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A380 초대형 항공기 미래, 밝지 않아

마래바2014.12.16 19:30Views 2829Votes 2Comment 0

민간 항공기 시장에서 대형 항공기의 성공이 쉽지는 않아 보인다.

대형 항공기 중에 성공한 기종을 꼽자면 B747 정도이지 않을까 싶다. 1970년 이래 지금까지 약 1,500기 정도가 생산되었다. 물론 그 과정에서 초도 버전인 Classic 에서 시작해 끊임없이 버전을 업그레이드 해 왔기 때문에 가능한 이야기였다.

최근 초대형 항공기로 차세대 기종으로 각광 받으며 등장했던 에어버스의 A380 항공기, 과연 성공했다고 볼 수 있을까? 아직 진행 중이라면 성공 가능성은 얼마나 될까?

지난 2007년 싱가포르항공을 시작으로 상용 비행을 시작한 A380 항공기는 2층 구조를 가지고 있으며 단일 클래스로 운영 시에는 최대 853명, 전통적인 세개의 클래스로 운영할 때는 약 500명 내외 승객이 탑승할 수 있을 정도로 엄청난 크기와 운송 규모를 자랑한다. 하지만 오히려 그 크기 때문에 운용의 제한폭도 그만큼 커질 수 밖에 없다. 

1. 장거리 노선에 특화된 기종

A380 항공기는 그 큰 크기와 반비례해 운용의 폭은 좁을 수 밖에 없다. 우선 대형 기종인 만큼 비행시간 짧으면 효율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단거리 노선 보다는 장거리에 적합하다. 따라서 A380 항공기를 운용할 수 있는 곳은 대형 항공사 밖에 없지만 그들이 운용하는 다양한 중단거리 노선에서는 큰 힘을 발휘하기 어렵기에 A380 대형 항공기를 대량 운용하기는 힘들다.


2. 이착륙 가능한 공항이 많지 않아..

A380 기종을 개발할 때 가장 우려했던 부분이 현재 운용되고 있는 공항의 활주로 등의 시설이 A380 항공기 이착륙에 적합하겠느냐고 한 의문이었다. 다행이도 우리가 흔히 언급하는 대형 공항의 경우에는 항공기 이착륙 자체에는 큰 문제가 없다. 또 신설되는 공항, 활주로 대부분은 A380 항공기의 월활한 이착륙이 가능하도록 검토하는 추세다.

하지만 여전히 일부를 제외한 수 많은 공항에서 A380 항공기 운용이 불가능하거나 매우 어렵다. 현재 A380 항공기가 운항 가능하다고 하는 공항에서도 활주로, 유도로 폭이 좁아 착륙 시에 엔진 4개 중 바깥쪽 2개의 Reverser (일종의 제동장치) 는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 (Reverser 작동으로 인해 활주로 바깥 지면에 있는 돌, 자갈 등 이물질이 엔진으로 빨려 들어갈 수 있기 때문에 착륙 시에 바깥쪽 엔진 2개의 Reverser 작동을 금지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또한 유도로 등을 지날 때도 다른 항공기와의 접촉 등을 우려해 더욱 먼거리를 이격하도록 함으로써 공항 운용 효율성마저 떨어뜨리고 있다.

우리나라만 해도 A380 항공기가 이착륙할 수 있는 공항은 인천공항과 김포공항, 그리고 제주공항 정도에 불과하다. 만일 인천공항이 안개로 착륙하기 불가능한 상황이 되면 제주공항이나 일본, 중국의 큰 공항으로 회항해야 한다. 

[항공컬럼] A380, 국내 착륙할 만한 공항 없다. (2010/11/26)

3. 미국 항공사들의 외면

항공교통의 중심은 아직까지는 미국과 유럽이다. 유럽에서도 A380 을 운영하는 항공사가 많지 않다. 에어프랑스, 영국항공, 루프트한자 정도다. 문제는 항공기 시장의 큰 축 중 하나인 미국 항공사들이 A380 항공기를 철저히 외면하고 있다는 점이다. 

아니 기본적으로 미국 항공사들은 에어버스 기종을 선호하지 않는다. 대부분 보잉 아니면 예전 맥도널 기종이거나 봄바디어 등 소형 기종이다. 최근 들어서야 일부 미국 항공사들이 에어버스 기종을 도입하려는 움직임이 보이고 있지만, 아직 일부에 불과하다.

특히 미국 항공사들에게 미국 국내선 항공시장은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 여기에 A380 같은 대형 항공기의 필요성을 그다지 느끼지 못하고 있는 것도 큰 이유 중 하나다.

4. 저비용항공 시장의 급팽창

저비용항공이 대세로 치고 올라오는 요즘, 대형 기종의 필요성은 더욱 점점 줄어든다. 기본적으로 저비용항공시장은 단거리 위주로 편성되어 있고, 대형 기종을 운영하려면 단일 기종 운용에서 오는 비용 절감 등의 큰 장점을 포기해야 하기 때문에 저비용항공의 정체성마저 흔들기 때문이다.

얼마 전 일본의 저비용항공 스카이마크가 야심차게 A380 기종 도입을 선언했으나 인도할 즈음이 되서 접수를 포기했을 정도로 저비용항공 입장에서는 대형 기종을 가지고 마땅한 수익모델을 찾기가 쉽지 않다.

5. 판매 추이

2001년 초대형 항공기 A380 개발 선언 이후 주문받은 현황을 보면 그해 78기 주문 외에는 아예 주문대수가 없는 해도 있고, 2014년까지 해마다 평균 20기를 넘기지 못하고 있다. 2014년 12월 현재까지 총 주문대수는 318기이며, 인도되어 하늘을 날고 있는 A380 은 147기에 불과하다.

거기에다 에미레이트항공이 90기를 운용(총 140기 주문)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그외 다른 여타 항공사들이 운용하는 A380 기종은 불과 60기 정도인 것을 알 수 있다.


A380 주문/인도 추이 (자료 : 위키피디아)

일각에서는 초대형 항공기인 A380을 2018년까지만 생산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기도 하고, 계속 생산을 유지하려면 지금보다 더 나은 효율성을 가진 엔진을 장착해 장점을 극대화시킬 수 밖에 없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 역시 A380 기종을 운용하고 있지만, 효율성 보다는 마케팅 목적이 더 큰 것이라는 분석이 대세다. 대한항공은 최신 기종 선도입에 따른 이미지 메이킹을 아시아나항공은 대한항공이 운용하는 최신 기재를 사용하지 않는다는 부담에서 자유롭기 위한 목적일 것이라는 것이다.

항공기 이용객들에게는 꽤나 인기있는 기종이긴 하지만, 운용하는 항공사로서는 A380 기종이 가진 여러가지 제한사항 때문에 선뜻 과감한 도입, 운영에 나서지 못하고 있음이 판매량에서 극명하게 나타나고 있다. A350, B787 등 중형기급 고효율 장거리 기재가 계속 개발되어 출시되고 있는 지금, A380 대형 기재는 이들과 직접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다. 밝은 미래를 기대할 수 있을까?

♣ 참고로 B787 항공기는 2011년부터 비행을 시작했는데, 기재 결함 등의 논란을 거쳤음에도 불구하고, 벌써 210기가 비행하고 있다. (주문대수는 1,055기)

 A350 은 아직 상용비행을 시작하기 전으로, 내년 1월을 계획하고 있다. (주문대수는 778기)


5
(1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싱글 파일럿 (Single Pilot) 시대 올 수 있을까? (by 마래바) 조종사가 찍은 멋진 비행 풍경, 하지만 명백한 규정위반 (by 마래바)
Comment 0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포기, 抛棄, Give up... 포기(抛棄)는 '던져서 버린다'는 뜻이다. 포기란 내 손에서 떠나갔으니 더 이상 미련을 갖지 않는 것을 말한다. 항공여행의 개념을 바꾼...
2015.02.10 View 1550 마래바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용하는 항공기 일반석의 가장 큰 오명(?), 악명은 좁은 좌석이다. 항공여행에서 좌석의 크기는 곧 클래스의 구분이라고 해도 좋을 정도로 좌...
2015.02.06 View 2706 마래바
LCC, Low Cost Carrier, 우리 말로 저비용항공사라 부른다. 저비용항공사란 항공사 운영을 최대한 슬림화, 단순화함으로써 투입되는 비용을 줄여 그 줄어든 비용 ...
2015.01.20 View 1552 마래바
얼마 전 싱가포르로 비행 중이던 에어아시아 항공편이 실종되었다. 결국 추락한 것으로 밝혀졌으며 현재 항공기 동체와 희생자들을 수색하고 있다. 에어아시아 소...
2015.01.07 View 1777 고려한
2014년도 이제 막바지에 다다르고 있다. 하루하루 돌아보면 어느 것 하나 그 소중함에 더하고 덜한 것이 없겠지만 연말이라고 하는 분위기는 늘 그 동안의 시간과...
2014.12.26 View 1849 마래바
기술의 발전은 눈부실 정도로 빠르고 변화의 폭도 크다. 조금만 태만해도 경쟁의 흐름에서 뒷 물결로 밀릴만큼 빠르다. 항공 분야도 마찬가지다. 오늘(12월 17일)...
2014.12.17 View 2151 마래바
민간 항공기 시장에서 대형 항공기의 성공이 쉽지는 않아 보인다. 대형 항공기 중에 성공한 기종을 꼽자면 B747 정도이지 않을까 싶다. 1970년 이래 지금까지 약 ...
2014.12.16 View 2829 마래바
어릴 적 소풍이나 가족 나들이 갈 때 사진관에 종종 들르곤 했다. 카메라를 빌리기 위해서다. 카메라가 흔치 않았던 시절, 특별한 날에 사용하기 위해 카메라를 ...
2014.12.15 View 2198 마래바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 중 하나인 진에어(jinair.com)가 1일 B777 기종을 도입하며 과감한 도전에 나섰다. 일반적으로 LCC 가 운영하는 항공기종은 소형 기종(승...
2014.12.03 View 7426 마래바
부제: 무턱대고 산 후에 볼멘소리 하는 건 우습다. 한국 소비자원은 항공서비스 관련 피해가 지난 2010년부터 매년 평균 55% 씩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도 이미 ...
2014.10.31 View 2813 마래바
지난 해 발생했던 아시아나항공의 샌프란시스코 착륙사고 결과에 따른 징계 수위를 놓고 당사자인 아시아나항공과 대한항공의 신경전이 대단하다. 국토부가 내 놓...
2014.10.18 View 7878 고려한
 기사를 보니 대한항공 노조에서 항공 당국에게 탄원서를 제출했다고 한다. 이유는 아시아나항공이 지난 해 샌프란시스코에서 발생시킨 항공사고에 대한 징계를 ...
2014.09.30 View 2541 고려한
항공기를 운영하는 방식에는 크게 직접 구매해서 운영하는 방식과 항공기를 빌려서 영업하는 방식이 있다. 보통 경기가 좋고 자금력이 괜찮을 때는 주로 항공기를...
2014.09.25 View 1759 마래바
저비용항공이 대세가 된 지금, 소비자로서 정확히 알아야 할 것이 있다. 모 언론에서는 'LCC 저가항공 오해와 진실' 이라는 기획 시리즈 기사를 내 보내...
2014.09.10 View 1898 마래바
이러다간 자칫 좌석 등받이를 뒤로 젖힐 수 없는 시대가 올지도 모르겠다. 얼마 전 좌석 등받이 사건으로 인한 항공기 회항, 비상착륙이 있었다고 전했는데 그것...
2014.09.07 View 2763 마래바
제주항공의 변화가 심상치 않다.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 중에서 맏형 격이라 할 수 있는 제주항공이 다른 후발 저비용항공사들이 시도하지 않거나 소극적인 제도...
2014.08.28 View 3955 마래바
민간 항공사들의 주 수익원은 여객에게 판매하는 항공권이다. 화물의 경우에는 화물 항공권(?, 실제는 화물 운송요금)이 수익원의 대부분이다. 하지만 항공사간 ...
2014.08.12 View 12164 마래바
올해 1분기 미국 항공사들 운항 자료에 따르면 전체 계획된 항공편 중 4.58%가 도중에 취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100편 중 5편 정도가 비행하지 않고 취소되는 셈...
2014.06.02 View 2013 마래바
"여기 정비사 좀 불러 주시겠습니까?" 방금 도착한 항공기 객실 승무원이 문이 열리자 마자 지상 직원에게 요청하는 말이다. 이유인 즉슨, 손님의 휴대전화가 좌...
2014.05.26 View 5186 마래바
우리나라는 지리적으로 일본과 중국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지정학적으로 나쁜 면을 들자면 한도 끝도 없지만, 좋은 점도 제법 있다. 특히 항공시장에 있어서 그 ...
2014.03.23 View 49608 마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