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비즈니스클래스를 'B' 아닌 'C'로 표기하는 이유

Profile
고려한
  • 비즈니스클래스 표기, '클리퍼(Clipper)' 유래

  • 물리적 클래스 구분 외 예약 클래스도

항공기 이용 시 재정적 여유만 있다면 프리미엄급 서비스를 이용하면 좋겠지만 대부분은 가장 저렴한 이코노미클래스를 선택한다.

이런 이코노미, 비즈니스, 퍼스트 등의 클래스 명칭은 어디서 비롯됐을까?

이코노미클래스(Economy Class)의 전신은 투어리스트클래스(Tourst Class)였다. 원래 투어리스트클래스라는 명칭은 선박 운임·클래스에서 비롯된 것으로, 항공기나 관련 서비스의 각종 명칭이 선박 및 관련 업계에서 비롯된 것과 마찬가지다.

 

▩ 보다 저렴한 운임 원하면서 이코노미클래스 탄생

18세기 선박 교통에서는 별도의 공간을 제공하는 고급 캐빈클래스(Cabin Class)와 값싼 요금의 삼등석(Steerage, Third Class)으로 나뉘었다. 하지만 1920년대에 들어서면서 장거리 선박 교통에서 삼등석보다는 조금 나은 서비스를 원하게 되었고 여기에서 등장한 것이 투어리스트클래스(Tourist Class)였다.

항공업계에 등장한 투어리스트클래스는 선박 교통과는 반대의 상황에서 비롯되었다. 1940년대까지 항공 운임이 비교적 고가였던 상황에서 팬암항공(Pan Am)은 약 20% 가량 저렴한 운임을 선보였는데 이것이 투어리스트클래스였다.

 

Boeing314_clipper.jpg
Boeing 314 Clipper (클래스 클리퍼와는 무관^^)

 

인기를 끌게 된 투어리스트 운임이 IATA 결정(1952년)을 통해 공식화되면서 대서양 횡단 운임으로 당당히 자리잡게 되었다. 하지만 이후 운임 경쟁이 가속화되면서 투어리스트(관광운임)보다 더 저렴한 운임이 필요했고 1958년 IATA는 투어리스트 운임보다 더 저렴한 이코노미클래스(저렴, Economy Class) 운임을 승인하면서 투어리스트클래스는 시장에서 점차 사라지게 되었고 이코노미클래스가 이를 대신하게 되었다.

 

▩ 비즈니스클래스 표기 'B'가 아닌 'C'인 이유

1970년대 대형 항공기가 등장하고 항공교통이 일반화되면서 각종 할인·단체운임 등이 등장하기 시작하면서 운임은 더욱 하락한다. 이렇게 되자 이코노미클래스와 퍼스트클래스 간에 운임 차이가 더욱 커졌고 때마침 출장 등 상용 목적의 비즈니스 수요도 증가하기 시작했다. 팬암은 이코노미클래스 수준을 한층 고급화해 상용 수요를 위한 비즈니스용 운임을 선보였다. 팬암이 내놓은 클래스 이름이 '쾌속 범선'을 의미했던 클리퍼(Clipper)였다.

항공상식 비즈니스클래스를 탄생시킨 항공사

 

팬암은 퍼스트클래스 표기를 'First'의 'F', 비즈니스클래스를 'Clipper'의 'C'로 표현했고, 이코노미클래스는 무슨 이유에선지 알 수 없지만 'Economy'의 'E'가 아닌 'Y'를 사용했다. 이 표기법은 이후 전세계 대부분 항공사들이 이용하기 시작했고 현재 일반적인 클래스 표기법이 되었다. 최근에는 클리퍼클래스라는 표현 대신 상용 수요를 의미하는 비즈니스클래스라는 표현으로 일반화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당시 사용했던 'C'라는 표기를 현재도 그대로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clipper_class.jpg
팬암항공의 클리퍼클래스 광고

 

clipper_class_2.jpg

clipper_class_3.jpg

clipper_class_4.jpg
팬암 클리퍼클래스

 

전세계 항공업계는 공통적으로는 F, C, Y를 각각 퍼스트, 비즈니스, 이코노미클래스를 의미하는 표기로 사용하고 있다. 미국에서 이코노미클래스라는 명칭보다는 '장거리 버스(Bus)'를 의미하는 코치(Coach)클래스라는 표현이 일반적으로 쓰이지만 표기는 'Y'를 사용한다.

 

참고로 F, C, Y 외에도 P, A, J, B, M 등의 클래스 표기도 흔히 볼 수 있는데 F, C, Y 표기가 물리적인 클래스(Cabin class) 구분을 나타내는 것이지만, 나머지 클래스 표기는 항공 운임에 따른 예약 클래스(Booking class)를 의미한다. 즉 퍼스트클래스(F)에 P, A, F 등의 예약 클래스가 있고 비즈니스클래스(C)에는 J, D 등의 예약 클래스 표기가 사용된다. 다만 예약 클래스 구분은 항공사마다 표기 상의 차이가 있다.

항공상식 이코노미 클래스라고 다 같은 이코노미가 아니다. (예약 클래스)

 

 

#항공사 #표기 #클래스 #클리퍼 #Clipper #팬암 #비즈니스 #비즈니스클래스 #이코노미 #투어리스트 #Business #Economy #Tourist #캐빈 #선박 #예약클래스 #BookingClass #PanAm

Profile
고려한
레벨 22
58615/63480
10%

 

 

하늘이 그리운 남자 사람입니다.

oiiiio@지메일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0
Profile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