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사우스웨스트항공, 'LCC 맞아?' 無 수수료 정책

상주니2017.11.28 13:04Views 901Votes 6Comment 3

  • 유료 서비스 적고 수수료 없는 사우스웨스트항공

  • 진정한 저비용(Low Cost)을 추구하는 항공사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여객을 수송하는 항공사는 다름 아닌 미국의 사우스웨스트항공이다.

[항공소식] 2016년 38억 명, 서울-제주노선·사우스웨스트항공 최다 이용객

사우스웨스트항공은 저비용항공사다. 현재의 저비용항공(Low Cost Aviation)이란 무엇인가 개념을 정립하고 전 세계로 확산시킨 주인공이다.

저비용항공의 장점은 값싼 항공권이다. 반면 단점은 싼 운임을 상쇄하는 비싼 수수료, 위탁 수하물 등 유료 서비스를 들 수 있다. 이는 저비용항공사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거의 모든 LCC들이 추구하는 방식이다.

그런데 저비용항공사의 원조라고 할 수 있는 사우스웨스트항공의 수수료 정책은 좀 다르다. 이용객이 가장 예민해할 만한 수수료(Fee)는 거의 없다고 봐도 좋을 정도다. 이쯤 되면 사우스웨스트항공이 과연 '저비용항공사'인지 의심이 들 정도다.

여기서 '저비용항공'이라는 개념을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 '저비용항공'은 단순히 값싼 항공권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항공사의 운영 효율성을 높이고 비용을 줄이는 것(Low Cost)이 먼저이고 그런 노력을 거쳐 값싼 항공권이라는 결과물을 탄생시키는 것이 '저비용항공'이다.

그렇다고 본다면 사우스웨스트항공은 정말 말 그대로 '저비용(Low Cost)'을 기본 운영 방침으로 '값싼' 항공권을 제공하는 '이상적 LCC'에 매우 근접한 유일무이한 항공사라고 할 수 있다.

당장 수수료 정책(Fee Policy)만을 봐도 쉽게 알 수 있다. 사우스웨스트항공은 항공권 변경, 취소 등에서 수수료 이익을 챙기려 하지 않는다. 

항공사 항공권 변경 수수료 당일 변경 수수료
알래스카항공 125달러 25달러
아메리칸항공 200달러 75달러
델타항공 200달러 (일부 국제선은 최고 450달러) 50달러
프론티어항공 50 ~ 100달러 25 ~ 50달러
제트블루 75 ~ 150달러 50달러
유나이티드항공 200달러 75달러
사우스웨스트항공 없음 없음 (단 운임 종류 변경 시 차액 발생)

luv_nofee.jpg

 

위 표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저비용항공사임에도 불구하고 사우스웨스트항공만 항공권 변경, 취소 관련 수수료가 없다. 그렇다고 항공권 가격이 높은 것도 아니다. 물론 스피리트항공이나 알리지언트 같은 초저비용항공사보다야 비싸긴 하지만 여전히 저비용항공사답게 저렴한 항공운임이 장점이다. 그러면서도 이용객이 불안해하는 수수료에 대해서는 매우 관용적이다.

항공권 환불 정책은 다른 항공사들과 비슷하다. 구입 24시간 이내에 대해서는 언제든지 전액 환불된다. 하지만 다른 항공사들이 다른 항공편으로 변경 시 수수료 받는 것과는 달리 변경 수수료가 없기 때문에 원래 항공권 운임 그대로 다른 항공편을 이용할 수 있다. 사우스웨스트항공 항공권은 환불 불가이긴 하지만 이후 다른 항공편 탑승 시 수수료 없이 그대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사실상 환불해 주는 것과 같다.

또 한 가지 중요한 특징 중 하나는 무료 위탁 수하물 정책을 유지하고 있다는 점이다. 첫 번째 가방 25달러, 두 번째부터는 100달러 등을 받는 다른 모든 미국 항공사들과는 달리 철저하게 위탁 수하물에 대해 무료 정책을 고수하고 있다. 사우스웨스트항공에게서는 항공운임부터 내리고 수수료로 만회하는 방식이 아닌 비용(Cost)을 줄여 항공운임을 내리는 원칙적인 방식을 어렵지 않게 엿볼 수 있다.

 

사우스웨스트항공은 미국인이 가장 신뢰하는 항공 브랜드 리스트에 단골로 오른다. 조사 대상 가운데 70%는 자신이 신뢰하는 브랜드 상품 구입하는데는 조금 더 많은 돈을 지불할 의향이 있다고 답해 단순히 가격만이 경쟁력을 가르는 지표가 아님을 알려주고 있다.

최근 저비용항공이라는 이름으로 무차별적인 수수료 정책을 펼치는 일부 저비용항공사들은 과연 진정한 의미의 '저비용(Low Cost)'을 추구하는지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 수수료 등 감춰져 있으면서 잠재된 비용은 드러내지 않고 단순히 '저가(Low Fare) 항공권'만을 내세우고 있는 것은 아닌지 말이다.

 

[항공컬럼] 사우스웨스트항공 창업자, 허브 켈러허가 주는 영감의 메시지 9가지(2017/8/16)
[항공컬럼] 오버부킹 훨씬 많은 사우스웨스트항공, 조용한 이유?(2017/4/19)
[항공소식] 사우스웨스트항공, '기분좋은 경험' 1위(2017/3/21)
[항공소식] 포춘 선정, 존경받는 기업 항공사 부문 1위 사우스웨스트(2017/2/21)
[항공상식] 사우스웨스트항공을 좋아하는 멋진 이유 6가지(2015/11/9)
[항공컬럼] 사우스웨스트항공, 더 이상 최저가로 승부 안해?(2015/5/6)

 

#항공사 #저비용항공사 #사우스웨스트 #사우스웨스트항공 #Southwest #LCC #수수료 #항공권 #유료

Not yet rating.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승무원이 직접 시연하는 안전 데모 다시 돌아오나? (by 고려한) 세계 최대 비행기 이륙 준비, 新 비즈니스 '위성 로켓 공중 발사체' (by 고려한)
Comment 3
  • 2018.2.15 11:29

    이제는 사우스웨스트가 하와이로 노선을 확대하더니 로얄 소비자 만들기위한 전략까지... 강한 로얄 소비자 층을 가지고 조금씩 중장거리 lcc나 하이브리드 모델도 시도하려는것인지 궁금해지네요

  • 2018.2.15 12:03
    @Cranfield

    문화라는 측면에서 사우스웨스트랑 비슷했던 버진아메리카가 사라진게 개인적으로는 안타깝더라고요 사우스웨스트의 가장 큰 장점은 믿음으로 결속된 단단한 조직력과 충성심이라고 봅니다. 거기에 고객 지향적인 자세가 저렴하면서도 사랑스러운(?) 항공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는거죠.

    그래서 가격은 다른 ULCC 등에 비해 조금은 비싸지만 소비자들이 열렬히 호응하며 좋아하는 것이겠죠. 그리고 사우스웨스트는 그런 믿음과 충성심을 바탕으로 영역을 확대하려는 것일 거고요.

    개인적으로 궁금한 건 과연 사우스웨스트가 단일 기종을 포기하고 장거리 LCC 영역까지 도전할 것이냐는 겁니다. 두고 볼 만 할 것 같습니다. ~~

  • 상주니Author
    2018.2.16 22:46
    @Cranfield

    단순히 방법적인 측면을 따라한다고 해서 가능한게 아니라는 걸 사우스웨스트는 보여주죠. 가장 근본적인 힘은 문화 아닌가 싶어요. 소위 말하는 팬덤이 워낙 단단하지만 그것이 다른 팬(?)층의 반감을 사는 게 아니라 오히려 호감을 만들어간다는... 참 대단하긴 합니다.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초도 비행 성공한 에어버스 A321LR, 비행시간 8시간 내외 항속거리 7400킬로미터 자랑 보잉 역시 B737-8ERX 개발로 맞불 저비용항공시장이 단거리에서 중거리 이...
2018.02.05 View 1192 고려한
기내 비디오 시스템 사라지는 추세 그만큼 승무원 시연하는 안전수칙 데모는 더 늘어날 듯 항공기를 타면 가장 처음 접하는 기내 서비스(?) 중 하나가 안전 데모...
2018.01.04 View 618 고려한
유료 서비스 적고 수수료 없는 사우스웨스트항공 진정한 저비용(Low Cost)을 추구하는 항공사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여객을 수송하는 항공사는 다름 아닌 미국...
2017.11.28 View 901 상주니
윙스팬 117미터 세계 최대 비행기 등장 MS 공동 설립자 폴 앨런, 인공위성 발사체 운반용 비행기 개발 마이크로소프트 공동 설립자인 폴 앨런(Paul Allen)이 비...
2017.11.27 View 659 고려한
항공사 에어아시아, 하늘의 '아마존' 목표 개방적이고 혁신적 기업 문화와 CEO 확고한 의지는 긍정적 신호 아시아 최대 저비용항공사 에어아시아의 다음...
2017.11.20 View 1467 마래바
제주항공, 내년 인천공항 라운지 운영 예정 라운지 운영은 탑승동 탈출 계기가 될 전망, 궁극적으로는 LCC 탈피? 얼마 전부터 떠돌던 소문이 진실인 것으로 확인...
2017.11.15 View 1751 마래바
저비용항공시장 확대는 전체 항공업계 파이 키워 하지만 허브 지향하는 인천공항에는 그다지 도움 안돼 현대 항공시장의 메인 흐름에서 저비용항공을 빼놓을 수 ...
2017.10.25 View 783 고려한
추락하듯 떨어진 항공기? 사실 관계 확인없는 언론들 무책임은 어디까지 15일, 인도네시아 발리로 가기 위해 호주 퍼스를 출발한 항공기가 이륙한 지 채 30분도 ...
2017.10.17 View 1182 마래바
봄바디어 신형기 CSeries 판매 전망 안개 최종 구매자인 항공사 선택은 안락성 보다는 비용 세계 항공기 시장은 미국의 보잉과 유럽의 에어버스다. 특히 민간 항...
2017.09.13 View 1052 고려한
ANA - 노선 안 가려, JAL - 프리미엄 국제선 양 항공사 모두 최고급 클래스인 퍼스트 없어 현재 민간 운송용 항공기 가운데 가장 잘 나가는 중대형기로 보잉 B78...
2017.09.05 View 825 고려한
이상적 경영철학을 현실화시킨 허브 켈러허 사우스웨스트항공 만이 가진 독특한 기업문화, 경영철학 만들어 내 항공업계의 패러다임을 바꾼 여러 인물들 가운데 ...
2017.08.16 View 1409 상주니
항공운임 허가제는 시장 경쟁 해쳐 결국 값싼 항공권 사라지게, 나쁜 풍선효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현재 신고제로 되어 있는 항공운임 변경 절차를 '인...
2017.08.11 View 279 고려한
국내 LCC, FSC 항공 운임 비슷하다? 서비스 차이에 대한 운임 차이를 무시한 주장 합리성 결여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LCC) 운임이 대형 항공사(FSC)와 별다른 ...
2017.08.09 View 655 고려한
항공기 1대 고장으로 이틀간 10편 결항 아시아나, 국토부 지침대로 예비기 스케줄 운영했는지 의문 아시아나항공 여객기 꼬리날개 이상이 발생해 항공편 10편이 ...
2017.07.07 View 1519 마래바
신기술로 무장한 새로운 소형급 항공기 등장에 효율성 개선? 승객 안락함과 반비례 가능성 커 최근 민간 항공기 시장은 150-230인승 내외의 소형기 중심으로 재...
2017.07.03 View 1099 고려한
하늘의 자유 장벽을 넘는 방법은 해당 국가에 항공사 설립하는 것뿐 티웨이, 해외 프랜차이즈 항공사 설립 추진 티웨이항공이 지금까지 국내 어느 항공사도 시도...
2017.06.30 View 2005 마래바
도를 넘는 조치는 명백한 항공사 잘못 하지만 무턱대로 카메라부터 들이미는 고객은 과연 옳은 것인가 의문 "소비자는 왕이다." 개인적으로 이런 말처럼 쓰레기 ...
2017.05.12 View 526 고려한
온라인 영향력이 항공사 민낯 드러내 동영상 공유 채널, 현장의 생생함 그대로 전달하며 폭발적 파급력 보여줘 항공업계 스스로 변하지 않으면 강제력 불가피 최...
2017.05.07 View 424 마래바
전일공수, 여전히 일본항공과의 불공정 불만 하네다공항 국제선 노선 배분을 둔 포석일 것 이달(4월) 1일, 히라 히로시(平子裕志)가 일본 전일공수(ANA) 사장으...
2017.04.22 View 711 고려한
오버부킹 더 많이 발생하는 사우스웨스트항공 하지만 고객들로부터 사랑받아.. 제도·절차 아닌 고객을 대하는 시선·마음 중요 미국인들이 좋아하...
2017.04.19 View 1262 마래바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