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Flying

세계 장거리 항공 국내선은 죄다 프랑스 (장거리 국내선 Top 11)

고려한2018.09.23 09:18Views 1440Votes 3Comment 0

  • 세계 최장 항공 국내선은 프랑스에 있어
  • 파리 샤를드골(CDG) - 생드니 레위니옹(RUN), 9349킬로미터, 비행 11시간
  • 대부분 과거 식민지 영토가 아직도 지배령으로 남아있기 때문

다음달 10월, 싱가포르항공이 취항하는 싱가포르-뉴어크 항공편은 세계에서 가장 긴 직항 노선이 될 전망이다.

비행시간만 무려 19시간 걸리는 이 노선에 싱가포르항공은 A350 기종을 성능 개량한 A350ULR 기종을 투입해 운항할 예정이다.

[항공소식] 19시간 세계 최장거리 직항편 - 싱가포르항공 재취항(2018/5/31)

 

그러면 국내선 가운데는 어느 정도 되어야 장거리 노선이라 부를 수 있을까? 장거리 국내선 하니 땅덩어리가 큰 러시아나, 중국, 미국 등에 있지 않을까 싶지만 장거리 국내선은 죄다 프랑스에 있다.

현재 세계에서 가장 긴 항공 국내선은 프랑스 파리와 생드니를 잇는 노선으로 거리가 5800마일(9300킬로미터)이 넘는다. 파리 샤를드골공항(CDG) - 생드니(RUN) 구간 노선이 현재 세계에서 가장 긴 장거리 노선으로 5809마일(9349킬로미터) 거리를 자랑한다.

 

CDG-RUN.jpg

run_apo.jpg
생드니 레위니옹 롤랑가로스공항(RUN)

 

우리나라 김포-제주 노선 거리가 450킬로미터인 점과 비교하면 10배가 훨씬 넘는 장거리가 국내선인 것이다. 실제 두 구간을 운항하고 있는 에어오스트랄(Air Austral) 항공편 비행시간은 10시간 55분으로 어지간한 장거리 노선 못지 않다.

 

1. 프랑스 : 파리 샤를드골(CDG) - 생드니 레위니옹(RUN)1)  : 9349킬로미터 (10시간 55분)

2. 프랑스 : 파리 오를리(ORY) - 생드니 레위니옹(RUN) : 9337킬로미터 (10시간 55분)

3. 프랑스 : 리용(LYS) - 생드니 레위니옹(RUN) : 8962킬로미터 (10시간 45분) * 부정기

 

장거리 국내선이 프랑스에 많은 이유는 식민지 덕분이다. 과거 식민지 시절 넓혔던 영토가 지금도 여전히 프랑스령으로 남았다. 남아프리카 동쪽 태평양에 있는 생드니 역시 프랑스령으로 이곳 레위니옹공항에서 프랑스 파리(샤를드골, 오를리), 리용 등에 항공편이 운항하고 있다.

 

그 다음으로 긴 국내선은 미국에 있다. 하와이언항공이 운영하는 미국 호놀룰루-뉴욕JFK 노선은 8109킬로미터로 4번째에 해당한다. 그러나 하와이언항공은 조만간 이 보다 조금 더 긴 장거리 국내선을 계획하고 있다. 내년 4월 하와이언항공은 호놀룰루-보스턴 노선(8200킬로미터)에 취항할 예정이다.

 

4. 미국 : 호놀룰루(HNL) - 보스턴(BOS) : 8200킬로미터

5. 미국 : 호놀룰루(HNL) - 뉴욕(JFK) : 8109킬로미터

 

네덜란드도 프랑스와 마찬가지로 식민지 영토를 아직도 보유하고 있다. 네덜란드 암스텔담에서 중남미 지역 보네르섬(Bonaire)의 플라밍고공항(BON) 운항하는 국내선이 운영되고 있다.

 

6. 네덜란드 : 암스텔담(AMS) - 보네르(BON) : 7796킬로미터

7. 프랑스 : 파리 오를리(ORY) - 기아나 카옌(CAY) : 7083킬로미터

8. 프랑스 : 파리 샤를드골(CDG) - 포트드프랑스(FDF) : 6874킬로미터

9. 프랑스 : 파리 오를리(ORY) - 포트드프랑스(FDF) : 6854킬로미터

 

그리고 그 다음은 영토가 넓은 러시아에 장거리 국내선이 있다.

 

10. 러시아 : 페트로 파블로프스크-캄차스크(PKC) - 모스크바 브느코보(VKO) : 6803킬로미터

11. 러시아 : 페트로 파블로스크-캄차스크(PKC) - 모스크바 셰브첸코(SVO) : 6764킬로미터

 

 

장거리 국내선은 죄다 프랑스에 있다. 식민지 덕분이다. ^^;;

 

각주

  1. RUN : Roland Garros Airport (생드니, Sainte-Denis, Réunion)

 

5
(1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안전데모 잘 보고 따라야 하는 이유 - 구명조끼 때문에 대량 참사 사우스웨스트항공이 다른 항공사와 다른 점 12가지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인명 항공사고 원인 가운데 조종과 관련된 부분이 절반 차지해 기술 발달과 안전 기준 강화로 최근 들어 인명 항공사고는 급격히 줄어 항공사고의 원인 중 절반 ...
2019.08.20 View 332 Votes 2
비행과 함께 필연적으로 등장한 사고, 버드스트라이크 현재로선 완벽하게 예방할 방법 없어 사고를 통해 항공기 설계 조건 지속적으로 강화로 조류충돌에도 비행...
2019.08.11 View 495 Votes 3
항공기 조종사는 타 직종 대비 비교적 높은 연봉으로 매력적인 직업 미국 일반 항공사 기장은 평균 13만 달러, 부기장은 7·8만 달러 수준 미국 조종사 시...
2019.07.13 View 3412 Votes 14
전좌석 비즈니스클래스(All Business Class) 라콤파니, 시장에서 살아남는 이유 노선은 단 하나, 파리-뉴욕 구간 노선, 서비스, 상품 단순화를 통해 비용 줄이고...
2019.07.09 View 1527 Votes 13
우리가 잘 모르는 기상천외한 항공사들 전 좌석 퍼스트, 흡연 자유, 신을 위해, 도박에 섹시한 승무원 ... 항공사는 기업이므로 이익을 추구한다. 시장 조사를 ...
2019.06.11 View 1487 Votes 5
A380 라이벌로 구상했던 B747X, 그러나 보잉은 도중 포기 막대한 개발 비용과 불확실한 미래 전망이 보잉 망설이게 해 방향 선회해 개발한 B787 드림라이너, 보...
2019.05.05 View 1137 Votes 9
초음속 여객기 대체안으로 개발되었던 B747 항공기, 점보라 불리며 50년 비행 탄생 10여 년만에 퇴장하는 초대형 A380 항공기와 대비 시대 흐름에 기막히게 들어...
2019.02.18 View 1640 Votes 13
에어부산, 기내에서 유상 좌석 판매하다 국토부 보류 조치 당해 기내에서 좌석 유상 판매 자체의 문제가 아닌 사전 검증 미비가 원인 며칠 전 항공업무를 관장하...
2019.01.09 View 1148 Votes 6
민간 상용 국제 항공우편, 1918년 성탄절에 시작 Latécoère, 프랑스와 식민지였던 아프리카·남미 우편 수송 사업 생텍쥐페리도 Laté...
2018.12.24 View 478 Votes 3
콴타스, 2차 대전 중 적대국 일본 지배력 확장 때문에 장거리 직항 불가피 승객 수 제한하고 보조 연료통 달아 항속거리 거의 두 배 늘려 퍼스-콜롬보 노선 최소...
2018.12.22 View 1603 Votes 7
항공 기술 발달에도 불구하고 동일한 노선 스케줄 비행시간, 과거보다 증가 공항, 항로, 교통량 등의 변화와 함께 항공사의 전략이 크게 작용 항공역사 100여 년...
2018.11.28 View 1148 Votes 9
미국은 매년 대형 화재로 골머리를 앓는다. 특히 서부지역은 습기가 적고 광활하다 보니 한번 산악 지역이나 들에 화재가 발생하면 엄청난 피해를 입힌다. 일반적...
2018.11.13 View 1314
항공기 출발 전 안전데모는 생명을 담보하는 구명줄 구명조끼 때문에 백 명 이상 대량 참사를 당한 에티오피아항공 비상착수 사고 항공기를 타면 가장 먼저 접하...
2018.10.22 View 954 Votes 5
세계 최장 항공 국내선은 프랑스에 있어 파리 샤를드골(CDG) - 생드니 레위니옹(RUN), 9349킬로미터, 비행 11시간 대부분 과거 식민지 영토가 아직도 지배령으로...
2018.09.23 View 1440 Votes 3
세계 최대 저비용항공사 사우스웨스트만이 가진 독특함 내부 문화 못지 않게 영업 방식의 독특함 역시 큰 장점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은 세계에서 손꼽는 규모를...
2018.09.19 View 1777 Votes 5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