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식

News

중장거리 프리미엄 항공사 '에어프레미아' 움직임

고려한2018.05.14 00:07Views 1160Comment 2

  • 중장거리 전문 항공사 태동 움직임

  • LCC와 달리 35인치 넓은 좌석 등 프리미엄 서비스 강점

  • 저렴한 운임으로 현실화 가능할지 관심 모아져

중장거리 프리미엄 항공사 태동 움직임이 나타났다.

주인공은 중장거리 운항을 전문으로 하는 '프레미아항공(Air PREMIA)'으로 한창 붐을 이루는 단거리 중심의 저비용항공사와는 사뭇 다른 카테고리다.

지난 2009년부터 2012년까지 제주항공 사장으로 재직하며 제주항공을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시켰다고 평가받는 김종철 대표가 신규 항공사 출범을 이끌고 있다.

프레미아항공은 이미 작년 7월 법인 설립을 마쳤으며 투자자 유치, 노선·기내 선정을 완료하고 올 7-8월경 국토교통부에 항공운송사업 면허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저비용항공사(LCC)가 운항하지 못하는 중장거리 노선에 취항하면서 FSC보다 저렴하지만 보다 넓은 좌석으로 경쟁력 있는 서비스 제공할 예정입니다.

프레미아항공은 운용 기종으로 B787-9 항공기나 A330 neo 기종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나는 물론 유럽, 미주 노선까지 운항할 수 있는 기종으로 중장거리 노선을 표방하는 프레미아항공에게 최선의 선택이라는 입장이다.

 

B787-9
프레미아항공이 운용 검토 중인 B787-9

 

프레이아항공은 동남아 노선을 시작으로 미국 서부 샌프란시스코, 유럽 뮌헨 등의 취항을 검토하고 있다. 객실 클래스는 '프리미엄 이코노미클래스', '이코노미클래스' 두 개로 단순화한다. 대신 좌석 공간은 다른 항공사에 비해 더 넓다. 이코노미클래스 피치가 35인치라고 밝혔는데 이는 비교적 공간이 넓다고 알려진 대한항공 이코노미클래스(33-34인치)보다 더 넓은 것으로 일반 항공사 가운데 가장 넓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FSC 조차 이코노미클래스보다는 비즈니스클래스 등 프리미엄 클래스에서 실질적인 이익을 내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상황에서 '넓은 이코노미 좌석'과 '저렴한 운임'의 조합이 현실적이지 않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하지만 저렴한 운임과 넓은 좌석을 상쇄할 유료 부가 수익 아이템을 활성화한다면 전혀 불가능한 것만은 아니라는 의견도 있어 그 성공 여부에 관심이 모아진다.

최근 에어로K, 플라이강원 등 다수 사업자들이 항공사업면허 획득에 실패한 바 있다. 또한 이와 관련해 항공사업 관련 시장 진입·퇴출 기준을 강화한 항공사업법 개정안이 프레미아항공에게 있어 일차 허들이 될 전망이다.

 

 

    • Font Size
에어서울, 이번엔 민트패스M 출시 - 45일 전 노선 무제한 (by 올레) 다음달 국내선 유류할증료 한 단계 올라
Comment 2
  • 삿갓 금 (Nonmember)
    2018.5.14 09:09

    핵심은 이런 항공사가 과연 가능하겠냐는 것이 아닐까?

    사실 기사대로만 된다면 대박일 듯. LCC 타본 사람은 알겠지만, 3~4시간은 어떻게든 견딜만 하다.

    하지만 싸다고 독일이나 미국 갈 때 LCC 타라면 쉬운 결정은 아니다.

    만약 프레미아가 미주나 유럽 항공권이 댄공, 아공 보다 저렴하게 나오면서 수익이 난다면, 우린 그동안 댄공, 아공의 호구였던거다.

    단일 기종, 좌석 단순화 전략은 좋은 선택이 될수도 있겠다.

    아무튼 좀 이런 참신한 시도가 성공해서 소비자의 선택권이 늘어나고 혜택도 증가하면 말릴 이유가 없지..

    정부는 이상한 규제나 세금 펑펑 쓰지 말고, 이런 경쟁 좀 잘 유도하면 좋겠다.

     

    세금하니 어젠가 SBS스페셜에서 육아 관련 123조원인가 썼다는데, 어이가 없더라.

    사내 생일잔치 예산이 어찌 분위기상 육아 정책과 연결된다고 생각하는건지...

    나라야 이젠 좀 나라다워지자.

  • 그냥지나가 (Nonmember)Author
    2018.5.14 09:18
    @삿갓 금

    현실성이 높아 보이지는 않네요.

    다만 이런 편의성을 대신할 다른 수익 구조가 있다면 가능할 지도 모르겠습니다.

     

    사실 정부의 역할은 경쟁 여건 조성 등인데 요즘 보면 마치 전체주의 국가처럼 강제, 규제 일변도인 것 같아 아쉽습니다. 물론 인기 정책에는 들뜬 아이들처럼 마냥 떠들어대지만 말이죠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중장거리 전문 항공사 태동 움직임 LCC와 달리 35인치 넓은 좌석 등 프리미엄 서비스 강점 저렴한 운임으로 현실화 가능할지 관심 모아져 중장거리 프리미엄 항...
2018.05.14 View 1160
6월 국내선 유류할증료 한 단계 인상 국내선 편도 당 5,500원 다음달 국내선 유류할증료가 한 단계 인상된다. 유류할증료는 싱가포르 항공유가 기준으로 단계별...
2018.05.13 View 204 Votes 1
美 승무원 가운데 68%가 1년 안에 3차례 이상 성희롱 당한 경험 승무원들도 단 7%만 보고했고, 항공사도 별다른 조치 취하지 않아 미국 객실 승무원 70% 가까이 ...
2018.05.13 View 247 Votes 1
에미레이트항공·에티하드항공, 국제 회계기준 재무구조 공개키로 1월 카타르항공 합의에 이어 논란의 3개 항공사 모두 합의해 중동 항공사 불법 보조금 ...
2018.05.12 View 300 Votes 1
진에어 영업이익률 19%의 비밀은 기종 운용 전략 덕분? LCC에 대한 소비자 인식 개선에 따른 부가수익 증가도 한 몫 저비용항공사 진에어 올해 1분기 실적이 공...
2018.05.11 View 519 Votes 1
'앞좌석 발로 차' 비매너 으뜸 절반 가량이 좌석 등받이 젖히는 데 거부감 한국인은 소음에 민감 항공기에서 가장 비매너는 앞좌석 발로 차는 것으로 나...
2018.05.11 View 275 Votes 3
법원, 기내 14시간 대기시킨 이스타항공에 배상 결정 기상악화가 지연 이유 전부를 대신할 수 없다는 판단 기내에서 14시간 동안 대기시킨 이스타항공에게 배상...
2018.05.11 View 409 Votes 1
갑질·위법 논란에 조양호 회장, 진에어 대표 퇴진 사내 등기이사 지위는 그대로 유지해 꼼수라는 비판 오늘(10일) 진에어는 공시를 통해 대표이사 변경을...
2018.05.11 View 125 Votes 1
KAI, 신설 MRO 기업 896억 원 출자 올 하반기 설립 가능할 듯 한국항공우주(KAI)가 MRO 사업체인 '한국항공서비스(가칭)' 설립하고 896억 원 출자한다고...
2018.05.11 View 270
국내 대표 LCC 제주항공·진에어 치열한 선두 경쟁 1분기 매출은 제주항공이, 영업이익·순이익은 진에어가 앞서 같은 저비용항공사지만 구사하는 ...
2018.05.11 View 376 Votes 2
코리아익스프레스에어, 일본 지방 전세 사업 강화 일본 JMRS와 총판매 대리점(GSA) 계약 체결 수익성 악화로 매각 소문있어 양양공항을 거점으로 운항하고 있는 ...
2018.05.10 View 315 Votes 2
아시아나항공 7월 이후 기내식 공급 비상 새로운 기내식 공급업체 게이트고메코리아 공장 화재로 연기 불가피 기존 업체인 LSG측과 기내식 공급기간 연장 협상 ...
2018.05.10 View 1227 Votes 2
보름간 파업 지속한 에어프랑스, 약 3억 유로 손실 노사 합의 결렬 책임지고 CEO 사임 지분 보유한 프랑스 정부, 금융 지원 없다 못 박으며 생존 가능성 절반 언...
2018.05.10 View 254 Votes 3
에어부산, 7월부터 노쇼 위약금 2배 국적 LCC 노쇼 위약금, 10만 ~ 15만 원 수준 에어부산이 노쇼(No-show) 패널티를 2배 인상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2018.05.09 View 526 Votes 2
일본항공, 장거리 저비용항공사 설립 추진 자사 노선과 겹치지 않는 유럽 노선 취항 계획 2010년 파산·정상화 과정에서 다른 곳에 눈 돌릴 여력 없어 저...
2018.05.09 View 452 Votes 2
국토부, 외국 국적인 조현민, 항공사 등기임원 불가 위반을 들어 면허 취소 검토 6년여 간 관리 감독 안하다가 이제와서 초강수는 책임 회피라는 비판 정부가 저...
2018.05.09 View 337 Votes 2
물컵 갑질로 인한 여론 악화, 대한항공 일감 몰아주기? 현재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계약 운영 중인 GTR 제도, 오는 11월 전까지 개선 국가 공무원의 항...
2018.05.08 View 487 Votes 2
중국, 타이완은 중국의 일부이므로 국가 표기 금지하라며 항공업계 요구 중국에서 장사하려면 중국의 뜻을 따라야 한다 주장 중국 노선의 중요성을 감안하면 우...
2018.05.08 View 369
기술·시대 변화로 카드식 구형 FIDS 점차 사라져 '차르르' 카드식 FIDS는 이제 추억으로만 교통량이 많아지고 기술이 발달하면서 공항에서 많은 ...
2018.05.07 View 594
에어부산, 기존 20kg 에서 15kg 1개로 축소 무게 단위에서 개수 단위로 변경되는 세계적 추세 에어부산이 위탁수하물 기준을 변경한다. 이달 21일부터 에어부산...
2018.05.07 View 444 Votes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