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News

중남미 항공사들도 수하물 없는 항공권 판매

고려한2017.06.10 22:42Views 572Votes 1Comment 0

  • 중남미, 수하물 없는 할인 항공권 판매 돌입

  • 애초 저비용항공업계에서 시작되었으나 이제 일반 항공사로도 확대되는 분위기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은 좌석을 이용하고 수하물을 부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했다.

하지만 최근 저비용항공시장이 확대되면서 수하물은 옵션으로 바뀌는 분위기다.

기본적으로 저비용항공사들은 대부분 수하물 위탁은 유료다. 즉 항공운임은 저렴한 대신 부치는 수하물을 부가수수료 명목으로 수익화하는 것이다.

이런 분위기는 저비용항공사를 넘어 일반 항공사들에게도 확대되기 시작했다. 미국 항공사들은 대부분 국내선에서 위탁수하물은 유료다. 이도 모자라 기내 휴대수하물까지 유료로 전환되는 항공사도 등장하고 있다.

[항공여행 기타정보] 휴대수하물 유료 항공사 현황(2013/11/1)

 

azul_1.jpg

 

중남미권에서도 위탁수하물을 옵션으로 판매하는 항공사가 등장하기 시작했다. 아줄(Azul)항공은 1일부터 수하물을 부치지 않는 경우에 이용할 수 있는 저렴한 할인 항공권 판매를 시작했다. 물론 통상 요금으로 항공권을 구입한 경우에는 23킬로그램까지 부칠 수 있다.

아줄항공1)은 얼마전 브라질 민간항공청이 위탁수하물요금 징수를 독자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하면서 항공권 운임에 무료 수하물을 포함하지 않은 첫 사례가 되었다. 위탁수하물이 없는 할인 항공권은 통상요금에 비해 12~30% 저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브라질 저비용항공사인 골(GOL)도 뛰어들었다. 6월 20일부터 아줄항공과 마찬가지로 위탁수하물 없는 고객을 위한 할인 항공권을 판매한다. 만약 공항에서 짐을 부쳐야 한다면 30레알 요금이 발생한다. 중남미 최대 항공사인 라탐(LATAM)도 7월부터 국내선에서 부칠 짐 없는 고객에 대한 할인 항공권을 판매한다. 한편 아비앙카항공(Avianca)은 아직 위탁수하물 없는 항공권 판매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

전세계 항공업계는 부치는 위탁수하물이 점차 유료 옵션(서비스)으로 바뀌는 분위기이며 저비용항공을 넘어 일반 항공사로도 확대되고 있다.

 


1) 아줄항공(Azul Brazilian Airlines) : 2008년에 데이빗 닐만이 설립한 브라질 저비용항공사로 2017년 현재 125대 항공기로 107개 도시를 운항하고 있다. 데이빗 닐만은 세계에서 최초로 전자항공권(e-Ticket)을 상용화한 모리스항공 CEO이자 제트블루를 설립한 인물이다.

 

#수하물 #위탁수하물 #아줄 #Azul #골 #GOL #아비앙카 #Avianca #중남미 #남미 #항공권 #할인 #요금 #수수료 #추가수수료

    • Font Size
나리타공항, 야간 이착륙시간 확대 한발 물러서 (by 쥬드) 대한항공 비행기 조종실 연기? 후쿠오카공항 긴박 상황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중남미, 수하물 없는 할인 항공권 판매 돌입 애초 저비용항공업계에서 시작되었으나 이제 일반 항공사로도 확대되는 분위기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은 좌석을 이...
2017.06.10 View 572 Votes 1
대한항공, 비행 중 조종실 연기같은 것, 소방차 등 긴급상황 대기했으나 착륙 후 특이상황 발생하지 않아 부산을 출발해 후쿠오카에 도착한 대한항공 여객기 조...
2017.06.09 View 591 Votes 2
반경쟁적 외국 항공사 대상 불만제기 절차 완화 걸프지역 항공사들의 불공정 경쟁에 대한 EU 항공사들 불만제기 공식화 될 듯 유럽연합(EU)은 외국 항공사들의 ...
2017.06.09 View 293 Votes 2
미얀마 군용기 해상 비행 중 실종 탑승자 122명 전원 사망 추정 미얀마 미아이크(Myeik)에서 양곤으로 비행 중이던 미얀마 공군 소속 항공기(Y-8)가 해상에 추락...
2017.06.09 View 291
제7 LCC 플라이양양, 항공운송면허 재신청 1차 면허신청 반려, 재무능력 보완 플라이양양이 항공운송면허 재신청에 들어갔다. 강원도를 거점으로 제7 LCC를 추진...
2017.06.09 View 421 Votes 1
캐나다 Flair, 저비용항공사 뉴리프 인수 캐나다 전세 항공사인 Flair Airlines이 저비용항공셀러 뉴리프(NewLeaf) 지분을 인수했다. 작년 캐나다 NewLeaf는 저...
2017.06.08 View 194
사우디·바레인, 카타르항공 운항면허 취소 48시간 내 철수 명령 등 단교 장기화 가능성 사우디아라비아와 바레인은 카타르항공의 운항면허(운항증명, AOC)를 취...
2017.06.07 View 608 Votes 2
트럼프, 항공교통관제 민영화 계획 발표 대선 공약 중 하나로 1조 달러 인프라 투자의 시작 연방인력 3만 여명 구조조정 포함 약 3년 소요 미국 항공교통관제가 ...
2017.06.07 View 266 Votes 2
FY17, 사상 최대 영업이익 14.7억유로 항공기 383대, 승객 1억2천만명, 탑승율 94% 라이언에어, 3년을 마친 AGB 캠페인 성과 뚜렷 4년차 캠페인 지속 라이언에어...
2017.06.06 View 572 Votes 3
장거리 LCC 레벨(LEVEL), 운항 시작 장거리 노선도 더 이상 일반 항공사 전유물 아냐 유럽발 장거리 LCC가 운항을 시작했다. 지난 1일, IAG(International Airli...
2017.06.06 View 550 Votes 1
A380 항공기 생산, 월 1대 이하로 대형 항공기보다는 효율성 중시한 중대형, LCC 시장 소형 항공기 인기 에어버스가 초대형 항공기 A380 기종 생산량 감축을 확...
2017.06.06 View 707 Votes 3
아랍권 7개국, 카타르와 단교 환승 비즈니스로 성장해 온 카타르항공으로서는 치명타 중동 3인방으로 불리며 중동 지역은 물론 세계 항공업계에서 큰 두각을 나...
2017.06.06 View 1785 Votes 4
갈수록 감소하는 퍼스트클래스 수요 아시아나항공, 5만~10만원에 퍼스트클래스로 업그레이드 노후 기종 퍼스트클래스 활용 목적이 커 아시아나항공이 퍼스트클래...
2017.06.03 View 1847 Votes 1
노트북 컴퓨터 화재로 항공기 회항 항공업계, 미국의 기내 전자기기 반입금지 최근 시도는 위험성 더욱 증폭 우려 뉴욕을 출발해 샌프란시스코로 비행 중이던 제...
2017.06.02 View 463
아시아나, 샌프란시스코 운항정지 판결 불복 1, 2심 패소에도 불구, 대법원 상고 결정 아시아나항공이 샌프란시스코 사고와 관련된 운항정지 취소소송을 대법원...
2017.06.02 View 670 Votes 1
에미레이트항공도 퍼스트클래스 축소 최근 항공업계 추세는 퍼스트클래스 축소 & 프리미엄 이코노미클래스 도입 최근 몇년 사이 항공업계에는 저렴한 항공운...
2017.05.31 View 701 Votes 1
러시아, 150-200석 규모 제트 여객기 개발 28일, 이르쿠트社 MC-21 초도 시험비행 성공 28일, 러시아에서 개발된 소형급 민간 제트 항공기 MC-21의 초도 비행이 ...
2017.05.29 View 436
전자기기, 항공기 기내반입 전면 금지될 위기 미, 전 국제선으로 전자기기 반입금지 조치 확대 시사 결국 전자기기 항공기 기내반입이 금지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2017.05.29 View 409 Votes 2
2016년 항공업계 부가수익, 674억 달러 전체 매출 가운데 부가수익은 평균 약 9% LCC는 대부분 좌석 구매, 수하물 요금 등 수수료 위주로 구성 작년 세계 항공사...
2017.05.29 View 392 Votes 7
저비용항공의 기본 컨셉은 '값싼 항공권' 이를 위해서는 어디선가는 수익이 필요.. 부가 서비스는 선택사항 국내 LCC, 세계 평균(9%)에 아직 못미쳐 국...
2017.05.29 View 499 Votes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