09 조회 133
유럽 항공안전청, 파키스탄항공 6개월 취항 중지 제3국 항공사에 대해서도 파키스탄 면허 조종사 비행 중지 권고 파키스탄 조종사 30~40%가 무면허 혹은 자격 부...
2020.07.09 조회 134
유럽 장거리 LCC, LEVEL France 문 닫을 듯 이미 단거리 부문 LEVEL Europe 파산 절차 밟는 중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항공산업에 끼치...
2020.07.09 조회 140
에어아시아, 기내 반입 휴대품 총 무게 7kg 제한 허용되는 2개 가운데 작은 짐은 반드시 좌석 아래 보관 에어아시아가 기내 수하물 반입 기준을 변경했다. 7월 7...
2020.07.09 조회 133
첫 화물 수송 전용 A380 항공기 등장 포괄 임대사업 벌이는 하이플라이가 화물 수송용으로 개조 사상 첫 화물 수송 전용 A380 항공기가 등장했다. 유럽 전세·임대...
2020.07.08 조회 459 추천 수 1
대한항공, 자사 기내식·면세품판매 사업 매각 결정 한앤컴퍼니에 배타적 협상권 부여, 1조 원 규모 전망 4조 원 실탄 확보로 당장의 큰 위기는 넘겼지만 코로나 ...
2020.07.08 조회 133 추천 수 1
이스라엘 정부, 엘알항공 지분 매입 방식으로 구제 계획 제시 엘알항공, 1억 5천만 달러에 주식 매각해 자금 확보 정부 지분 61%가 되며 사실상 국영 항공사로 전...
2020.07.08 조회 93
대한항공, 단거리 국제선 이코노미클래스에서 주류 서비스 중단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가능한 마스크 탈착 최소화 목적 장거리 노선에선 아직 중단 검토 안...
2020.07.07 조회 167 추천 수 1
제주항공, 이스타 측 왜곡 발표에 유감 '조목 조목' 반박 통화 내용은 통상적인 협의이며 구조조정 계획은 이스타항공이 자체적으로 수립한 것 자금관리인 파견은...
2020.07.07 조회 153 추천 수 1
파산보호 절차를 밟고 있는 아에로멕시코, 항공기 리스 연장없이 반납 코로나19 사태 맞아 전세계 항공사들 저마다 몸집 줄이기에 나서 아에로멕시코가 자사 운용...
2020.07.07 조회 137
알리탈리아, 파산 후 매각 불발되면서 코로나19 사태 직격 매각 가능성 사라지면서 국유화 선택, 새로운 사명 Alitalia-Tai로 변경 이탈리아 항공사인 알리탈리아...
2020.07.07 조회 195 추천 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