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연이은 유럽 항공사 파산.. 고유가·경쟁심화, 우리나라 신규 진입 항공사 전망은

마래바2018.10.19 10:42조회 수 267추천 수 3댓글 0

  • 항공시장 호황 이끌었던 저유가 시대 저물어
  • 치열한 항공시장인 유럽에서 항공사 도태 현상 줄이어 발생
  • 신규 국내 항공사 등장 시점인 내년 이후 유가 등 항공시장 환경 급변에 대한 철저한 준비 필요

유럽은 치열한 항공시장이다.

미국과는 달리 유럽은 각 국가마다 대표 항공사가 있을 정도로 그 수가 많고 소규모 항공사들이 지금도 끊임없이 설립되고 또 시장에서 사라지는 것이 자연스럽다.

이런 가운데서도 최근 유럽 시장에서 사라지는 항공사가 증가하는 추세다. 프리메라에어(Primera Air) 파산에 이어 며칠 전에는 코발트에어(Cobalt Air)가 운항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작년 말에는 레저 여행 항공사인 모나크항공(Monarch Airlines)도 경영 부진으로 문을 닫았다.

 

치열한 경쟁과 급등하는 유가, 항공사 존립 어렵게 해

항공업계에서는 유럽 시장의 특성상 소규모 항공사들의 파산과 통합 등이 증가할 것이라는 주장이 오래 전부터 제기되어 왔다. 이런 주장이 현실화된 것은 전적으로 최근의 고유가 추세와 항공사 난립이 원인이다.

저비용항공시장이라는 새로운 흐름을 타고 전 세계적으로 저비용항공사 설립이 붐을 이루는 가운데 시장 흐름을 정확히 읽지 못하고 진입한 항공사들에게는 수난이 예고되어 왔지만, 급증하는 항공수요에 묻혀 제대로 된 경쟁력을 갖추지 못한 일부 항공사들에게 최근의 고유가 추세는 극복하기 어려운 상황이 되고 있는 것이다.

한때 배럴당 120-140달러에 이르며 항공사 운영비용의 30-40%를 차지했던 유가 부담이 2016년에는 40달러 정도로 급락하며 항공시장을 초호황 분위기를 만들었다. 급증하는 항공수요에 유가마저 하락하자 항공사업이 '땅짚고 헤엄치기'처럼 여겨졌던 것이다.1) 

그러나 이제 다시 유가가 배럴당 100달러 부근까지 치솟아 오르자 경쟁력을 갖추지 못한 항공사들 입지가 현저히 좁아지고 있다. 수많은 항공사들이 난립하면서 항공 운임 단가는 갈수록 하락하고 있으며 옵션 운임이 숨겨져 있다는 걸 알아낸 소비자들은 항공사 옵션 상품에는 손을 대려 하지 않으면서 단가 하락에다 부가수익 부진이 더해지면서 수익성이 악화되고 있다.

 

airplane_decrease.jpg

 

 

내년 새롭게 등장할 우리나라 신규 항공사, 철저한 준비 필요

우리나라에는 여객 분야에서 대형 항공사 두 곳과 저비용항공사 여섯 곳, 그리고 소형항공사 세 곳이 경쟁을 벌이고 있다. 우리나라처럼 좁은 국토에 이처럼 많은 항공사가 사업을 영위할 수 있는 것은 해외여행 수요가 급증한 덕분이다. 적당한 노선만 확보하면 어렵지 않게 이익을 거두는 환경이기 때문이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각 지자체의 지원을 받은 신규 항공사들이 속속 시장 진출을 노리고 있다. 플라이강원, 에어로K, 에어프레미아는 이미 항공운송사업자 면허를 신청한 상태이고 대구, 전북 등 각 지역마다 새로운 항공사 설립 움직임이 붐처럼 번지고 있다.

정부는 그동안 과당경쟁 우려와 항공시장 안정화를 이유로 신규 항공사 면허 발급에 신중을 기해왔다. 지난 해까지 플라이강원이 두 차례, 에어로K도 한 차례 면허 발급이 거부되었다.

하지만 최근 대형 항공사의 사회적 물의를 계기로 정부(국토부)가 기존 항공사 입장만을 대변하기 위해 신규 항공사 사업면허 발급을 거부했다는 비난이 거세졌고, 급기야 정부도 입장을 바꿔 심사 조건에서 '과당경쟁 우려' 항목을 빼기로 하면서 항공기 5대, 납입자본금 150억 원 요건만 갖추면 항공운송사업 면허 발급이 가능한 환경이 되었다.

[항공소식] 신규 항공사 나온다, 항공시장 진입 문턱 대폭 낮춰(2018/10/18)

 

항공시장 활황 분위기를 타고 신규 항공사 등장이 가시화되었지만 공교롭게도 최근의 시장 분위기는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그리 녹록치 않다. 유가는 최저점 대비 2배 이상 올랐으며 그 추세가 어디까지 이어질 지 예상하기 힘들다. 또한 항공운송사업은 단순히 항공기가 있다고 해서 가능한 것이 아니라 슬롯(Slot) 등 공항 수용 능력에 따라 노선을 배분받을 수 있느냐에 따라 좌우되는 특징이 있다.

우리나라 국제선을 대표하는 인천공항의 경우 야간을 제외하고는 선호 시간대 슬롯 배정이 그리 쉽지 않다. 김포공항은 다소 여유가 있는 편이지만 국제선 확장이 소음 문제 등으로 쉽지 않은 상황이라 향후를 예상하기 어렵다.

지방으로 눈을 돌리는 것은 일종의 모험이다. 확실한 수익 기반 노선 없이 수익성을 담보하기 어려운 지방 노선을 선택하기는 쉽지 않다. 일부 신규 항공사들은 지방을 거점으로 활성화를 장담하고 있지만2)  설사 지방 거점이 현실화된다 해도 어느 정도 시장을 성장시킬 때까지는 손해를 감수해야 한다. 자본력이나 모기업 등의 배경이 없는 일부 소규모 항공사들이 몇 년 동안의 적자 기간을 감내하기란 그리 쉽지 않다.

시장 경쟁을 버티지 못하고 도태, 인수·합병 등도 자연스러운 시장 원리라고 본다면 현재 속속 등장하는 신규 항공사 역시 순리적인 현상이겠지만, 내년 초반 신규 항공운송사업자가 결정되고 실제 운항에 들어갈 내년 후반 이후 앞으로의 시장이 그리 호의적이지는 않아 보인다. 정확한 시장 분석과 초반 어려움을 어떻게 극복할 것인지에 대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한 이유다.

 

각주

  1. 2018년 10월 현재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와 대형 항공사 간의 항공운임 차이가 그리 크지 않고 수하물 요금이나 기내식 등 부가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역전되는 현상이 심심치 않게 발견된다.

  2. 플라이강원은 양양·강원 지역을, 에어로K는 청주를 거점으로 하고 있다.

 

4
(1개의 평가)
5
4
3
2
1

당신의 별점은?

0 별점 등록
    • 글자 크기
대구공항, 유령 공항에서 '슬롯 부족해' 행복한 비명 여행사 발권 수수료 환불 거절할 수록 시장 입지 좁아진다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대구공항, 2014년 이용객 14만 명에서 폭증, 올해 400만 명 넘길 전망 민간 항공기 이착륙 슬롯 부족에 행복한 비명 군 공항 특성상 군용 목적 우선, 민간 항공...
2018.10.20 조회 577
항공시장 호황 이끌었던 저유가 시대 저물어 치열한 항공시장인 유럽에서 항공사 도태 현상 줄이어 발생 신규 국내 항공사 등장 시점인 내년 이후 유가 등 항공...
2018.10.19 조회 267
발권 수수료는 대개 환불되지 않아 발권 시점에 이루어진 서비스 댓가라는 개념이기 때문 하지만 급변하는 여행시장에서 기대와 신뢰감을 잃지 않으려면 결단 필...
2018.10.09 조회 189
저비용항공시장 장거리를 두고 서로 다른 전략 직접 장거리 노선 운항하는 방식과 장거리 항공사와 연계하는 형태로 다변화 저비용항공사 노선 네트워크 특징 중...
2018.10.03 조회 491
태풍 침수로 폐쇄된 간사이공항, 14일 일부 국제선 재개 결정은 日 정부 주도 '할 수없다는 이유만 말한다'며 분노한 총리 관저, 7일 국내선 운항 결정 ...
2018.09.10 조회 905
싱가포르항공, 올 10월 세계 최장거리 노선 운항 A350-900ULR 항공기로 승객/탑재량 줄이고 연료 탱크 확장으로 비행거리 늘려 ULR 버전, 수익성 문제 감안할 때...
2018.08.31 조회 346
델타항공, 좌석 등받이 스크린 유지 기내 와이파이, 인터넷 확산으로 좌석 스크린을 없애는 추세와 반대 얼마 전 델타항공은 자사 600번 째 항공기를 도입했다. ...
2018.08.22 조회 336
에티오피아항공, 아프리카 각국에 지분 매각 제의 형편 어려워서가 아닌 범 아프리카 대표 항공사 성장 전략 아프리카 수십개 주요 국가와 투자 및 협력 관계 유...
2018.08.19 조회 239
아마추어가 상용 비행기 조종 어떻게 가능 일부 시뮬레이션 게임 등은 현실을 그대로 옮겨놓은 경우 많아 항공 전문가, 게임 통해 조종기술 익혔을 수 있어 며칠...
2018.08.14 조회 553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피해구제율 평균 이하다? 피해구제율 높은 것이 좋은 것인가? 의문 오히려 피해구제율 낮은 쪽이 피해구제 신청 전에 이미 합의...
2018.07.11 조회 240
아시아나 외국인 등기임원 재직 사실 밝혀져 진에어와 동일 사안에도 국토부, 시간·시기 이유로 덮으려 해 2004년~2010년 재직기간 중 2008년까지는 면허...
2018.07.11 조회 187
라이언에어, 세계 최고 경이적 탑승률(94.7%) 자랑 거의 모든 항공편이 만석으로 운항하는 셈 연간 1억3천만 명 수송, 2024년에는 2억 명 수송 목표 기업은 투자...
2018.07.10 조회 380
진에어, 김포공항 탑승교 게이트 배정 특혜 논란 한국공항공사 실제 탑승교 사용 실적 밝혀야 갑질 논란을 빚고 있는 한진그룹 일원인 진에어에 대해 탑승교 게...
2018.06.01 조회 325
유플라이·밸류얼라이언스, 출범 만 2년 밸류얼라이언스, 예약·발권 연계 서비스 그나마 진전 반면 유플라이는 홈페이지, 일부 인터라인 협약 수준...
2018.05.17 조회 509
항공 승객, 필수적인 안전 수칙 제대로 몰라 안전 데모(안전 비디오)에 무관심 항공기에 탑승하면 가장 먼저 필수적으로 접하는 것이 안전 비디오(Safety Video)...
2018.04.19 조회 282
아시아나항공 유동성 위기 탈출 안간힘 금호그룹 본사 사옥 매각에 이어 대한통운 지분 매각까지 내년 새로운 국제회계기준 적용 시 부채비율 최대 200% 증가로 ...
2018.03.17 조회 1365
대구 잠재력을 놓치지 않은 티웨이항공 폭발적 국제선 성장으로 당당히 LCC 3위에 올라 직원 우선, 남다른 발상·실행에서 사우스웨스트 냄새가 항공업계...
2018.03.10 조회 783
연평균 10% 이상 성장세를 보이는 인도 항공시장 인도 최대 항공사는 FSC가 아닌 LCC, 인디고(IndiGo) 세계 항공시장 가운데 중국과 함께 주목을 받는 곳이 인도...
2018.03.07 조회 244
인천공항, 면세점 임대료 갈등, LCC 배정 원칙 무시 등 연속 삐걱거려 보다 체계적인 운영 방침과 함께 장기적 발전 전략을 고민해야 인천공항 운영 전략이 연속...
2018.02.22 조회 401
아시아나 적자 노선 대체라는 소극적 영업·노선 전략으로 수익성 악화 태생적 한계를 극복하지 않는 한 추가 성장, 이익 실현 쉽지 않아 에어서울이 취항...
2018.02.21 조회 13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