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中 항공사, 비행 중 기장·승무원 난투극 ·· 이빨 부러지고 팔 골절

Profile
상주니
  • 비행 중 기장과 퍼스트클래스 담당 객실 승무원 난투극 벌인 둥하이항공
  • 기장은 앞니가 부러지고 승무원은 팔 골절상
  • 비행단계 가운데 가장 민감하고 중요한 단계인 착륙 직전에 벌어져, 중국 온라인 비난

비행 중 조종사객실 승무원이 난투극을 벌이는 사건이 발생했다.

8일 중국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중국 난퉁에서 시안으로 향하던 둥하이항공(东海航空, Donghai Airlines) 여객기(DZ6297편) 안에서 기장일등석 담당 승무원이 주먹다짐을 벌였다.

비행 중에 벌어진 이 다툼은 약간의 몸싸움 정도가 아니었다. 기장은 치아가 깨졌고 승무원은 팔에 골절상을 입는 등 난투극에 가까웠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해당 항공편 일등석 여성 승무원과 업무를 바꾼 다른 클래스 남성 승무원이 업무를 정확하게 수행하지 못한 것을 기장이 지적하면서 싸움이 벌어졌다.

 

donghai-apology.jpg
둥하이항공 사과문

 

문제는 이 난투극이 항공기가 시안 도착 50분 전에 벌어졌다는 점이다. 이 시점은 항공기 안전 문제 상 가장 큰 주의를 요하는 착륙접근 비행단계였기 때문이다. 다행히 항공기는 무사히 시안공항에 착륙했지만 기장은 이후 승무원을 항공기에 탑승하지 못하도록 한 뒤 돌아온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 온라인 상에서도 '착륙을 앞두고 가장 중요하고 민감한 업무를 담당한 조종사와 승객의 안전을 책임져야 할 승무원이 싸운다는 것이 말이 안된다. 어떻게 믿고 그 항공기를 탈 수 있겠느냐'며 항공사를 향해 비판이 제기됐다.

이런 소식이 전해진 후 둥하이항공은 웨이보에 사과 성명을 발표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조치를 취했다고 덧붙였다.

 

Profile
상주니
레벨 19
43420/48000
2%

wishing is....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1
  • 쥬드
    2021.03.09

    알려진 정보에 따르면 조종사가 화장실 이용 시 다른 승객이 화장실 문 앞에 대기하는 장면을 두고 승무원에게 자신의 업무를 제대로 하지 않는다고 지적하면서 다툼이 발생했다고 하네요

Profile

생각지도 못한 해프닝, 일상들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