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Etc

기내 바이러스, 공기보다 접촉 감염 가능성 높아 ·· 화장실 최악

상주니2020.02.22 17:15Views 320Votes 3Comment 0

  • 항공기내 오염원 전파는 공기보다 접촉, 특히 화장실이 가장 위험
  • 불가피하게 항공기 이용한다면 화장실 이용 시 각별한 주의 필요
  • 항공사 역시 수작업을 해서라도 화장실 위생에 만전 기해야

코로나19 사태가 전 세계를 패닉으로 몰아넣고 있다.

올해 초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두 달 사이에 중국은 물론 홍콩, 싱가포르, 한국, 일본 등 30여 개 국가·지역으로 확산되면서 특히 동아시아 경제에 막대한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며칠 사이에는 우리나라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100여 명 이상 급증하면서 폭발적인 확산세를 보이고 있어 국내에 심각성이 더해지고 있다.

 

이런 전염병이 나타날 때마다 사람과 사람 사이의 전염이라는 이유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모인 곳을 피하는 것이 전염 확산을 막는 방법으로 제시되곤 한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 중의 하나가 항공기 안이다. 옆 사람과 어깨를 부딪힐 정도로 가깝게 지내야 하는 협소한 항공기 안에서 짧으면 한두 시간, 길면 10시간 이상을 함께 지낸다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고 여겨진다. 바이러스가 좁고 밀폐된 공간에서 쉽게 전파될 것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의외로 항공기 안에서 공기 중으로의 바이러스 전파 위험성은 생각보다 크지 않다. 항공기의 독특한 공기순환 방식 때문이다. 항공기 내부 공기순환은 객실 위쪽에서 아래로 흘러 바닥을 통해 외부로 빠져나가며, 일부 재사용되는 공기는 필터를 통해 일반 가정의 먼지, 담배연기는 물론 박테리아, 바이러스 대부분을 걸러진다. 대한항공의 경우 헤파필터라는 여과장치를 통해 0.003밀리미터가 넘는 이물질 99.9% 이상 걸러낸다고 한다. 이 정도 수준이면 병원 수술실 정도에 해당한다고 하니 외부 공기보다 더 깨끗하다고도 할 수 있다.

 

기내 공기순환

 

기내 바이러스 확산이 어려운 또 하나의 이유는 기내 공기 순환이 위에서 아래로 흐르는 에어커튼 방식에 있다. 객실 상부에서 아래로 흐른 공기는 기내 바닥으로 흘러 화물칸을 통해 외부로 배출되거나 일부 공기는 기내 천장, 화물칸 벽 등의 필터를 통해 다시 기내로 재공급된다. 2차례 필터를 통해 기내 공기는 청결하게 유지된다고 할 수 있다.

 

전문가들은 기내 공기로 인한 전염보다는 접촉으로 인한 전염 가능성이 더 크다고 이야기한다. 

자신의 좌석 주변에서의 접촉 가능성은 일부 몇 사람에 불과하지만 기내 화장실은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곳이기 때문에 이용자들의 배설물이나 타액 등이 가득한 곳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화장실을 이용한다는 것은 어딘가는 접촉해야 한다는 뜻이고 그 부분이 바이러스 등으로 오염되었을 경우 감염 가능성은 높을 수밖에 없다.

항공기 제작사 등에서 항공기 기내 화장실 살균 등을 위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 현실 항공기에 적용되지는 못하고 있다.

 

기내 화장실 자동 위생

 

아직 현실화되지 않은 점을 감안한다면 기내 화장실 위생 상태는 수작업으로 이루어질 수밖에 없다. 가장 손쉬운 방법은 알코올 등을 이용해 살균하는 방법이다. 

최근 수천 명의 인명을 빼앗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 매개가 대부분 접촉에 의한 것인 만큼 항공기 이용이 불가피한 경우라면 적어도 화장실 이용을 자제하거나 이용 시에도 위생에 만전을 기하는 것이 좋다. 

항공사 역시 이런 위험성이 있다는 것이 현실이므로 기내 화장실 청결, 위생을 유지하기 위한 현실적인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4.5
(2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코로나19 사태, 여객기 변신은 무죄 ·· 화물 수송 세계 최초 제트 여객기, 사고로 얻은 '피(Blood)'의 교훈
Comment 0

Leave a comment

코로나19 사태는 항공업계 근간을 뒤흔들고 있어 여객기가 본분 잃고 화물 수송에 동원되며 생존 전략에 동원 여객기 화물칸 외에도 여객층에 화물 싣기도 2020...
2020.03.29 View 167
항공기내 오염원 전파는 공기보다 접촉, 특히 화장실이 가장 위험 불가피하게 항공기 이용한다면 화장실 이용 시 각별한 주의 필요 항공사 역시 수작업을 해서라...
2020.02.22 View 320 Votes 3
1949년, 사상 최초 제트 여객기 de Havilland Comet 경쟁 기종 압도하는 속도와 쾌적성을 자랑했지만, 압력 차이로 인한 기체 피로 간과 기체 피로와 사각형 창...
2019.12.27 View 421 Votes 5
항공기 자력 후진 불가능하지 않다. 파워백 절차. 그러나 위험성 증가로 제한 엔진으로 이물질 흡입 FOD 리스크 증가 소음, 연료 소비, 유지비용, 엔진 손상 가...
2019.12.21 View 446 Votes 4
인명 항공사고 원인 가운데 조종과 관련된 부분이 절반 차지해 기술 발달과 안전 기준 강화로 최근 들어 인명 항공사고는 급격히 줄어 항공사고의 원인 중 절반 ...
2019.08.20 View 470 Votes 2
비행과 함께 필연적으로 등장한 사고, 버드스트라이크 현재로선 완벽하게 예방할 방법 없어 사고를 통해 항공기 설계 조건 지속적으로 강화로 조류충돌에도 비행...
2019.08.11 View 809 Votes 5
항공기 조종사는 타 직종 대비 비교적 높은 연봉으로 매력적인 직업 미국 일반 항공사 기장은 평균 13만 달러, 부기장은 7·8만 달러 수준 미국 조종사 시...
2019.07.13 View 8130 Votes 28
전좌석 비즈니스클래스(All Business Class) 라콤파니, 시장에서 살아남는 이유 노선은 단 하나, 파리-뉴욕 구간 노선, 서비스, 상품 단순화를 통해 비용 줄이고...
2019.07.09 View 1986 Votes 21
우리가 잘 모르는 기상천외한 항공사들 전 좌석 퍼스트, 흡연 자유, 신을 위해, 도박에 섹시한 승무원 ... 항공사는 기업이므로 이익을 추구한다. 시장 조사를 ...
2019.06.11 View 1742 Votes 6
A380 라이벌로 구상했던 B747X, 그러나 보잉은 도중 포기 막대한 개발 비용과 불확실한 미래 전망이 보잉 망설이게 해 방향 선회해 개발한 B787 드림라이너, 보...
2019.05.05 View 1320 Votes 10
초음속 여객기 대체안으로 개발되었던 B747 항공기, 점보라 불리며 50년 비행 탄생 10여 년만에 퇴장하는 초대형 A380 항공기와 대비 시대 흐름에 기막히게 들어...
2019.02.18 View 1855 Votes 16
에어부산, 기내에서 유상 좌석 판매하다 국토부 보류 조치 당해 기내에서 좌석 유상 판매 자체의 문제가 아닌 사전 검증 미비가 원인 며칠 전 항공업무를 관장하...
2019.01.09 View 1285 Votes 7
민간 상용 국제 항공우편, 1918년 성탄절에 시작 Latécoère, 프랑스와 식민지였던 아프리카·남미 우편 수송 사업 생텍쥐페리도 Laté...
2018.12.24 View 575 Votes 3
콴타스, 2차 대전 중 적대국 일본 지배력 확장 때문에 장거리 직항 불가피 승객 수 제한하고 보조 연료통 달아 항속거리 거의 두 배 늘려 퍼스-콜롬보 노선 최소...
2018.12.22 View 1820 Votes 7
항공 기술 발달에도 불구하고 동일한 노선 스케줄 비행시간, 과거보다 증가 공항, 항로, 교통량 등의 변화와 함께 항공사의 전략이 크게 작용 항공역사 100여 년...
2018.11.28 View 1291 Votes 10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