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항공여행정보

Etc

항공 소비자 권리장전(Passenger Rights)

마래바2011.07.16 04:23Views 5591Votes 1Comment 0

소비자는 적절한 재화(비용)를 지불하고 그에 상응하는 물적, 정신적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항공 운송에 있어서도 마찬가지다.  항공편 날짜를 정하고(예약), 항공권을 구입하면 항공사와의 정식으로 운송 계약이 이루어진 것을 의미한다.

일반 상품과는 달리 항공 좌석이라는 상품은 재고를 남기지 않는다.  나중에 뒀다 판매할 수 있는 재고라는 개념이 없는 셈이다.  설사 좌석이 비었더라도 한번 항공기가 운항하고 나면 상품(좌석)은 소멸된다.

그래서 항공사들은 이런 좌석을 한 좌석도 남기지 않고 판매하려고 갖은 애를 다쓴다.

지난 번 포스팅한 DBC 라는 '탑승거절에 따른 보상금' 이야기도 여기에서 비롯된 것이다. 

최대한 많이 판매하려다 보니, 항공사들은 조금씩 초과 예약을 받는 것이 관례처럼 되어 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하게도 예약한 모든 승객이 비행기 타려고 나타나면 어쩔 수 없이 일부 승객은 비행기를 이용하지 못하게 된다.

여기서 발생하는 보상금이 바로 DBC(Denied Boarding Compensation) 라는 것이다.

그런데 이 보상금이라는 것이 항공사마다 제각각이면 승객들은 혼란에 빠지게 된다.  그래서 항공교통 수단을 이용하려다 피해(?)를 보는 소비자(승객)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소비자(승객) 권리장전'이라는 것으로 국가 차원에서의 기준을 제시한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소비자 피해보상'과 비슷한 개념이긴 하지만, 조금은 항공 분야에 특화한 것이라고 보면 된다.

미국을 시작으로 유럽(EU)도 이런 '항공 소비자 권리장전(Passenger Rights)'을 선언하고, 역내에 취항하는 모든 항공사들이 강제적으로 준수하도록 하고 있다.

[관련 링크] 유럽(EU) 항공 소비자 권리장전 (Passenger Rights)

이 권리장전(Passenger Rights)은 지체 부자유로 인한 차별을 받지 않도록 되어 있으며, 항공편 탑승거절, 결항, 장시간 지연 및 수하물 등에 대해 입은 피해를 강제 규정으로 보상하도록 하고 있다.

다만, 이 권리장전에서도 불가항력적인 상황에서 발생한 승객 불편이나 피해에 대해서까지 보상하도록 하고 있지는 않는다. 예를 들어 항공편 결항(Cancellation)의 경우에도 14일 이전에 결정된 것에 대해서는 보상할 수 없도록 하고 있으며, 장거리 노선에서 4시간 이상 지연되는 경우에는 음식, 숙소, 전화 서비스 등을 제공하도록 하고 있으나, 이 마저도 불가항력적 외부 요인으로 발생한 경우에는 제외되어 있다.

어쨌거나 현대는 소비자의 시대다.

소비자는 자신의 권리를 알아야 한다.  그래야 자신이 당한 현실이 피해인지 판단할 수 있고, 또 그에 대한 보상을 정당하게 요구할 수도 있다.  위에 링크한 홈페이지는 유럽에 한정된 것이긴 하지만 미국 등 다른 곳에서도 비슷한 기준을 적용하고 있으므로, 해당 지역을 항공 여행하는 경우라면 미리 한번쯤은 읽어두는 게 좋지 않을까 싶다.

한가지 덧붙히자면, 소비자의 권리만큼이나 의무 또한 중요하다 할 것이다.  특히 예약을 하고도 공항에 아무런 연락없이 나타나지 않는 승객은 소비자의 권리를 주장할 자격이 없다.  예약 문화가 성숙되지 않는 한 항공사는 초과예약이라는 편법(?)을 사용할 것이고, 결국 그로 인해 피해를 보는 것은 또 (다른) 소비자일 것이기 때문이다.

    • Font Size
조종사가 항공사고 일으킨 사례 대한항공 구매한 CS300 은 어떤 비행기?
Comment 0

Leave a comment

마일리지 프로그램은 널리 쓰이고 있는 마케팅 툴로써, 그 시작은 항공사에서 부터다. [항공상식] 마일리지 제도와 그 시초는? 하지만 최근 마일리지가 누적되고 ...
2012.03.07 View 18206 Votes 3
민간 항공기는 육지 혹은 물 위에 비상착륙 했을 때, 신속한 대피를 위해 비상 탈출장비를 갖추고 있는데, Escape Slide 혹은 Emergency Slide 라고 불리는 것들...
2011.11.12 View 8351
요즘 저비용항공(LCC, Low Cost Carrier)가 유행이다. 아니, 더 이상 거스를 수 없는 시대의 대세가 되어가고 있다. 유럽, 미국을 비롯한 해외는 물론이거니와 국...
2011.11.09 View 7706
항공 사고는 한 번 터지면 대형 사고이기 때문에 그 충격은 매우 크다. 아무리 안전한 교통수단이라고 주장해도, 이런 사고 한 번에 일반인들에게는 사고 곧 죽음...
2011.08.02 View 8707 Votes 1
소비자는 적절한 재화(비용)를 지불하고 그에 상응하는 물적, 정신적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항공 운송에 있어서도 마찬가지다. 항공편 날짜를 정하고(예약), 항공...
2011.07.16 View 5591 Votes 1
파리 근무하면서 며칠 전, 파리 에어쇼를 직접 참관할 기회가 있었다. 물론 에어쇼와는 직접적인 관계가 없는 상태지만, 유명한 에어쇼 가운데 하나인 파리 에어...
2011.06.29 View 12158
(인천=뉴스와이어) 2011년 06월 23일 --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다가온다.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들은 출국하기 전 면세점에 들려 그 동안 갖고 싶었던 잇 아이템...
2011.06.26 View 8828
미국 항공사들을 대상으로 품질 평가를 하는 여러 분야가 있지만 위치타 주립대학에서 실시하는 AQR (Airline Quality Rating) 은 신뢰성을 인정받는 품질평가 중...
2011.04.10 View 9213
하늘을 난다는 건 멋진 일이다. 그래서 적지 않은 사람들의 어릴적 꿈 중의 하나가 파일럿이 되는 것이다. 물론 이런 꿈을 이루는 사람도 그렇지 못한 사람도 있...
2011.03.29 View 8326
항공업계에서 사용되는 음성 알파벳인 NATO Phonetic Alphabet 이다. 이는 무선 통신을 함에 있어서 발음 문제로 인한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알파벳 하나하나에 ...
2011.02.28 View 15495 Votes 3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2월 24일 -- 얼마전 삼호 주얼리호 석 해균 선장의 호송시 사용되었던 에어 엠블란스가 뉴스에 많이 보도되었었다. 첼런져 604 기종이...
2011.02.24 View 8269
항공 보안의 개략적인 역사다. 첫번째 항공기 하이재킹 사건에서부터 최근 항공 보안 관련 기록과 사건들이 요약되어 있다. Via: Criminal Justice Degree
2011.02.05 View 9288 Votes 1
사실 항공 여행은 그 어느 교통수단 보다 안전하다고 알려져 있고, 통계적으로도 나타나 있지만, 한 번의 사고가 가져다 주는 충격과 파장이 크기 때문에 두려움...
2011.02.03 View 42900 Votes 11
미국에서의 FAA 필기시험 FAA Knowledge test는 Terminal 을 이용한 CBT로 치르게 됩니다. 예전에 우리나라는 필기시험을 보았지만 요즘은 많은 발전으로 CBT로 ...
2010.12.09 View 10284
세계 최대 여객기 A380 운항 가능한 공항 많지 않아 초대형 여객기인 에어버스社의 A380 여객기가 운항 가능한 공항 조건 활주로(Runway) 길이 : 3,350 미터 이...
2010.11.26 View 148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