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컬럼

버진 그룹, 초음속 비행시대를 다시 연다

마래바2016.03.28 14:41Views 1073Votes 5Comment 0

또 다른 초음속 여행의 꿈을 꾼다...

100여년 전 인류는 하늘을 나는 것에 대한 꿈과 소망을 버리지 않고 끝내는 성공해 냈다.

그리고 이제 항공여행에 있어서 다시 한번 다가올 초음속 비행시대에 대한 기대와 꿈을 놓지 않고 있다. 그래서 유럽이나 미 항공우주국 등 전투기가 아닌 일반 민간 항공기로서 초음속 시대를 다시 열기 위한 노력들이 꿈틀대고 있다.

하지만 이미 40여년 전에 민간 초음속 비행시대를 열었던 콩코드와 Tu-144 이후에 마땅한 후계자가 나타나고 있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그 이유는 경제성 때문이다. 빠른 속도는 뿌리칠 수 없는 매력이지만 그로 인한 연료 소비에 따른 비용 부담과 함께 동반하는 항공운임 상승 등은 초음속 비행기의 매력을 수요와 공급의 법칙에서 튕겨내 버릴 것이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여 지금 지구촌 여러 곳에서는 초음속 민간비행을 열기 위한 항공기 개발에 몰두하고 있으며 그 중의 하나가 바로 항공업계의 괴짜로 불리는 리차드 브랜슨의 버진그룹이다.

리차드 브랜슨의 버진그룹은 음속의 2배가 넘는 속도로 비행할 초음속 여객기 개발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뉴욕에서 런던까지의 비행을 불과 3시간 40분 정도이면 가능하고 항공요금은 약 5천 달러를 제시하며 일반 항공사의 '비즈니스클래스 요금' 수준이라는 설명을 빼놓지 않는다.

 

virgin_galactic.jpg
버진 갈락틱이 개발한 민간 우주비행선, 스페이스쉽(SpaceShip)

 

 

마하 2.2에 40석 규모 초음속 여객기.. 운임은 기존 비즈니스클래스 수준

'붐(Boom)' 이라는 이름으로 진행되는 이 프로젝트는 버진그룹의 항공기 개발사인 버진 갈락틱이 주도할 것으로 알려졌다. 버진 갈락틱은 현재 민간 우주비행을 위한 우주 비행선 SpaceShip 을 개발하고 있으며, 수차례의 시험 비행을 거쳐 실용화 수준에 이르러 민간 상업우주비행을 눈앞에 두고 있다.

[항공소식] 우주 여행을 위한 상용 우주공항, 그 모습을 드러내다

 

boom_1.jpg

 

boom_2.jpg

 

이 프로젝트를 통해 개발될 초음속 여객기는 40석 규모로 작은 소형급 비행기에 속한다. 음속의 두배 속도인 마하 2.2로 기존 제트 여객기보다 2.6배 빠르게 비행하며, 비행고도는 일반 민간 제트여객기 순항고도보다 약 2만 피트 가량 더 높은 6만 피트로, 공기 저항이 감소함에 따라 좀더 빠른 속도로 비행이 가능해진다. 제시한 대로 일반 항공사의 비즈니스클래스 요금(콩코드보다 빠르면서도 항공요금은 1/4 수준이다.) 정도라면 충분히 가격적으로 매력적이며 기존보다 훨씬 높은 고고도 비행으로 지상에 끼치는 소음 역시 감소하는 장점이 예상된다.

'붐(Boom)' 프로젝트에서는 내년(2017년) 말 시험비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만약 이 비행이 성공하고 상업적으로 가능성이 입증된다면 지난 2003년 퇴역한 콩코드의 뒤를 잇는 새로운 상업 초음속 비행시대를 열게 될 것이다. 버진그룹은 이 프로젝트를 통해 개발된 붐 초음속 여객기를 우선 10대 구입할 계획이다. 

 

초음속 여객기, 재현 가능성...

아직 붐 초음속 여객기의 갈 길은 멀다. 정확한 개발 계획은 물론 시제기 역시 공개되지 않았으며, 이 프로젝트 시행을 위한 버진그룹 외 투자자를 얼마만큼 확보했는지도 알려지지 않고 있다. 다만 '붐' 설립자인 Blake Scholl 은 이미 충분히 많은 투자자를 확보했으며 유럽 항공사들은 이미 30억 달러 규모의 항공기 구매 서류에 사인을 했다고 전했다. 초음속 항공기를 개발하는 곳은 '붐'만이 아니다. 과거 콩코드를 복원해 비행하려는 움직임과 함께, 에어버스, 나사 등에서도 초음속 여행을 위한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상태다.

 

하지만 황당하게만 느껴졌던 우주여행의 꿈을 눈 앞으로 이끈 버진그룹의 과감함과 추진력을 감안한다면 서울에서 샌프란시스코까지 4시간 50분, 로스 앤젤레스에서 시드니까지 6시간이면 비행 가능한 초음속 여행시대가 그다지 멀어 보이지는 않는다.

 

#초음속 #초음속비행기 #초음속여행 #붐 #Boom #항공기 #버진 #리차드브랜슨

5
(1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 Font Size
비엣젯의 놀라운 급성장과 창업자의 억만장자 등극 (by 마래바) 라이언에어, 동유럽까지 지배? 강력한 닮은꼴 도전자 위즈에어 (by 마래바)
Comment 0 Comment reload

Leave a comment Use WYSIWYG

Author Password
세계에서 가장 큰 비행기 제작 중 하늘에서 인공위성 발사 용도 지금까지 제작된 항공기 중에 가장 큰 것은 하워드 휴즈가 1947년 제작한 수상 비행기 Hughes H-...
2016.06.23 View 1046 고려한
日 LCC, 국내선 분담 10% 넘겨 적극적인 지원정책으로 日 LCC 날개달아 서비스 최소화를 통해 비용을 줄임으로써 저렴한 항공운임을 제공하는 저비용항공시장이 ...
2016.05.07 View 1049 고려한
JAL·ANA, 간사이공항 외면 관광수요 비중이 높은 간사이 시장과 맞지 않아 일본 간사이공항이 올 4월, 오사카 이타미공항과 함께 그 운영권이 외국 민간...
2016.04.28 View 1698 마래바
저비용항공 영향으로 수익방안 다양화 창가, 복도좌석 유료화 가능성 높아 항공기를 탄다고 할 때 가장 신경쓰이는 것이 좌석이다. 특히 3-4시간 이상 중장거리 ...
2016.04.21 View 1407 마래바
운항을 시작한 지 불과 4년 여만에 베트남 최대 항공사인 베트남항공(Vietnam Airlines)의 제 1 항공사 자리를 위협하는 도전자가 등장했다. 다름아닌 베트남의 ...
2016.03.30 View 1711 마래바
또 다른 초음속 여행의 꿈을 꾼다... 100여년 전 인류는 하늘을 나는 것에 대한 꿈과 소망을 버리지 않고 끝내는 성공해 냈다. 그리고 이제 항공여행에 있어서 다...
2016.03.28 View 1073 마래바
유럽에서 가장 대표적인 저비용항공사를 꼽으라면 아일랜드의 라이언에어(Ryanair)와 영국의 이지제트(easyJet)를 든다. 2014년 매출액이 각각 50억 유로, 59억 ...
2016.02.05 View 1645 마래바
그 동안 일본을 대표하던 일본항공(JAL)의 파산 이후, 일본 최대 항공사는 '전일공수(ANA)'다. 전일공수는 208대 항공기로 73개 도시를 운항하며 일본항...
2016.01.27 View 1626 마래바
고객의 필요를 예측하는 능력 필요.. 일본에는 우리나라와 마찬가지로 2개의 거대 항공사가 일본 항공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일본항공(JAL)과 전일본공수(ANA)......
2016.01.20 View 2134 마래바
소비자의 선택권은 어디로... 세계적 흐름이 되어 버린 저비용항공 활성화로 항공 소비자에게는 무한에 가까운 가격 선택권이 주어졌다. 시기를 잘 맞추기만 하면...
2016.01.15 View 853 마래바
항공시장에서는 수십, 수백의 항공사들이 저마다 경쟁을 벌이고 있지만, 항공기 제작 만큼은 신규 진입이 쉽지 않은 시장이다. 현재 민간 항공기 제작 시장에서의...
2016.01.11 View 1652 마래바
며칠 전 한국소비자원에서 발표한 자료를 보면 우리나라에 취항하는 국내외 항공사들 가운데 소비자 불만이 가장 많은 항공사는 필리핀의 에어아시아제스트인 것...
2015.12.23 View 777 마래바
일본은 항공 선진국이지만, 저비용항공 시장에 있어서만큼은 여타 아시아 국가들보다 뒤늦게 시작되었다. 우리나라가 2005년에 그 첫발을 내딛은 것과 비교하면 2...
2015.12.18 View 2783 마래바
최근 항공업계에는 묘한 바람이 불기 시작했다. 제 4의 클래스가 등장한 것이다. 퍼스트, 비즈니스, 이코노미로 대변되는 전통적인 기내 탑승 클래스에 또 다른 ...
2015.12.16 View 1149 고려한
에어아시아는 아시아 최대 저비용항공사다. 말레이시아를 베이스로 시작했지만, 어느새 아시아 여러 나라에서 자회사 형식으로 로컬 저비용항공사를 세워 아시아 ...
2015.12.07 View 1196 마래바
항공교통은 여러 국가를 넘나들면서 이루어지기 때문에 어느 교통수단 보다 언어 소통의 중요성은 크다. 현재 항공교통의 기준 언어는 영어다. 따라서 영어를 제...
2015.12.01 View 1684 마래바
공항은 항공교통의 시작과 끝이다. 하지만 현대의 공항 개념은 시작과 끝을 넘어 연결(Connection)이라는 기능이 점차 강화되고 있다. 오히려 시작과 끝보다는 연...
2015.10.12 View 1970 마래바
여기서 말하고자 하는 내용은 비단 항공 여행에만 해당되는 얘기는 아니다. 예절, 예의는 우리 사람들이 사회라는 환경에서 조화롭게, 서로에게 스트레스를 주지 ...
2015.09.26 View 761 고려한
마일리지, 포인트 제도의 시작은 항공부문이었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항공상식] 마일리지 제도의 시초는 항공사(2007/06/30) 항공 마일리지는 항공편을 이...
2015.09.17 View 975 마래바
믿음의 영역이라는 것이 있다. 대부분 종교에 관련된 내용이지만, 일반적인 우리 주변에서도 이런 현상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그 중의 하나가 '항공...
2015.07.30 View 1900 마래바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Next